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전체보기

가을에 쓰는 '시' 한편

  • 2020-09-10 16:59:02
  • 생명시인
  • 조회수 115
  • 댓글 2

그림읽어주는CEO

바람과 비를 몰고 온 태풍이 지나가도 세상의 아침은 늘 고요하기만 합니다.

두 차례의 태풍이 지나가니 어김없이 바람이 선선합니다.



파주 헤이리 예술마을내 위치한 '마음의 닿길'에서 촬영한 꽃입니다.

이름도 예쁜 '마음의 닿길'은 2014년 겨울 헤이리 예술마을과 현대차, LG화학이 합작하여

기존에 있던 길을 정비하고 예술 작품들을 설치하여 조성된 길입니다.



                                                                    동행_김태균_2015

이렇듯 한 운명으로 '동행'을 하고 있다는 것을 작가는 이 작품을 통해 이야기 하려는 걸까요?

이 마을의 운명은 어떻게 될까요? 우리가 구성원인 지구, 국가, 도시, 마을, 가족이라는 공동체는

집과 건물들이 사슴의 뿔 모양으로 한 마을을 이루고 있습니다. 이 마을이 사슴의 뿔이라서 잘려진다면

김태균 작가의 '동행'이라는 작품입니다.



                                                                          사색하는 고양이

저를 빤히 쳐다보면서 도망은 가지 않습니다. 분위기 잡고 앉아서 사색하는걸 보니 한 편의

걷다 보면 만날 수 있는 헤이리의 식구 길고양이 입니다.

좋은 시가 나올 것도 같습니다. 제발 헤이리에 고양이를 버리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ㅜㅜ



                                                                     쓰레기 설치미술

또 하나,

아무리 예술마을 이여도 이런 작품은 좀......



                                                                           현대차 포토존

사진을 찍을 수 있는 포토 존 입니다.

조금 더러워지긴 했어도 아직 많은 사람들이 사진을 찍는 포토 존 입니다.


                                                     너와 나의 마음이 닿기를......

잠깐, 여기서 자작시 한 편을 써 봅니다.


마음의 닿길


                  그림읽어주는CEO


식어버린 사랑을

다시금 따뜻하게 데우기 위해

이 길을 걷는다


그 사람을 생각하면

침을 삼킬 수 밖에 없었던

긴장감과 설렘


길의 중간중간 어느 손길로

탄생한 미술작품들처럼

나 또한 그 사람의 손길로 다시

태어나길 바래본다


내 몸 가장 무딘 곳에

남아 있는 불씨를 살려

따스함이 그 사람의 마음에 닿기를......


예쁜 꽃을 보면 그냥 못 지나칩니다. ^^


오늘은 시를 쓰기 위한 '마음의 닿길' 을 소개해 드렸습니다.


<가을이 깊어지기 전 한 권의 시집을 들고 마음에 닿길에서 사색하는 그대가 보고 싶습니다.>


그림읽어주는CEO 박 재 견

https://blog.naver.com/pjktour

'
  
