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메디뷰티

& 익명톡

이사를 어떻게 해야할지..고민되네요

  • 2019-01-25 10:44:19
  • 익명
  • 조회수 9192
  • 댓글 4

같이 사는 30년된 주택이 재개발로 인해서 곧 철거예정이라 이사를 가야 합니다.
시부모님은 이제 너희들끼리 살아보고 당신들도 조용히 살고 싶다고 시골로 내려가신다고 해요.
이제 저는 평일에는 남편 없이 아이들과 완전히 독립해야 하는데 이사를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1. 교통이 좋은 쪽으로 멀더라도 이동한다.

장점은 편도 1시간 30분 걸리던 출퇴근 길을 1시간으로 줄일 수 있는 곳입니다. 앞으로 힘들게 될 저를 생각한 지역인데 근처에는 비상시 sos할 친정엄마가 20분 거리에 계시기는 하시네요. (연세가 많으셔서 정말 급할 때 빼고 기대는 못함)
아이들 학군이나 주변 환경이 좋은 건 있구요. 학원가도 근처에 바로 있습니다.

단점은 집값이 비싼데 비해 좁고 오래된 아파트만 가능합니다. 둘째도 있어 지역을 정하면 오래 살 계획이라 집을 사거나 상당 기간 전세로 있어야 하는데 수리 비용도 추가가 많이 되고 집이 정이 안 가네요. 사실 집을 사거나 전세를 가게 되면 남편 수입이 없을 때를 대비해 상가나 오피스텔을 사려고 모은 돈을 다 써야 해서 부담이 큽니다.
두 아이 모두 전학해서 새로운 환경에 적응해야 합니다.
그래서 학기 시작 전 움직이려니 마음이 바쁘네요.

2. 지금 있는 곳 지하철 근처에 집을 전세로 얻어 살다가 재개발 아파트가 4~5년 후에 지어지면 들어간다.

장점은 첫째 아이가 원하던 중학교에 친구들과 함께 배정되어 거리는 좀 멀어도 같은 인천권이라 다닐 수 있다는 점입니다. 엄마 편의를 위해 1번처럼 아예 지역을 떠나도 괜찮다고는 하지만 그 학교에 가고 싶어하는 것 같아요.
그리고 재개발 전까지 시부모님과 좀 더 같이 있으면서 저나 아이들이 분가 준비를 여유있게 할 수 있습니다.
1번 만큼은 아니지만 저도 조금은 가깝게 다닐 수 있습니다.

단점은 1번 단점처럼 집에 돈을 많이 써야 하고(여기도 집이 비싸네요. 매매든 전세든) 아이들 학군은 1번에 비해 안 좋고 학원도 근처에 별로 없어 아이들 관리가 어렵습니다.
부모님께서 재개발 집을 저희에게 물려주시겠다고 2번에 의견을 보이시는데... 기대하는 게 좀 그렇네요. 

'
  
