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메디뷰티

& 익명톡

마음이 너무힘듭니다.고민입니다.

  • 2019-01-31 16:33:08
  • 익명
  • 조회수 10983
  • 댓글 12

결혼을 얼마남겨두지 않은 예비 신부 입니다.

연애를 하면서 남자친구의 예전 여자친구들에 대해서 아주 조금은 알고있었습니다.

그런데 얼마전 그전 여자친구가 애둘딸린 이혼녀였단 사실을 알게되었습니다.

남자친구와그여자는  나이트에서 만났다고 합니다.

남자친구 나이가 37살 그여자는 39살 나이트에서 여자를 만났다는것도 마음에 안들었지만 그 여자가 애둘딸린 이혼녀라는 사실이 너무 충격적이었습니다.

처음엔 아무것도 모르고 만나다가 조금시간이 지난후 이혼녀라고 그 여자가 말했고 그렇게 둘은 긴 연애를 하다가 그여자 친구들이랑 다같이 술한잔하는 자리에서 그여자의 친구가 몰래 니가만나는애  애둘있다는 이야기를해서 알았다고 합니다.

남자친구와 그여자는 그후 조금더 만나다가 헤어졌다고 합니다.

처음엔 그이야기만으로도 화가 났습니다.

그사실을 알고도 만나서 모텔에서 잠자리를 했었다는것도 납득이 안갑니다.

그사실을 알았다면 신중하게 시간을 갖고 생각을하는게 맞는데

1년을 만나면서 어떻게 그여자는 남자친구를 속일수가 있는지 남자친구는 그사실을 전혀 눈치채지도 못하는지....

그런데 시간이 지날수록 화가더많이 납니다.

주말마다 한주도 안빠지고 데이트를 하고 토요일 일요일을 함께 보낸 두사람인데 그럼 그여자의 아이들은.....이란 생각이 들었습니다.

한아이는 초등학교 6학년 한아이는 어린이집에 다닌다는데 그여자는 자신의 두 아이는 자신의 어머님께 맡겨두고 주말마다 남자친구와 경주 부산 김해 거제 할거없이 1박2일로 놀러 다녔다고하니.....

점점 마음이 힙들어집니다.

그여자와 남자친구는  장을봐서 펜션에서 고기구워먹고 놀이동산가서 신나게 놀이기구타고 주말마다 모텔을 들락날락하는 동안 그 아이들은 엄마도 없이 매주 할머니와 집에 있었다는건데 .......

그여자의 행동이 이해도 안되고 부모로써 어떻게 그럴수가 있나 싶기도 하고 그런 상황에 남자친구가 끼여있다는것도 싫고 너무 힘듭니다.

그여자 직업이 어린이집 선생님이라고 하는부분이 더 화가 납니다.

자신의 아이들도 돌보지 못하는 사람이 다른 아이들에게 사랑을 주는 직업이라니....

그여자를 한번 만나보고 싶어서 이리저리 찾아봤지만 이름도 가짜였는지 그런 이름의 사람을 찾을수가 없었습니다.

이혼녀였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전화번호도 없는 번호라고 합니다.

남자친구는 처음에는 그사실을 부끄러워하지도 않았고 당당했습니다.

다 지나간 일인데 어떻하겠냐고 그때 그여자와 자신은 많이 사랑했었고 안타깝게 헤어졌다고.....

그아이들에 대한 죄책감은 전혀 없었습니다.

남자친구가 처음부터 모든사실을 다알고도 그여자와 만났던건 아닐까 하는 생각도 들고

이런 사람이 내 아이의 아빠가 된다면 우리 아이들에게 어떤 아빠가 될지 무섭기도 하고

마음이 너무 복잡합니다.

친구들에게도 말도 못하고 의견을 들을때도 없고 이대로 결혼했다간 후회할것 같기도 하고

남자친구가 내가 알던 사람이 아닌것 같습니다.

여자를 많이 만나보지 못해서 여자를 잘 모른다고 순진하고 착한줄만 알았던사람이 과거 만났던 여자들이 대부분 나이트에서 만났다고 하니 어떻게 받아들여야할지 모르겠습니다.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두서없이 막 쓰다보니 무슨말을 한건지....

읽어주신분들 감사드리며 현명한

조언 부탁드립니다.

