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메디뷰티

& 익명톡

마음이 너무힘듭니다.고민입니다.

  • 2019-01-31 16:33:08
  • 익명
  • 조회수 10556
  • 댓글 12

결혼을 얼마남겨두지 않은 예비 신부 입니다.

연애를 하면서 남자친구의 예전 여자친구들에 대해서 아주 조금은 알고있었습니다.

그런데 얼마전 그전 여자친구가 애둘딸린 이혼녀였단 사실을 알게되었습니다.

남자친구와그여자는  나이트에서 만났다고 합니다.

남자친구 나이가 37살 그여자는 39살 나이트에서 여자를 만났다는것도 마음에 안들었지만 그 여자가 애둘딸린 이혼녀라는 사실이 너무 충격적이었습니다.

처음엔 아무것도 모르고 만나다가 조금시간이 지난후 이혼녀라고 그 여자가 말했고 그렇게 둘은 긴 연애를 하다가 그여자 친구들이랑 다같이 술한잔하는 자리에서 그여자의 친구가 몰래 니가만나는애  애둘있다는 이야기를해서 알았다고 합니다.

남자친구와 그여자는 그후 조금더 만나다가 헤어졌다고 합니다.

처음엔 그이야기만으로도 화가 났습니다.

그사실을 알고도 만나서 모텔에서 잠자리를 했었다는것도 납득이 안갑니다.

그사실을 알았다면 신중하게 시간을 갖고 생각을하는게 맞는데

1년을 만나면서 어떻게 그여자는 남자친구를 속일수가 있는지 남자친구는 그사실을 전혀 눈치채지도 못하는지....

그런데 시간이 지날수록 화가더많이 납니다.

주말마다 한주도 안빠지고 데이트를 하고 토요일 일요일을 함께 보낸 두사람인데 그럼 그여자의 아이들은.....이란 생각이 들었습니다.

한아이는 초등학교 6학년 한아이는 어린이집에 다닌다는데 그여자는 자신의 두 아이는 자신의 어머님께 맡겨두고 주말마다 남자친구와 경주 부산 김해 거제 할거없이 1박2일로 놀러 다녔다고하니.....

점점 마음이 힙들어집니다.

그여자와 남자친구는  장을봐서 펜션에서 고기구워먹고 놀이동산가서 신나게 놀이기구타고 주말마다 모텔을 들락날락하는 동안 그 아이들은 엄마도 없이 매주 할머니와 집에 있었다는건데 .......

그여자의 행동이 이해도 안되고 부모로써 어떻게 그럴수가 있나 싶기도 하고 그런 상황에 남자친구가 끼여있다는것도 싫고 너무 힘듭니다.

그여자 직업이 어린이집 선생님이라고 하는부분이 더 화가 납니다.

자신의 아이들도 돌보지 못하는 사람이 다른 아이들에게 사랑을 주는 직업이라니....

그여자를 한번 만나보고 싶어서 이리저리 찾아봤지만 이름도 가짜였는지 그런 이름의 사람을 찾을수가 없었습니다.

이혼녀였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전화번호도 없는 번호라고 합니다.

남자친구는 처음에는 그사실을 부끄러워하지도 않았고 당당했습니다.

다 지나간 일인데 어떻하겠냐고 그때 그여자와 자신은 많이 사랑했었고 안타깝게 헤어졌다고.....

그아이들에 대한 죄책감은 전혀 없었습니다.

남자친구가 처음부터 모든사실을 다알고도 그여자와 만났던건 아닐까 하는 생각도 들고

이런 사람이 내 아이의 아빠가 된다면 우리 아이들에게 어떤 아빠가 될지 무섭기도 하고

마음이 너무 복잡합니다.

친구들에게도 말도 못하고 의견을 들을때도 없고 이대로 결혼했다간 후회할것 같기도 하고

남자친구가 내가 알던 사람이 아닌것 같습니다.

여자를 많이 만나보지 못해서 여자를 잘 모른다고 순진하고 착한줄만 알았던사람이 과거 만났던 여자들이 대부분 나이트에서 만났다고 하니 어떻게 받아들여야할지 모르겠습니다.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두서없이 막 쓰다보니 무슨말을 한건지....

읽어주신분들 감사드리며 현명한

조언 부탁드립니다.

