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전체보기

가난에 일찍 철이 든다는 건...

  • 2019-11-21 12:22:11
  • 강열맘
  • 조회수 2339
  • 댓글 0

가난에 일찍 철이 든다는 건...ㅠㅠ


초등학생 무렵부터 용돈을 벌기 위해

새벽녘에 일어나 신문을 돌려야 했습니다.
배고파 끼니를 해결해야 할 때면 밥이나 라면을
스스로 차려 먹어야 했습니다.
또래의 친구들이 학교에 갈 시간에 일하러 가야 했었고,
그 아이들이 집으로 돌아갈 때 나는 야학으로
향해야 했습니다.

그 어린 나이에 여러 가지 일들을 전전했을 땐,
조금이라도 돈을 더 주는 곳이 있으면 불문곡직,
이유 불문하고 닥치는 대로 무슨 일이든
하려 했습니다.


단지 돈을 더 벌 수 있다는 이유 하나만으로.
그렇게 조금씩 벌어 집에도 드렸고 저축도 했습니다.
어린 나이에 조그마한 몸뚱이로 감당할 수 없는
육체적 고통을 고스란히 감내하고 삭혀내야만 했습니다.
서글픔과 외로움 그리고 쓸쓸함으로 하염없는 눈물이
함께 했으며 매우 쓰라렸고 아팠습니다.

나의 십 대는 생계유지를 위해 매일 일해야 했으며
그렇게 가난은 나를 일찍 철들게 했습니다.

세상살이에 대해 많은 것을 배웠고,
사람을 대하며 살아가는 감각, 그리고 이해도의 습득과
깊이 있는 현실감각을 얻기도 했습니다.
이렇듯 가난이 아이를 일찍 철들게 한다지만
피눈물의 시기로 다시는 돌아가고 싶지 않다는
마음뿐입니다.

절망을 견디어 내니 희망이 보였습니다.
아픔을 이기고 보니 사랑도 알았습니다.
고독을 참아내 보니 사람도 만났습니다.

지금 힘들지라도 용기와 희망을 잃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살아보니 그 힘든 만큼의 좋은 날도 분명 있습니다.

– 김유영의 ‘쉼, 하세요’ 중에서 –


질퍽질퍽하고 냄새나는 진흙탕 속에서도
연꽃은 화려하고 아름답고 기품 있게
피어오르는 힘이 있습니다.

사람은 이 세상 어두운 한구석,
깊은 진창 같은 곳에 발이 빠져 앞으로 한 발 내딛는 것도
힘겨운 처지라 할지라도 희망과 사랑과 사람을
만날 수 있습니다.

바로 그것이 한 송이 연꽃보다
더 나은 사람의 힘입니다.

우리에게도 힘든 터널의 시기를 지날 때가 있습니다.
하지만 터널은 그 끝이 분명 있기 마련입니다.


# 오늘의 명언
폭풍은 나무의 뿌리를 더 깊게 만든다.
– 돌리파튼 –

슬픈현실 만화...






이 만화보고..

난... 울어버리고 말았다는...ㅠㅠ








'
  
