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메디뷰티

& 익명톡

영무예다음 ㅁㅅ네일

  • 2019-01-30 23:36:14
  • 익명
  • 조회수 14628
  • 댓글 0

오늘 참 마음이 속상한 마음에 눈물을 한바가지 흘렸어요ㅠㅠ

일 끝나고 해외로 떠나는 친구와 함께 오랜만에 만나서 이야기도 하구 작은 선물로 네일아트 해주려고 갔는데 직원분이 제 손톱을 해주고 있는데 원장님이 속 핸드폰을 보여주면서 방해를 하시더라구요..


그런거야 뭐.. 손톱만 이쁘게 잘 되면 상관 없는 일이지만 손톱 네일도 삐뚤.. 파츠도 삐뚤....하...... 결국 마지막에 일이 터졌네용..ㅠㅠ


저는 제 친구와 아트 이야기를 하면서 파츠들이 가격이 있길래 비싸다 이야기 하다가 '내가 촌년이라서 이런거 잘 몰라~'라고 제 친구한테 말을 하면서 이야기 하다가 친구가 하고싶은 파츠가 있었는데 엄지에만 맞다고 다른데는 안된다고 하시길래 그래도 한번 붙여보면 안되냐고 물어봤는데 짜증을 내면서 '삐져나오는데 어떻게 붙여요'라면 말씀을 하시더라구요?


그래서 그냥 꾹 참 친구 네일 다 받을때까지 참다가 서로 감정이 상해 있는데 거기서 계속 네일 받는게 불편할 꺼 같아서 남은 돈 환불해 달라고 말하니..


'혹시 아까 제가 그렇게 말해서 환불할려고 하는거에요??'라면 쏘아 붙이며 말씀하시더라구요....


그래서 저두 그냥 서로 감정 상하고 싶지 않으니 그냥 환불해 달라고 했더니 처음엔 알았다고 하며 돈 얼마를 차감하고 해준다고 돈을 꺼내시더니... 갑자기 저한테 예의를 운운하시며 그 따위로 말하지 말라며 화를 내시더군요...


나보다 한참 어린거 같은데 어디 싸가지 없이 말을 하나면서 막말을 하시더군요..


듣고 있자니 저도 화가 나더라구요.. 오랜만에 만나 나주까지 와준 친구한테 크진 않지만 첫 네일도 해주고 즐거운 기억 남겨주고 싶었는데 그런식으로 말씀 하시니 저도 기분이 썩 좋지만은 않더라구요..


원장님한테 한소리 아니구 내가 촌에서 살고 네일도 안받아 봐서 몰라서 그런거라구 했던건데 왜 화를 내시는지 모르겠다고 했더니 갑자기 표정이 확 바뀌면서 본인은 이런 취급 받고는 환불 못해주겠다면서 '저 환불 해주기 싫어요 그러니까 그냥 케어 받으러 오던지 아님 그냥 가세요'라고 말을 하더라구요..


 본인이 기분이 나빠서 환불 해주기 싫으니 문닫고 빨리 나가라며 제 남편한테 소리를 지르고 핸드폰 쳐다보면서 오지말던지 나가라고 하더라구요.


이렇게 쉽게 끝날일은 아닌거 같아 저도 너무 답답한 마음에 경찰을 불렀고 경찰분들도 해줄 수 있는게 없다고 정 돈을 받고 싶으면 소비자고발원에 신고하라고 하더라구요...


저도 서비스업에 일하는 사람으로서 상대방에게 기분 나쁜말이나 행동은 조심하는 편인데... 사람을 앞에두고 본인 기분 나쁘다며 환불을 안해준다고 소리를 지르고 화를 내니.. 마음이 너무 씁쓸하네요... 결국 환불은 못받고 본인 퇴근시간 다 되서 퇴근한다며 불을 꺼버리고 가버리더라구....


오늘 하루 참 길고 힘든 날이 었어요...


다들 저처럼 무시받고 마음의 상처 받지 마시고 더 좋은 곳에서 더 나은 서비스 받으셨으면 좋겠습니다..


