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전체보기

“지쳤거나 좋아하는 게 없어 무기력해진 당신에게”

  • 2019-12-10 12:49:16
  • 뽁뽁맨
  • 조회수 172
  • 댓글 1

“지쳤거나 좋아하는 게 없어 무기력해진 당신에게”



베스트셀러 ≪타인의 시선을 의식해 힘든 나에게≫
글배우가 전하는 ‘잃어버린 삶의 의욕’ 을 다시 찾을 수 있는 이야기

이 책은 무기력해진 마음에 새롭게 다시 시작하고 싶은 의욕과 용기를 불러일으켜 준다.
지쳤거나 좋아하는 게 없다면 삶은 무기력해진다.
그동안 살아오면서 잘해야 된다는 마음이 지나치게 강했다면 누구의 도움 없이 스스로 잘 해내지 못하면
안되는 환경이었다면 그래서 잘하지 못할까 봐 늘 불안하고 초조하며 조금이라도 삶에 문제가 생기거나 조금이라도 잘하지 못할 때마다 자신을 크게 자책했다면 이제는 지쳤을 수 있다.
또 잘해야 된다는 생각에 다른 사람들이 보기에 좋은 것만 다른 사람들이 어떻게 바라볼지 만을 생각하며
살아왔다면 지금 내가 좋아하는 게 뭔지 몰라 삶에 의욕을 낼 만한 게 없을 수 있다.
지쳤거나 좋아하는 게 없다면 삶은 무기력 해진다.
이 책은 무기력해진 ‘나’에게 혼자의 시간을 잘 보내며 재충전할 수 있는 방법과 내 삶에서 내가 좋아하는 것을 찾을 수 있는 방법을 말해준다.
그리고 저자가 직접 겪은 사연을 통해 잃어버린 행복을 찾아 새롭게 시작할 수 있는 용기를 준다.

인간관계, 일, 연애 나를 힘들 게 하는 모든 것에서
지친 마음을 쉬어가게 해주는 책

“어쩌면 아무도 만나지 않는 것이
인간관계로 지친 나에게 가장 큰 휴식일 수 있습니다.“ - 본문 중에서

잘해야 된다는 마음이 큰 사람은 항상 마음속에 불안을 품고 살아가게 된다.
잘하지 못했을 때 스스로가 많이 밉기 때문에 지나치게 잘하기 위해 애쓰게 된다.
지나치게 배려하거나 지나치게 참거나 지나치게 좋아하는 것을 안 하거나 아니면
지나치게 희생하거나 그러다 보면 지친 하루가 지나가고 또 나를 힘들 게 하는 하루가 찾아온다.
‘열심히 사는데 왜 늘 행복하지 않지?’ 라고 생각한 적이 있다.
이 책을 읽으며 그 이유를 명확히 알게 되었다.
책에서는 행복이란 내가 바라보면 집중되는 것이라고 말한다.
집중될 때 마음이 편안해지고 집중되는 시간을 보낸 뒤에 만족감이라는 감정을 얻기 때문이다.
그러나 나는 현재 잘해야 하는 것만 있었고 내가 바라보면 집중되는 것 마음이 편안해지는 것,
내가 좋아하는 게 없었다.
현재에 내가 만나고 바라보면 집중되는 것들로 조금씩 삶을 채우기 위해 노력할 때, 그 과정에서 실수하고 잘하지 못하는 나를 무조건 크게 자책하여 아무것도 하기 싫어하는 사람으로...(하략)

'
  
