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메디뷰티

& 익명톡

마음이 너무힘듭니다.고민입니다.

  • 2019-01-31 16:33:08
  • 익명
  • 조회수 10358
  • 댓글 12

결혼을 얼마남겨두지 않은 예비 신부 입니다.

연애를 하면서 남자친구의 예전 여자친구들에 대해서 아주 조금은 알고있었습니다.

그런데 얼마전 그전 여자친구가 애둘딸린 이혼녀였단 사실을 알게되었습니다.

남자친구와그여자는  나이트에서 만났다고 합니다.

남자친구 나이가 37살 그여자는 39살 나이트에서 여자를 만났다는것도 마음에 안들었지만 그 여자가 애둘딸린 이혼녀라는 사실이 너무 충격적이었습니다.

처음엔 아무것도 모르고 만나다가 조금시간이 지난후 이혼녀라고 그 여자가 말했고 그렇게 둘은 긴 연애를 하다가 그여자 친구들이랑 다같이 술한잔하는 자리에서 그여자의 친구가 몰래 니가만나는애  애둘있다는 이야기를해서 알았다고 합니다.

남자친구와 그여자는 그후 조금더 만나다가 헤어졌다고 합니다.

처음엔 그이야기만으로도 화가 났습니다.

그사실을 알고도 만나서 모텔에서 잠자리를 했었다는것도 납득이 안갑니다.

그사실을 알았다면 신중하게 시간을 갖고 생각을하는게 맞는데

1년을 만나면서 어떻게 그여자는 남자친구를 속일수가 있는지 남자친구는 그사실을 전혀 눈치채지도 못하는지....

그런데 시간이 지날수록 화가더많이 납니다.

주말마다 한주도 안빠지고 데이트를 하고 토요일 일요일을 함께 보낸 두사람인데 그럼 그여자의 아이들은.....이란 생각이 들었습니다.

한아이는 초등학교 6학년 한아이는 어린이집에 다닌다는데 그여자는 자신의 두 아이는 자신의 어머님께 맡겨두고 주말마다 남자친구와 경주 부산 김해 거제 할거없이 1박2일로 놀러 다녔다고하니.....

점점 마음이 힙들어집니다.

그여자와 남자친구는  장을봐서 펜션에서 고기구워먹고 놀이동산가서 신나게 놀이기구타고 주말마다 모텔을 들락날락하는 동안 그 아이들은 엄마도 없이 매주 할머니와 집에 있었다는건데 .......

그여자의 행동이 이해도 안되고 부모로써 어떻게 그럴수가 있나 싶기도 하고 그런 상황에 남자친구가 끼여있다는것도 싫고 너무 힘듭니다.

그여자 직업이 어린이집 선생님이라고 하는부분이 더 화가 납니다.

자신의 아이들도 돌보지 못하는 사람이 다른 아이들에게 사랑을 주는 직업이라니....

그여자를 한번 만나보고 싶어서 이리저리 찾아봤지만 이름도 가짜였는지 그런 이름의 사람을 찾을수가 없었습니다.

이혼녀였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전화번호도 없는 번호라고 합니다.

남자친구는 처음에는 그사실을 부끄러워하지도 않았고 당당했습니다.

다 지나간 일인데 어떻하겠냐고 그때 그여자와 자신은 많이 사랑했었고 안타깝게 헤어졌다고.....

그아이들에 대한 죄책감은 전혀 없었습니다.

남자친구가 처음부터 모든사실을 다알고도 그여자와 만났던건 아닐까 하는 생각도 들고

이런 사람이 내 아이의 아빠가 된다면 우리 아이들에게 어떤 아빠가 될지 무섭기도 하고

마음이 너무 복잡합니다.

친구들에게도 말도 못하고 의견을 들을때도 없고 이대로 결혼했다간 후회할것 같기도 하고

남자친구가 내가 알던 사람이 아닌것 같습니다.

여자를 많이 만나보지 못해서 여자를 잘 모른다고 순진하고 착한줄만 알았던사람이 과거 만났던 여자들이 대부분 나이트에서 만났다고 하니 어떻게 받아들여야할지 모르겠습니다.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두서없이 막 쓰다보니 무슨말을 한건지....

읽어주신분들 감사드리며 현명한

조언 부탁드립니다.