댓글 0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65946 놀이/교육톡 빵가루 촉감놀이~~ [5] 떠누맘 2019.12.05 32
165945 일상공유톡 오늘은 자부 !!! [5] 더블제이 2019.12.05 29
165944 취미/유머 공유톡 사람사는거 다 똑같네요ㅜ [6] 꿀꿀빵빵 2019.12.05 41
165943 우리아기자랑톡 우리아기는 걸레가 좋은가봐요 [6] 꿀꿀빵빵 2019.12.05 34
165942 일상공유톡 저녁은맥도날드행 [2] 아기도깨비1 2019.12.05 21
165941 일상공유톡 ㅎㅎ 친한 언니랑 타투받고 왔어요 [0] 다둥이맘마 2019.12.05 28
165940 일상공유톡 커피와 컴퓨터... [4] 송삼공주맘 2019.12.05 18
165939 맘체험단 & 리뷰 돈가스 택배왔는데 맛있어요 ㅎㅎㅎ [6] 뷰진 2019.12.05 39
165938 생활정보톡 연말피부과이벤트 2019마지막이벤트 ... [0] 노키리 2019.12.05 60
165937 일상공유톡 고민중이요 [5] 아기도깨비1 2019.12.05 28
165936 일상공유톡 둘째들의특권이요 [4] 아기도깨비1 2019.12.05 28
165935 일상공유톡 행복한저녁보내세요 낼더춥대요 [3] eunjung0905! 2019.12.05 18
165934 가입인사톡 가입인사드려요. [4] 예영민영맘 2019.12.05 26
165933 취미/유머 공유톡 피식 웃고 가세여 ㅎㅎ [3] 기삼 2019.12.05 30
165932 일상공유톡 아까먹은 오무라이스랑 돈까스 [4] 기삼 2019.12.05 34
165931 우리아기자랑톡 다이소 크리스마스트리 머리띠 [6] 기삼 2019.12.05 29
165929 가입인사톡 가입인사 [5] 크리스티나루스 2019.12.05 20
165927 일상공유톡 곧 크리스마스 이브가 돌아오네요 [4] 가을공주맘 2019.12.05 31
165926 일상공유톡 부모님 리마인드웨딩 촬영하고 왔네요 [5] 도도둘맘 2019.12.05 44
165925 가입인사톡 가입인사드려요^^ [3] 호야~* 2019.12.05 30
165924 육아 정보톡 킨즈웨건에 보드 부착가능할까요? [0] 영원인맘 2019.12.05 17
165923 가입인사톡 안녕하세요! 뻔~한두아덜맘 입니다. [4] 뻔~한두아덜맘 2019.12.05 27
165922 일상공유톡 불수 보내고 ... 해장 밀면 한그릇했... [8] 오늘도엄청맑음 2019.12.05 28
165921 가입인사톡 가입인사드려요 [3] 영원인맘 2019.12.05 14
165920 가입인사톡 가입인사 드립니다 [3] 마미화이팅 2019.12.05 19
165919 임신/출산 공유톡 크리스마스 선물 찾기 대모험 ㅠㅠ [2] 스톤베베맘 2019.12.05 24
165918 가입인사톡 가입인사드려요~^^ [4] 준혁준서 2019.12.05 17
165917 일상공유톡 Sbs스페셜에서 황혼육아 사례자를 찾... [0] 영솜 2019.12.05 14
165914 일상공유톡 추운날 ....사고친 두남매 .... ^^ ㅠㅠ [6] 오늘도엄청맑음 2019.12.05 42
165913 일상공유톡 맛이가 읎어요... [1] 환뚱 2019.12.05 21
165912 우리아기자랑톡 신남이 느껴지십니까~! [7] 맹어멈 2019.12.05 35
165910 임신/출산 공유톡 천재형 똑똑한 아이를 낳는 태아지능... [0] 체리숲 2019.12.05 39
165909 생활정보톡 ⭐️겨울철 뷰티템을 소개해봐요 (소소... [2] 스톤베베맘 2019.12.05 28
165908 육아 정보톡 장난감 균일가* 크리스마스 준비완료!... [4] 엊님 2019.12.05 35
165902 생활정보톡 음주전후 먹으면 위험한약 [4] 준이맘@ 2019.12.05 38
165901 결혼생활톡 너무심한두통 [1] 준이맘@ 2019.12.05 29
165900 일상공유톡 아프네용 [4] 준이맘@ 2019.12.05 33
165897 생활정보톡 롯데리아 새우버거 1쁠1 오늘 10시까지! [2] 떠누맘 2019.12.05 28
165896 일상공유톡 점심에 짜장면을^^ [6] 꿀지 2019.12.05 69
165895 가입인사톡 가입인사드려요 [3] 달콤한여인 2019.12.05 24
165893 가입인사톡 가입인사드려요☺️ [4] 달콤한여인 2019.12.05 37
165890 가입인사톡 드뎌 가입 [3] 여명76 2019.12.05 24
165888 생활정보톡 올리브영 세일해요 ~ [2] 더블제이 2019.12.05 67
165887 & 익명톡 답답한 마음에 두서없이 적은것 같습니다 [7] 익명 2019.12.05 186
165886 놀이/교육톡 성교육 듣고 왔어요 [2] 더블제이 2019.12.05 84
165885 우리아기자랑톡 엄마 뭐행?.? [3] 규르 2019.12.05 42
165884 일상공유톡 오늘은 친정부모님 모시고 리마인드웨... [1] 도도둘맘 2019.12.05 88
165881 일상공유톡 훗!! 이제 사파이어~!! [4] 맹어멈 2019.12.05 29
165878 일상공유톡 어제 김지영 보고 왔네요 [3] 썬뭉 2019.12.05 26
165876 생활정보톡 요즘 애기들 장난감 쌀클레이도 있네요?! [0] hyunho.kang 2019.12.05 213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