'
  
댓글 0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56235 & 익명톡 점수라는 둘레 [1] 익명 2017.01.31 26970
56234 & 익명톡 아이의 점수 [2] 익명 2017.01.31 26989
56151 & 익명톡 명절 세뱃돈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8] 익명 2017.01.30 27026
56135 & 익명톡 명절 음식 4끼 먹으니 3킬로 늘었네요 [4] 익명 2017.01.29 26973
56073 & 익명톡 출산직후 결혼식 초대... 참석해야 할... [6] 익명 2017.01.27 27059
56040 & 익명톡 층간소음은 아파트 뿐만이 아닙니다! [7] 익명 2017.01.26 27329
56039 & 익명톡 예의없는것들 [6] 익명 2017.01.26 27213
55988 & 익명톡 아이를 너무 기다리시는 시부모님 [5] 익명 2017.01.24 27054
55862 & 익명톡 지하철에서 풍선 트며 노는 아이 [3] 익명 2017.01.22 26991
55755 & 익명톡 돈도 없이... [4] 익명 2017.01.21 27229
55614 & 익명톡 아이랑 놀이 [1] 익명 2017.01.19 27080
55465 & 익명톡 자리 양보 강요하지 마세요 [3] 익명 2017.01.18 27137
55373 & 익명톡 유방염 인지 봐주세요 [5] 익명 2017.01.17 27155
55240 & 익명톡 절때가지마세요. [5] 익명 2017.01.15 27559
55087 & 익명톡 엄마 수사대의 놀라운 변신 [3] 익명 2017.01.13 27095
55020 & 익명톡 큰아이가 달라졌어요 [4] 익명 2017.01.12 27102
55004 & 익명톡 빌라 맨 꼭대기 층에 삽니다. [5] 익명 2017.01.12 27212
54906 & 익명톡 좋은 엄마가 될수 있을까 [3] 익명 2017.01.11 27005
54837 & 익명톡 봉사활동 추천해드려요 [2] 익명 2017.01.10 27183
54836 & 익명톡 하지 정맥류인거 같은데요.. [2] 익명 2017.01.10 27097
54797 & 익명톡 원래 이런건가요? [5] 익명 2017.01.09 27155
54796 & 익명톡 월세 현금영수증 요청 [5] 익명 2017.01.09 27274
54642 & 익명톡 결혼 때문에 고민이에요 [1] 익명 2017.01.07 27098
54588 & 익명톡 학교 운영위원회 내에서의 불륜 [4] 익명 2017.01.06 27539
54503 & 익명톡 동영상을 많이 보네요 [1] 익명 2017.01.05 27242
54447 & 익명톡 임산부는 애완동물용 샴푸를 조심해야... [1] 익명 2017.01.04 27042
54441 & 익명톡 의사 표현을 제대로 하지 못해요 [3] 익명 2017.01.04 27040
54383 & 익명톡 엄마의 마음 [3] 익명 2017.01.03 27110
54327 & 익명톡 개인시간 필요한가요 [1] 익명 2017.01.02 27117
54288 & 익명톡 좋은 일 [3] 익명 2017.01.01 27116
54217 & 익명톡 영화관에서 민폐끼치지 맙시다 [5] 익명 2016.12.30 27243
54139 & 익명톡 어이가없네요 [3] 익명 2016.12.29 27336
54021 & 익명톡 정말 운이 좋다고 생각해요. [2] 익명 2016.12.27 27136
53970 & 익명톡 작년 크리스마스 [3] 익명 2016.12.26 27084
53969 & 익명톡 윗층과 소음 [4] 익명 2016.12.26 27228
53959 & 익명톡 가끔 혼자이고 싶을때가.있나요 [6] 익명 2016.12.25 27121
53915 & 익명톡 시댁 용돈 얼마씩 드리나요? [4] 익명 2016.12.24 27273
53870 & 익명톡 컴퓨터 중독 [3] 익명 2016.12.23 27111
53811 & 익명톡 다른 워킹맘들 어떻게 하시나요 [7] 익명 2016.12.22 27274
53810 & 익명톡 속싸개 해야 잠을 자요 [2] 익명 2016.12.22 27190
53757 & 익명톡 피검사 어떤가요? [1] 익명 2016.12.21 27224
53668 & 익명톡 아기 낳아 기르시는 분들 조언좀 부탁... [5] 익명 2016.12.20 27189
53667 & 익명톡 워킹맘 육아랑 병행..회사 관둘까 고... [5] 익명 2016.12.20 27196
53650 & 익명톡 어린이 그림그리기 대회 엄마는 도와... [2] 익명 2016.12.19 27129
53627 & 익명톡 어린이 안전띠 미착용시 과태료 2배 상향 [4] 익명 2016.12.19 27087
53606 & 익명톡 생리가 너무 불규칙이에요 [3] 익명 2016.12.18 27087
53582 & 익명톡 여행 가고 싶은데 자꾸 시어머니가 못... [5] 익명 2016.12.17 27083
53476 & 익명톡 월수입 350만원 적은가요? [8] 익명 2016.12.15 27678
53474 & 익명톡 영화관에서 휴대폰좀 만지지마세요 [1] 익명 2016.12.15 27113
53421 & 익명톡 임금체불 뻔뻔한 사장님 [3] 익명 2016.12.14 27099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