'
  
댓글 12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베스트 이제 상간녀 소송을 시작합니다. [8] 익명 2019.09.11 1066
베스트 남편의 이상한 사고방식 [15] 익명 2019.09.09 1255
154448 & 익명톡 다이어트의지를 갖게하는방법 [3]
N
익명 2019.09.18 110
154444 & 익명톡 러브젤 추천 좀 [7]
N
익명 2019.09.18 213
154371 & 익명톡 무슨 증상일까요? [2]
N
익명 2019.09.17 219
154346 & 익명톡 이럴수가 ... [1]
N
익명 2019.09.17 285
154300 & 익명톡 누가 문제일까요? [11]
N
익명 2019.09.17 353
154283 & 익명톡 행복에 나중은 없다~ [1]
N
익명 2019.09.17 188
154259 & 익명톡 배란점액이랑 냉차이 아시는분 ㅠㅠ [1]
N
익명 2019.09.17 213
154203 & 익명톡 셋째갖고픈데..확~! [2] 익명 2019.09.17 349
154131 & 익명톡 수유중 울렁거림 [4] 익명 2019.09.16 184
154047 & 익명톡 명절 차례 끝 [3] 익명 2019.09.16 228
154040 & 익명톡 난포주사영향은 다사라진거인가요? [2] 익명 2019.09.16 248
154039 & 익명톡 출산후 한침대 쓰는것 불편하신분~~~ [7] 익명 2019.09.16 440
153751 & 익명톡 내일 시댁가는데 [3] 익명 2019.09.12 581
153166 & 익명톡 친정 잘사는 애들 팔자는 못따라감 [4] 익명 2019.09.09 813
153060 & 익명톡 모유 [2] 익명 2019.09.08 696
152785 & 익명톡 금요일! 힘찬 하루를~~ [4] 익명 2019.09.06 869
152781 & 익명톡 생리통 [6] 익명 2019.09.06 693
152517 & 익명톡 꿈에서 아내가 바람피는 꿈을 꿨네요... [7] 익명 2019.09.05 1119
152513 & 익명톡 부부들 중에.. [7] 익명 2019.09.05 1587
152316 & 익명톡 축의금 안낸 사촌동생에게 축의금 해... [10] 익명 2019.09.04 1019
152011 & 익명톡 우리는 이렇게 살아요!! [10] 익명 2019.09.02 2125
151934 & 익명톡 관계횟수 [9] 익명 2019.09.02 2428
151625 & 익명톡 조진웅 소개한 식당 우웩 [5] 익명 2019.08.30 1312
151598 & 익명톡 라디오 2시~4시사이 머 들으시나요? [5] 익명 2019.08.30 914
151442 & 익명톡 요즘 의심되는 남편 [6] 익명 2019.08.29 1945
151221 & 익명톡 3분이면 끝~~ 다른분..어떻게 하셨나요 [11] 익명 2019.08.28 2701
151215 & 익명톡 결혼 후 관계 횟수 및 주기 궁금해요 [10] 익명 2019.08.28 2335
150734 & 익명톡 송혜교 구혜선이 부럽다 [11] 익명 2019.08.26 2138
150699 & 익명톡 요즘 왜 이러는지는 모르겠는데 다 ... [6] 익명 2019.08.26 1559
150560 & 익명톡 이기적인 그녀 어찌해야할까요 [3] 익명 2019.08.25 1666
150349 & 익명톡 아이 이름으로 아내와 갈등중입니다 [14] 익명 2019.08.23 1423
150300 & 익명톡 느낌이 달라요 [4] 익명 2019.08.23 2371
150201 & 익명톡 한번 외박하기 시작하더니 잦은외박을... [9] 익명 2019.08.22 1918
150179 & 익명톡 구혜선 안재현 사건 정리 [3] 익명 2019.08.22 1904
150109 & 익명톡 같이일하는직원 [3] 익명 2019.08.22 2068
150086 & 익명톡 보형물 [1] 익명 2019.08.22 1912
150003 & 익명톡 갑자기 성욕이 사라져서 힘듬 [2] 익명 2019.08.21 2090
149985 & 익명톡 커플 브라질리언 왁싱 경험해보신분? [3] 익명 2019.08.21 1877
149800 & 익명톡 부부관계가 오래 지속되려면 ~~~~~~ [9] 익명 2019.08.20 2870
149530 & 익명톡 구혜선과 안재현 [10] 익명 2019.08.19 2344
149528 & 익명톡 또 한주가 시작되네요 [3] 익명 2019.08.19 1391
149501 & 익명톡 매일 밤을 꼬박 세울만큼 고민 스럽... [4] 익명 2019.08.18 2040
149296 & 익명톡 <속보왕>오늘의 뉴스 -'꽃자 절친' BJ... [0] 익명 2019.08.17 1677
149168 & 익명톡 성욕이 없는건 아닌데.. [7] 익명 2019.08.16 2630
149167 & 익명톡 정관수술이 싫은 이유 [12] 익명 2019.08.16 2205
149076 & 익명톡 실수로 버린 갤럭시폰 찾는법 [2] 익명 2019.08.16 1571
148723 & 익명톡 신랑 잠자리 [14] 익명 2019.08.14 4397
148720 & 익명톡 <속보왕>오늘의 뉴스 - 배우 이상희 ... [1] 익명 2019.08.14 1617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