카페가입

지역쿠폰

전체보기

조카에게 엄마라고 부르라는 시누이

  • 2019-09-17 14:45:35
  • 깜토
  • 조회수 15118
  • 댓글 11

시누이가 제 딸을 마치 자기딸인양 행동해요.

지금 이거 쓰는 지금도 손이 잘게 떨러서 길게는 못 쓸 것 같으니 음슴체로 빠르게 쓸게요.
제발 어떻게 해야할지 방법 좀 일러주세요.

난 결혼 3년차 8개월 된 예쁜 딸내미 키우고 있음
시댁은 차로 두 시간 거리지만 시누네랑은 30분 거리에 삼
시누는 내 딸과 어디 나갈때면 항상 자기가 내 딸의 엄마인 것처럼 행동하고 말함
누가 아기 예쁘다하면 자기딸이라고 뿌듯하게 얘기함
한 두번은 그런가보다 했는데 이젠 좀 이상함

무엇보다 내가 잠깐 자리비우거나 할 때 우리딸한테
우리딸 우리아기 엄마야 엄마 하면서 중얼거림
애기 분유타오거나 기저귀 가져오다가 몇 번 듣고 식겁했음
처음 그 소리 들었을때는 고모지 왜 엄마에요~하고 웃으면서 넘겼는데 그 이후로도 틈만 나면 자기가 엄마라고 아기한테 세뇌?시킴 그것도 나 없을때만!!
아직 말귀 알아들을 나이는 아니지만 그래도 걱정이 되서 '아가씨 엄마엄마 하는 사람이 여럿이면 나중에 혼란이 올 수 있으니 그런건 그만하시라' 말해도
조카딸도 딸인데 뭐 어떠냐고 말만 그러는게 아니라 내가 엄마처럼 사랑해 줄거다 라고 하길래
'난 아가씨 딸을 내 딸처럼 생각할 마음이 없고 엄마가 버젓이 있는데 다른 엄마 필요없다' 라고 쏘아붙이려다가 꾹 참았음

내가 울 딸 가졌을 때 시누도 임신중이었음
내가 막 23주차 접어들었을 때 였던 것으로 기억함
근데 시누는 초반부터 유산기가 심하니 절대안정하라 병원에서 일러줬다는데 결국 11주만에 아기가 먼저 떠났음
우리 가족 모두 정말 아파했고 특히 나는 더 가슴이 미어졌음
불룩한 내 배를 보면 떠난 아가 생각에 더 힘들어할까봐 전화로만 계속 위로해주고 전화 끊고서는 속이 상해서 꺽꺽 울었음 작년까지 정말 힘들었던 것 같음

그러다 올 해 초 우리 예쁜 딸이 태어난거임
시누는 오더라도 좀 나중에 오겠지 했는데 첫날 와서 아기만 보고 갔다고 함 그 뒤로 내가 면회 될 때까지 매일매일 울 딸만 보고 돌아갔다고 들었음

어쩌면 그때부터 눈치를 챘어야 했었는지도 모르겠지만
난 그 당시엔 그저 고맙고 괜히 미안하고 안쓰러웠음

엄연히 내 딸이고 내 아기인데 내 딸을 엄마처럼 사랑해주는 건 고맙지만 그렇다고 자기딸인양 구는것을 보고먄 있을 수는 없음

'
  
