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메디뷰티

& 익명톡

마음이 너무힘듭니다.고민입니다.

  • 2019-01-31 16:33:08
  • 익명
  • 조회수 10557
  • 댓글 12

결혼을 얼마남겨두지 않은 예비 신부 입니다.

연애를 하면서 남자친구의 예전 여자친구들에 대해서 아주 조금은 알고있었습니다.

그런데 얼마전 그전 여자친구가 애둘딸린 이혼녀였단 사실을 알게되었습니다.

남자친구와그여자는  나이트에서 만났다고 합니다.

남자친구 나이가 37살 그여자는 39살 나이트에서 여자를 만났다는것도 마음에 안들었지만 그 여자가 애둘딸린 이혼녀라는 사실이 너무 충격적이었습니다.

처음엔 아무것도 모르고 만나다가 조금시간이 지난후 이혼녀라고 그 여자가 말했고 그렇게 둘은 긴 연애를 하다가 그여자 친구들이랑 다같이 술한잔하는 자리에서 그여자의 친구가 몰래 니가만나는애  애둘있다는 이야기를해서 알았다고 합니다.

남자친구와 그여자는 그후 조금더 만나다가 헤어졌다고 합니다.

처음엔 그이야기만으로도 화가 났습니다.

그사실을 알고도 만나서 모텔에서 잠자리를 했었다는것도 납득이 안갑니다.

그사실을 알았다면 신중하게 시간을 갖고 생각을하는게 맞는데

1년을 만나면서 어떻게 그여자는 남자친구를 속일수가 있는지 남자친구는 그사실을 전혀 눈치채지도 못하는지....

그런데 시간이 지날수록 화가더많이 납니다.

주말마다 한주도 안빠지고 데이트를 하고 토요일 일요일을 함께 보낸 두사람인데 그럼 그여자의 아이들은.....이란 생각이 들었습니다.

한아이는 초등학교 6학년 한아이는 어린이집에 다닌다는데 그여자는 자신의 두 아이는 자신의 어머님께 맡겨두고 주말마다 남자친구와 경주 부산 김해 거제 할거없이 1박2일로 놀러 다녔다고하니.....

점점 마음이 힙들어집니다.

그여자와 남자친구는  장을봐서 펜션에서 고기구워먹고 놀이동산가서 신나게 놀이기구타고 주말마다 모텔을 들락날락하는 동안 그 아이들은 엄마도 없이 매주 할머니와 집에 있었다는건데 .......

그여자의 행동이 이해도 안되고 부모로써 어떻게 그럴수가 있나 싶기도 하고 그런 상황에 남자친구가 끼여있다는것도 싫고 너무 힘듭니다.

그여자 직업이 어린이집 선생님이라고 하는부분이 더 화가 납니다.

자신의 아이들도 돌보지 못하는 사람이 다른 아이들에게 사랑을 주는 직업이라니....

그여자를 한번 만나보고 싶어서 이리저리 찾아봤지만 이름도 가짜였는지 그런 이름의 사람을 찾을수가 없었습니다.

이혼녀였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전화번호도 없는 번호라고 합니다.

남자친구는 처음에는 그사실을 부끄러워하지도 않았고 당당했습니다.

다 지나간 일인데 어떻하겠냐고 그때 그여자와 자신은 많이 사랑했었고 안타깝게 헤어졌다고.....

그아이들에 대한 죄책감은 전혀 없었습니다.

남자친구가 처음부터 모든사실을 다알고도 그여자와 만났던건 아닐까 하는 생각도 들고

이런 사람이 내 아이의 아빠가 된다면 우리 아이들에게 어떤 아빠가 될지 무섭기도 하고

마음이 너무 복잡합니다.

친구들에게도 말도 못하고 의견을 들을때도 없고 이대로 결혼했다간 후회할것 같기도 하고

남자친구가 내가 알던 사람이 아닌것 같습니다.

여자를 많이 만나보지 못해서 여자를 잘 모른다고 순진하고 착한줄만 알았던사람이 과거 만났던 여자들이 대부분 나이트에서 만났다고 하니 어떻게 받아들여야할지 모르겠습니다.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두서없이 막 쓰다보니 무슨말을 한건지....

읽어주신분들 감사드리며 현명한

조언 부탁드립니다.