'
  
댓글 12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44889 & 익명톡 유달리 이상한 가슴통증 [2] 익명 2019.07.16 3477
144794 & 익명톡 남편이 요즘 관계가 없어요... [7] 익명 2019.07.15 5816
144749 & 익명톡 밴드에서 가방 구입해보신분..제대로 ... [4] 익명 2019.07.15 3528
144747 & 익명톡 주말부부 극복 [8] 익명 2019.07.15 4098
144637 & 익명톡 비와이, 여전히 명품 좋아해 '유아인... [1] 익명 2019.07.13 3605
144623 & 익명톡 궁금하네요.. [3] 익명 2019.07.13 3923
144546 & 익명톡 신혼때 잠자리 몇일에 한번 하시나요?... [19] 익명 2019.07.12 7132
144544 & 익명톡 사마귀...지겨운..사마귀 [3] 익명 2019.07.12 3799
144335 & 익명톡 설레이는 , 애매한 쌈 아닌 썸. [8] 익명 2019.07.11 4421
144333 & 익명톡 둘째 이후 관계가 없습니다. [6] 익명 2019.07.11 4513
144326 & 익명톡 [3] 익명 2019.07.11 3757
144238 & 익명톡 차에서 관계해보신분들!!!답주세용!!... [16] 익명 2019.07.10 6165
144080 & 익명톡 남편 이벤트 이런거 어때용?? ㅋㅋ [3] 익명 2019.07.09 4518
144041 & 익명톡 하고싶어요 [7] 익명 2019.07.08 5354
144009 & 익명톡 요새 애들 성관계 12살이 평균이래요 ... [1] 익명 2019.07.08 4922
143975 & 익명톡 집에서 매번 전화기에 신경 쓰는 남자 [5] 익명 2019.07.08 4020
143974 & 익명톡 더이상 미련가지면 않되는 건가...... [8] 익명 2019.07.08 4316
143881 & 익명톡 책임지지 않는다는 남자친구 [4] 익명 2019.07.05 4340
143841 & 익명톡 탈모약이 정말,,,, 정력이 감소되나요? [4] 익명 2019.07.05 4004
143830 & 익명톡 내껀 여전히 없고 ㅠ [6] 익명 2019.07.05 4710
143829 & 익명톡 이사를 과연잘한것인가 ..한숨만나와... [6] 익명 2019.07.05 4175
143728 & 익명톡 잠든 남편 올라타기~ [10] 익명 2019.07.04 6324
143722 & 익명톡 어제 씽크대에서 [7] 익명 2019.07.04 5335
143609 & 익명톡 시댁증후군 휴~~ [6] 익명 2019.07.03 3985
143603 & 익명톡 생리요ㅠㅠ 며칠동안 하시나요?? [4] 익명 2019.07.03 4303
143510 & 익명톡 남자가 어떻게 표현할 때 자신을 진짜... [10] 익명 2019.07.02 4910
143503 & 익명톡 골라주세요 [3] 익명 2019.07.02 4667
143463 & 익명톡 결국 그 남자도 거리를 두네요 [2] 익명 2019.07.01 4541
143252 & 익명톡 헤어짐의 사유가 되나요? [9] 익명 2019.06.28 4605
143122 & 익명톡 피임효과 질문 -머** 댓글부탁드려용 [3] 익명 2019.06.27 4425
143111 & 익명톡 남편들이 알아야하는 비밀백서.. [5] 익명 2019.06.27 5594
143106 & 익명톡 항상 더 많은걸 요구하는 여친.... [9] 익명 2019.06.27 5058
143031 & 익명톡 어제 남편과 후기 [5] 익명 2019.06.26 7171
143028 & 익명톡 호감은 있는데 상대방이 불편한건? [6] 익명 2019.06.26 4437
142927 & 익명톡 부모님의 용돈요구, 미치겠습니다.. [13] 익명 2019.06.25 5083
142925 & 익명톡 임신 8주차 오르가즘 느꼈는데 배가 ... [1] 익명 2019.06.25 5842
142844 & 익명톡 고민 [4] 익명 2019.06.24 4630
142837 & 익명톡 사정 후 배가아프나요 [2] 익명 2019.06.24 4966
142834 & 익명톡 생리 중 성관계의 장점 5가지 [3] 익명 2019.06.24 6088
142826 & 익명톡 언니 오빠들 제발 도와주세요..! 신혼 [5] 익명 2019.06.24 5964
142741 & 익명톡 ㅠㅠ [1] 익명 2019.06.22 4579
142737 & 익명톡 아내가 너무 빨리끝나요 .. [3] 익명 2019.06.22 6180
142680 & 익명톡 술마시고 들어온 남편 [4] 익명 2019.06.21 5335
142679 & 익명톡 남편과 하고 싶어요ㅠㅠ [8] 익명 2019.06.21 6479
142598 & 익명톡 신혼부부, 아내가 ㅂㅃ은 싫어한다고 ... [6] 익명 2019.06.20 6346
142597 & 익명톡 매일 자위하는 남편 왜그럴까요?? [14] 익명 2019.06.20 5925
142595 & 익명톡 생리 끝난 후 일주일 뒤 관계후 피비침 [4] 익명 2019.06.20 5555
142488 & 익명톡 안씻고 하는걸 좋아하는 남편.. [6] 익명 2019.06.19 5386
142480 & 익명톡 주말부부라...어제밤 남편 생각뿐.. [5] 익명 2019.06.19 5683
142479 & 익명톡 5-6번싸는남자 [13] 익명 2019.06.19 6799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