댓글 2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97405 드라마 & 예능 톡 마음 짠한 순간.. 미우새 [1] 얌베리 2020.10.19 60
197404 가입인사톡 가입했습니다~^^ [3] 김소빵 2020.10.19 44
197403 가입인사톡 가입인사드려요~ [3] seonghee 2020.10.19 31
197389 일상공유톡 한석봉? [1] chchche 2020.10.19 47
197387 가입인사톡 가입인사 드립니다 [4] 다도해 2020.10.19 51
197385 임신/출산 공유톡 출산 후 망가진 몸..ㅜㅜ [1] 빈이00 2020.10.19 154
197384 일상공유톡 양말목 공예 [1] chchche 2020.10.19 29
197383 여행 & 요리톡 표고버섯 말리기 [1] chchche 2020.10.19 46
197381 일상공유톡 코로나 1단계 [1] chchche 2020.10.19 50
197378 일상공유톡 쌀국수~ [1] chchche 2020.10.19 39
197375 여행 & 요리톡 매운등갈비찜 [1] kimclara 2020.10.18 53
197373 여행 & 요리톡 팬케이크~ [1] chchche 2020.10.18 44
197372 일상공유톡 파맛 첵스~ [2] chchche 2020.10.18 44
197371 일상공유톡 마스크끈 [1] 하루한잔 2020.10.18 33
197370 육아 정보톡 쫀디기 추천~ [1] chchche 2020.10.18 63
197368 생활정보톡 예삐 중성화~ [2] chchche 2020.10.18 61
197367 일상공유톡 탕수육~ [0] chchche 2020.10.18 34
197366 우리아기자랑톡 예삐 자랑~ [1] chchche 2020.10.18 44
197365 일상공유톡 가을하늘~ [1] chchche 2020.10.18 38
197361 일상공유톡 까바나나~ [1] chchche 2020.10.18 35
197360 여행 & 요리톡 미니 수박 [1] chchche 2020.10.18 36
197357 일상공유톡 오늘은 치킨 [1] 하루한잔 2020.10.18 40
197356 임신/출산 공유톡 다시 찾게된 관리실.... [0] unknown 2020.10.18 85
197355 가입인사톡 안녕하세용 [2] 예랑이맘 2020.10.18 34
197352 취미/유머 공유톡 고무신의 변신 [2] kimclara 2020.10.18 44
197351 여행 & 요리톡 ☆☆환절기 나기 대추생강계피차 [1] kimclara 2020.10.18 40
197350 가입인사톡 가입인사 남깁니다 [3] 99혜빈맘 2020.10.18 54
197346 일상공유톡 갈치낚시 [1] 하루한잔 2020.10.18 48
197345 일상공유톡 염소 부부~ [3] chchche 2020.10.18 48
197343 일상공유톡 저녁노을 [2] chchche 2020.10.18 38
197342 일상공유톡 8282급급 [0] 민쭈맘 2020.10.18 80
197335 가입인사톡 안녕하세요^^ [2] 휘야88 2020.10.18 29
197334 가입인사톡 인사드립니다. [2] 푸른날 2020.10.18 34
197333 가입인사톡 가입인사 [4] 둥딩이맘 2020.10.18 41
197328 가입인사톡 가입인사드려요 [2] 교원빨강펜 ... 2020.10.18 39
197327 가입인사톡 안녕하세요^^ [2] 로라쌤 2020.10.18 32
197325 일상공유톡 텐트건조중인거죠? [0] 하루한잔 2020.10.17 119
197322 일상공유톡 메론은 무지단과일이군요 [0] 하루한잔 2020.10.17 59
197321 일상공유톡 저녁은 대구탕 끓였어요. [0] 삼식우리맘 2020.10.17 39
197320 가입인사톡 ♡_@ [2] 뚤이맘 2020.10.17 32
197318 여행 & 요리톡 고구마마탕(빠스) [1] 삼식우리맘 2020.10.17 55
197317 일상공유톡 17개월 남자 아기 엄마입니다! [0] 찬이맘87 2020.10.17 88
197315 여행 & 요리톡 차요테 [0] unknown 2020.10.17 33
197314 가입인사톡 가입 인사 드려요~~ [2] alwjd1013 2020.10.17 35
197311 일상공유톡 떡볶이에 청양고추가루 뿌려먹기 [0] 하루한잔 2020.10.17 47
197310 여행 & 요리톡 [1] kimclara 2020.10.17 73
197309 여행 & 요리톡 하우스베이커리 [1] kimclara 2020.10.17 43
197305 일상공유톡 추비추비 [2] 아기도깨비1 2020.10.17 46
197304 가입인사톡 가입인사드려요~ [2] rlagkrud12 2020.10.17 33
197303 여행 & 요리톡 표고버섯~~^^ [2] chchche 2020.10.17 46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