'
  
댓글 12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42366 & 익명톡 배달료가 있는데 왜 최소 주문금액이 ... [6] 익명 2019.06.18 4116
142362 & 익명톡 아시는님은꼭~~ [6] 익명 2019.06.18 4388
142322 & 익명톡 섹스 잘하는 남편 [13] 익명 2019.06.17 7414
142310 & 익명톡 빵집에 이런엄마..곤란해요~ [7] 익명 2019.06.17 4735
142287 & 익명톡 냉동이 안나오는건 난자 질이 안좋은... [3] 익명 2019.06.17 4232
142286 & 익명톡 남편무정자증이래요ㅠㅜ조언부탁드립니다 [18] 익명 2019.06.17 5731
142277 & 익명톡 남편과의 일이라 여기 올려봐요 [5] 익명 2019.06.17 4984
142135 & 익명톡 뭉쳐야 찬다 경기 후 회식자리 모습 [4] 익명 2019.06.14 5048
142124 & 익명톡 부부관계에 재미가 없네요~ [7] 익명 2019.06.14 6018
142042 & 익명톡 아빠 얼굴이 중요한 이유 [20] 익명 2019.06.13 6212
142040 & 익명톡 너무 더워서 집에 도착하면 그냥 쉬고... [4] 익명 2019.06.13 4705
142039 & 익명톡 헤어지면 그런것부터 정리하는 사람인... [3] 익명 2019.06.13 4515
141952 & 익명톡 물건 못 찾는 남편 [5] 익명 2019.06.12 4731
141862 & 익명톡 30대 후반 되면 다들 그런가요?? [3] 익명 2019.06.11 5304
141796 & 익명톡 생리전 / 후 성욕이 달라지나요? [6] 익명 2019.06.10 6650
141754 & 익명톡 관계중 소변이 찔끔…요실금인가요? [9] 익명 2019.06.10 6227
141742 & 익명톡 여성이 침실에서 중요시하는 것 4가지 [3] 익명 2019.06.10 5693
141589 & 익명톡 브라질리언 왁싱 해보신분 ~여름이다 ... [12] 익명 2019.06.07 5207
141582 & 익명톡 방에서 혼자 보셈..ㅋ [6] 익명 2019.06.07 7019
141581 & 익명톡 애액이 너무 많이 나와요 [5] 익명 2019.06.07 6857
141578 & 익명톡 둘째낳고 드디어 라섹했어요ㅠㅠ [2] 익명 2019.06.07 4586
141528 & 익명톡 혹시 티팬티 선호하시나요? [3] 익명 2019.06.06 5732
141443 & 익명톡 미안해서 다시 만나는것 어떠세요? [6] 익명 2019.06.05 5061
141349 & 익명톡 퇴사가 고민되네요~ [8] 익명 2019.06.04 5174
141347 & 익명톡 제 전남친과 사귀고있는친구 [8] 익명 2019.06.04 6106
141346 & 익명톡 링 삽입~ [7] 익명 2019.06.04 6512
140231 & 익명톡 이런 증상 있다면 망설이지말고 당장 ... [2] 익명 2019.06.03 5146
140123 & 익명톡 자궁 물혹 [3] 익명 2019.05.31 4869
140042 & 익명톡 싱글맘 ,, [6] 익명 2019.05.31 5809
139958 & 익명톡 전 아이를 갖기 싫은데.. 남편이 기대... [6] 익명 2019.05.30 5043
139872 & 익명톡 남펴문제에요 살아야될까요 , 넘어가... [11] 익명 2019.05.29 5952
139842 & 익명톡 오늘부로게임을접었는데 자꾸눈물이나... [7] 익명 2019.05.29 4942
139834 & 익명톡 생리증후군 때문에 죽고싶어요 [8] 익명 2019.05.29 4951
139816 & 익명톡 초등학교 발전기부금 [7] 익명 2019.05.29 4791
139692 & 익명톡 시댁과 합가하게 되어 식탁 보고 있는... [4] 익명 2019.05.28 5259
139659 & 익명톡 결혼기념일... [8] 익명 2019.05.27 5014
139619 & 익명톡 난임 부부입니다. [8] 익명 2019.05.27 5297
139615 & 익명톡 남편이 싸우고 말을 안해요 [11] 익명 2019.05.27 5814
139507 & 익명톡 술주정 [4] 익명 2019.05.26 5144
139432 & 익명톡 임신7주.. [10] 익명 2019.05.24 5445
139328 & 익명톡 영어 못해도 해외여행 혼자 갈수 있을... [5] 익명 2019.05.24 5196
139321 & 익명톡 연락 잘 안되는 사람 [11] 익명 2019.05.24 5195
139272 & 익명톡 출산 선물 어떤게 좋을까요? [12] 익명 2019.05.23 5016
139251 & 익명톡 요식업하는 남편에게 요리를 요구하는... [7] 익명 2019.05.23 5162
139234 & 익명톡 20년키워준값이얼마정도할까요?? [11] 익명 2019.05.23 5348
139233 & 익명톡 실외기 문제..정말..조언듣고 싶어요 [7] 익명 2019.05.23 5159
139231 & 익명톡 35주인데 생식기 [4] 익명 2019.05.23 5613
139215 & 익명톡 술과의전쟁 [6] 익명 2019.05.23 5112
139137 & 익명톡 돌잔치 가야되는데 옷좀 봐주세요 [8] 익명 2019.05.22 5609
139029 & 익명톡 동창모임후 남편태도 [4] 익명 2019.05.21 6058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