댓글 4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44009 & 익명톡 요새 애들 성관계 12살이 평균이래요 ... [1] 익명 2019.07.08 4164
143975 & 익명톡 집에서 매번 전화기에 신경 쓰는 남자 [5] 익명 2019.07.08 3286
143974 & 익명톡 더이상 미련가지면 않되는 건가...... [8] 익명 2019.07.08 3580
143881 & 익명톡 책임지지 않는다는 남자친구 [4] 익명 2019.07.05 3603
143841 & 익명톡 탈모약이 정말,,,, 정력이 감소되나요? [4] 익명 2019.07.05 3263
143830 & 익명톡 내껀 여전히 없고 ㅠ [6] 익명 2019.07.05 3960
143829 & 익명톡 이사를 과연잘한것인가 ..한숨만나와... [6] 익명 2019.07.05 3443
143728 & 익명톡 잠든 남편 올라타기~ [10] 익명 2019.07.04 5491
143722 & 익명톡 어제 씽크대에서 [7] 익명 2019.07.04 4551
143609 & 익명톡 시댁증후군 휴~~ [6] 익명 2019.07.03 3262
143603 & 익명톡 생리요ㅠㅠ 며칠동안 하시나요?? [4] 익명 2019.07.03 3560
143510 & 익명톡 남자가 어떻게 표현할 때 자신을 진짜... [10] 익명 2019.07.02 4160
143503 & 익명톡 골라주세요 [3] 익명 2019.07.02 3932
143463 & 익명톡 결국 그 남자도 거리를 두네요 [2] 익명 2019.07.01 3785
143252 & 익명톡 헤어짐의 사유가 되나요? [9] 익명 2019.06.28 3861
143122 & 익명톡 피임효과 질문 -머** 댓글부탁드려용 [3] 익명 2019.06.27 3697
143111 & 익명톡 남편들이 알아야하는 비밀백서.. [5] 익명 2019.06.27 4820
143106 & 익명톡 항상 더 많은걸 요구하는 여친.... [9] 익명 2019.06.27 4308
143031 & 익명톡 어제 남편과 후기 [5] 익명 2019.06.26 6367
143028 & 익명톡 호감은 있는데 상대방이 불편한건? [6] 익명 2019.06.26 3707
142927 & 익명톡 부모님의 용돈요구, 미치겠습니다.. [13] 익명 2019.06.25 4355
142925 & 익명톡 임신 8주차 오르가즘 느꼈는데 배가 ... [1] 익명 2019.06.25 5052
142844 & 익명톡 고민 [4] 익명 2019.06.24 3900
142837 & 익명톡 사정 후 배가아프나요 [2] 익명 2019.06.24 4206
142834 & 익명톡 생리 중 성관계의 장점 5가지 [3] 익명 2019.06.24 5299
142826 & 익명톡 언니 오빠들 제발 도와주세요..! 신혼 [5] 익명 2019.06.24 5189
142741 & 익명톡 ㅠㅠ [1] 익명 2019.06.22 3851
142737 & 익명톡 아내가 너무 빨리끝나요 .. [3] 익명 2019.06.22 5403
142680 & 익명톡 술마시고 들어온 남편 [4] 익명 2019.06.21 4588
142679 & 익명톡 남편과 하고 싶어요ㅠㅠ [8] 익명 2019.06.21 5683
142598 & 익명톡 신혼부부, 아내가 ㅂㅃ은 싫어한다고 ... [6] 익명 2019.06.20 5542
142597 & 익명톡 매일 자위하는 남편 왜그럴까요?? [14] 익명 2019.06.20 5161
142595 & 익명톡 생리 끝난 후 일주일 뒤 관계후 피비침 [4] 익명 2019.06.20 4755
142488 & 익명톡 안씻고 하는걸 좋아하는 남편.. [6] 익명 2019.06.19 4631
142480 & 익명톡 주말부부라...어제밤 남편 생각뿐.. [5] 익명 2019.06.19 4911
142479 & 익명톡 5-6번싸는남자 [13] 익명 2019.06.19 5969
142469 & 익명톡 여기저기 전화 번호 남겼더니 [3] 익명 2019.06.19 4429
142366 & 익명톡 배달료가 있는데 왜 최소 주문금액이 ... [6] 익명 2019.06.18 3805
142362 & 익명톡 아시는님은꼭~~ [6] 익명 2019.06.18 4076
142322 & 익명톡 섹스 잘하는 남편 [13] 익명 2019.06.17 7024
142310 & 익명톡 빵집에 이런엄마..곤란해요~ [7] 익명 2019.06.17 4408
142287 & 익명톡 냉동이 안나오는건 난자 질이 안좋은... [3] 익명 2019.06.17 3917
142286 & 익명톡 남편무정자증이래요ㅠㅜ조언부탁드립니다 [18] 익명 2019.06.17 5397
142277 & 익명톡 남편과의 일이라 여기 올려봐요 [5] 익명 2019.06.17 4658
142135 & 익명톡 뭉쳐야 찬다 경기 후 회식자리 모습 [4] 익명 2019.06.14 4718
142124 & 익명톡 부부관계에 재미가 없네요~ [7] 익명 2019.06.14 5676
142042 & 익명톡 아빠 얼굴이 중요한 이유 [20] 익명 2019.06.13 5885
142040 & 익명톡 너무 더워서 집에 도착하면 그냥 쉬고... [4] 익명 2019.06.13 4388
142039 & 익명톡 헤어지면 그런것부터 정리하는 사람인... [3] 익명 2019.06.13 4200
141952 & 익명톡 물건 못 찾는 남편 [5] 익명 2019.06.12 4413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