댓글 11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91130 가입인사톡 안녕하세요 신입이에용~ [4] 미도 2020.07.30 35
191128 가입인사톡 안녕하세요~ [2] 밤하늘별처... 2020.07.29 47
191127 가입인사톡 신입이에요 [2] 김해연shinhan 2020.07.29 37
191126 일상공유톡 샵앤샵 [0] 아니마 2020.07.29 67
191125 벼룩시장 가입인사 [0] 아니마 2020.07.29 13
191123 가입인사톡 가입했습니다 ^^ [2] 콩율 2020.07.29 26
191122 & 익명톡 차박 섹슿ㅎ [4] 익명 2020.07.29 470
191121 가입인사톡 가입인사드려요 [3] 김수라차문... 2020.07.29 29
191120 맘체험단 & 리뷰 배달어플 뭐사용하시나요? [0] 910xogus! 2020.07.29 50
191118 가입인사톡 가입했습니당. [2] 축복이*@ 2020.07.29 32
191117 가입인사톡 가입했어요♡ [2] 게스 2020.07.29 32
191112 가입인사톡 가입했어요 [3] 산정 2020.07.29 29
191111 여행 & 요리톡 힐링투어 '느리게 걷은 정원 헤이리' [0] 생명시인 2020.07.29 32
191109 여행 & 요리톡 샐러드샐러드~~~ [3] 지훈지희맘 2020.07.29 62
191108 여행 & 요리톡 오늘의 점심~~ [2] 지훈지희맘 2020.07.29 63
191106 가입인사톡 안녕하세요 [2] 푸우우우 2020.07.29 16
191105 가입인사톡 가입했어요~ [3] 소라퍼즈 2020.07.29 44
191103 가입인사톡 가입인사 드려요~ [3] 아름빛나 2020.07.29 52
191101 가입인사톡 가입인사 드립니다. [3] 그대내게 2020.07.29 29
191096 가입인사톡 반갑습니다. [3] 벽산해법수학 2020.07.29 38
191091 일상공유톡 몇 백년만 [7] 초여우 2020.07.29 244
191090 일상공유톡 오늘 저녁! [6] unknown 2020.07.29 184
191089 가입인사톡 안녕하세요! [5] 오묘한밤 2020.07.29 42
191088 일상공유톡 장칼국수 먹었어요 [5] 때니맘 2020.07.29 218
191086 우리아기자랑톡 병원놀이 중이에요 ㅋㅋㅋㅋ [5] 때니맘 2020.07.29 72
191085 놀이/교육톡 아이스크림 카트를 잘 갖고 놀아요 ㅎㅎ [4] 때니맘 2020.07.29 83
191080 가입인사톡 안녕하세요 가입 인사 드립니당 [6] chdms 2020.07.29 48
191078 임신/출산 공유톡 자궁 근종이 있어요..... [2] 파라파라 2020.07.29 142
191076 가입인사톡 가입인사 [3] 바이올리잉 2020.07.29 24
191075 임신/출산 공유톡 둘째 갖구파요 ㅠ [4] 코옹 2020.07.29 176
191074 가입인사톡 안녕하세요 가입인사 드립니다 [3] 블루베리! 2020.07.29 38
191069 임신/출산 공유톡 임신준비중 인데 조언듣고 싶어요^^ [5] JMoMH 2020.07.29 166
191068 임신/출산 공유톡 우리아이책상 [3] Rui98 2020.07.29 103
191065 가입인사톡 안녕하세요^^ [4] JMoMH 2020.07.29 37
191060 가입인사톡 가입했습니다. [2] 운장토박이 2020.07.29 28
191056 일상공유톡 날씨는 오락가락하는데요 [4] 오늘하루도 2020.07.29 223
191054 가입인사톡 가입했어요~~ [3] sun07 2020.07.29 22
191049 가입인사톡 가입했어요 [2] 미나즈 2020.07.29 33
191044 일상공유톡 진짜진짜 오랜만 [8] 초여우 2020.07.29 311
191041 일상공유톡 커피커피 [3] 도리유니맘 2020.07.29 201
191040 우리아기자랑톡 뒤로걷기 [4] 도리유니맘 2020.07.29 53
191039 여행 & 요리톡 베이비립 [3] 도리유니맘 2020.07.29 52
191034 가입인사톡 가입 인사드려요~ ^^ [2] 꼬꼬댁~꼬꼬댁~ 2020.07.29 46
191033 가입인사톡 안녕하세요 [3] 유정이맘이맘 2020.07.29 30
191031 놀이/교육톡 Young's English [0] bey112200 2020.07.29 100
191027 가입인사톡 가입인사 [3] 애쉴리 2020.07.29 38
191020 가입인사톡 인사드려요^^ [3] *애셋맘* 2020.07.29 39
191015 가입인사톡 가입인사드립니다 [2] 온이마마 2020.07.29 36
191014 가입인사톡 반갑습니당 돼지띠맘이에여 [5] 서진이 2020.07.29 64
191011 우리아기자랑톡 우리아가자는모습 [7] 빵순빵순 2020.07.28 79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