댓글 1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71954 일상공유톡 떡볶이 한입들 하러 오세요~ [8] 맹어멈 2020.01.23 42
171953 우리아기자랑톡 ★설맞이 만두 빚기 [3] 맹어멈 2020.01.23 23
171951 우리아기자랑톡 유연한 아들 ㅋㅋ [3] 기삼 2020.01.23 36
171950 일상공유톡 전철타고 백화점 가요~ [5] 엊님 2020.01.23 54
171949 육아 정보톡 아이 사진으로 달력 만들었어요 [3] 기삼 2020.01.23 22
171948 일상공유톡 가지딤섬 왜이리 맛있쥬ㅠ [3] 기삼 2020.01.23 29
171947 일상공유톡 점심은 쌀파스타 [5] 작주 2020.01.23 28
171946 가입인사톡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2] qkenrdl 2020.01.23 14
171945 일상공유톡 초코렛이 땡기는 날 [5] 작주 2020.01.23 22
171944 취미/유머 공유톡 악기를 배우고있습니당 [1] 거누맘맘 2020.01.23 27
171943 가입인사톡 안녕하세요~ [3] 가유니맘a 2020.01.23 11
171938 우리아기자랑톡 뒤집기쯤이야! [3] 규르 2020.01.23 37
171936 일상공유톡 친정에~~^^ [4] 떠누맘 2020.01.23 23
171935 육아 정보톡 생우유입문하기!!!ㅋ [2] 떠누맘 2020.01.23 31
171934 여행 & 요리톡 소갈비찜 어렵지 않나요? [1] 필립맘 2020.01.23 22
171933 드라마 & 예능 톡 "이게 굉장한 거예요~" [0] 승민이맘 2020.01.23 18
171932 육아 정보톡 세뱃돈 초딩 얼마 줘야될까요? 고민되... [0] 난너조아 2020.01.23 17
171931 드라마 & 예능 톡 백종원, 모범생 레트로치킨집에 칭찬! [1] 은성이네 2020.01.23 16
171930 임신/출산 공유톡 모두들 다들임신 되셧으면 좋겟어요 [0] 꼬물맘 2020.01.23 33
171929 결혼생활톡 모든건 돈때문이다. [0] 행복2 2020.01.23 42
171928 시월드톡 제가 진심 딸이였어도 그렇게 말씀하... [1] 우리대지 2020.01.23 66
171927 결혼생활톡 부부사이의 일을 남에게 애기하는 남편 [0] 쩡끼 2020.01.23 41
171926 결혼생활톡 결혼후 부부싸움~~누가 칼로 물베기래?? [0] 반짜깅 2020.01.23 27
171925 생활정보톡 통행료가 명절에는 무료이니 부담 없... [0] 피이글렛 2020.01.23 16
171924 생활정보톡 고향가는 길..기름아끼는 운전 습관~~ [0] 땡글방글 2020.01.23 16
171923 가입인사톡 가입했습니다~ [3] 다은MOM 2020.01.23 9
171922 & 익명톡 하루하루 다른 남편과의 잠자리 [4] 익명 2020.01.23 139
171921 & 익명톡 약속 정했음 지켜야지...형님 맘에 안... [2] 익명 2020.01.23 85
171920 육아 정보톡 아이 수영 언제부터 배워요? [0] 윤댕이예용 2020.01.23 11
171919 일상공유톡 코로나 바이러스 무섭네요 ㅠㅠ [8] 스톤베베맘 2020.01.23 39
171918 임신/출산 공유톡 얼마전에 출산하였습니당~ [1] 쑤기이 2020.01.23 36
171916 우리아기자랑톡 아직 아기라 강아지가 안무서운 걸까요 [0] 꿀지 2020.01.23 14
171915 우리아기자랑톡 책읽기를 좋아하는 아기... [2] 스톤베베맘 2020.01.23 21
171913 육아 정보톡 아기옷 사이쥬~ [2] 맹어멈 2020.01.23 31
171912 놀이/교육톡 민속놀이체험~ [2] 맹어멈 2020.01.23 26
171911 일상공유톡 드디어 정리했네요 [3] goaWl 2020.01.23 47
171910 가입인사톡 도서관왔어요 [1] 송삼공주맘 2020.01.23 24
171909 육아 정보톡 비염이래요ㅠ [1] 린맘) 2020.01.23 18
171908 생활정보톡 명절 스트레스 해소법 이벤트 공유! [0] 세욱맘 2020.01.23 15
171907 일상공유톡 ㅋㅋ돌잔치 공구맡아버림..ㅋㅋ일산맘... [5] 환뚱 2020.01.23 43
171906 가입인사톡 안녕하세요 두아이 엄마입니다^ [4] 이주부3 2020.01.23 22
171905 육아 정보톡 매트시공 [0] 초전맘~~ 2020.01.23 25
171904 우리아기자랑톡 넌 너무커 ㅋㅋ [9] 태평맘v 2020.01.23 26
171903 놀이/교육톡 굴비.? [8] 태평맘v 2020.01.23 31
171902 일상공유톡 어제 친정에 딸기 사갔어용 ㅎ [8] 꿀지 2020.01.23 42
171901 맘체험단 & 리뷰 ☆ 다*슨 드라이기 vs 고데기 고민중이... [3] 더블제이 2020.01.23 23
171900 드라마 & 예능 톡 다음회가 궁금 ㅠㅠ [2] 뷰진 2020.01.23 13
171897 가입인사톡 첨 가입인사드립니당~^^ [4] 향남아빠 2020.01.23 27
171896 일상공유톡 아침ㅇㅔ 편의점 해장 ㅋ [17] 율쓰네 2020.01.23 38
171895 일상공유톡 칠성사이다 신제품(?) [13] 율쓰네 2020.01.23 40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