'
  
댓글 12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07330 & 익명톡 가입 했어요 ^^ [3] 익명 2018.12.01 10811
107321 & 익명톡 가입했어요~ [3] 익명 2018.12.01 10741
107293 & 익명톡 도와주세요 [1] 익명 2018.11.30 11728
107242 & 익명톡 가입했어요~ [2] 익명 2018.11.30 10966
107149 & 익명톡 스스로 다짐이구요. [5] 익명 2018.11.29 11292
107064 & 익명톡 가게하실분 안계세요? [4] 익명 2018.11.28 11699
106861 & 익명톡 집 알아보시는분 안계실까요? [6] 익명 2018.11.27 11769
106816 & 익명톡 안녕하세요 설문 부탁드립니다. [3] 익명 2018.11.26 11494
106692 & 익명톡 저만 이상한가요? [13] 익명 2018.11.25 12661
106543 & 익명톡 아들 혼냈네요 [10] 익명 2018.11.23 12031
106528 & 익명톡 바람인건가요? 용서해야하나요? [21] 익명 2018.11.23 13356
106421 & 익명톡 갑자기 어제 저한테 급고백을 했는데... [16] 익명 2018.11.22 12859
106381 & 익명톡 새로 시작하는 [3] 익명 2018.11.21 11698
106249 & 익명톡 생리가 자꾸 땅겨져요~~ [14] 익명 2018.11.21 12030
106233 & 익명톡 참 다행이네요... [3] 익명 2018.11.21 11703
106152 & 익명톡 7세때 유치원만 보내려고 하는데 너무... [8] 익명 2018.11.20 12588
106116 & 익명톡 철산 살아요 [0] 익명 2018.11.20 10830
106071 & 익명톡 요즈음 세상이.. [8] 익명 2018.11.19 12828
105898 & 익명톡 제가 요즘 좋아하는 [7] 익명 2018.11.17 12102
105866 & 익명톡 시간내어 한번만읽어주세요... [6] 익명 2018.11.17 13403
105862 & 익명톡 글쓸때요.... [7] 익명 2018.11.17 11833
105812 & 익명톡 친정엄마 김장하시는데.. 몇시에 가면... [8] 익명 2018.11.16 12145
105810 & 익명톡 알바 하고 싶네요~~ [10] 익명 2018.11.16 12456
105700 & 익명톡 가사도우미을 하고잇어요 [5] 익명 2018.11.15 12972
105589 & 익명톡 후레치 후라이+탄산 음료가 무료!! [7] 익명 2018.11.14 12207
105549 & 익명톡 임신 초기이신 분들 계신가요?! [8] 익명 2018.11.14 12054
105511 & 익명톡 오홍 [7] 익명 2018.11.13 12154
105425 & 익명톡 엄마들 이렇게 하시나오? [15] 익명 2018.11.13 12742
104756 & 익명톡 친구랑 절교를... [14] 익명 2018.11.07 12851
104719 & 익명톡 무시당한 기분??? [4] 익명 2018.11.07 13408
104540 & 익명톡 10대분들도 계시나요?? [8] 익명 2018.11.05 13016
104539 & 익명톡 친구없어용.. [3] 익명 2018.11.05 12897
104538 & 익명톡 미성년자 임산부 계시나요?? [12] 익명 2018.11.05 13285
104537 & 익명톡 저랑같은어린임산부계세요..? [9] 익명 2018.11.05 12817
104446 & 익명톡 임신중 여행 [4] 익명 2018.11.04 12365
104385 & 익명톡 말티즈교배 [4] 익명 2018.11.03 12157
104295 & 익명톡 안녕하세요~ [3] 익명 2018.11.02 12024
104280 & 익명톡 식사 [1] 익명 2018.11.02 12059
104087 & 익명톡 이민가방 챙겨도 부족할듯. [9] 익명 2018.10.31 12521
103933 & 익명톡 집들이에 남편 전여친ㅜ [29] 익명 2018.10.30 15316
103663 & 익명톡 가입인사드려요 [4] 익명 2018.10.27 12153
103536 & 익명톡 혼자 놀기를 좋아해요. [9] 익명 2018.10.26 12662
103416 & 익명톡 응아 [3] 익명 2018.10.25 12376
103398 & 익명톡 물건들 어떻게 구매하시나욥.?! [3] 익명 2018.10.24 12388
103370 & 익명톡 와우 가입했어용 [4] 익명 2018.10.24 12344
103350 & 익명톡 잘 부탁해여 [6] 익명 2018.10.24 12473
103173 & 익명톡 축의금의 적당선은? [18] 익명 2018.10.23 13058
103044 & 익명톡 퇴사 하고픈데 자꾸 잡아요... [8] 익명 2018.10.22 13130
102852 & 익명톡 머리숱이 없어 고... [4] 익명 2018.10.20 12877
102838 & 익명톡 가입했어용 [4] 익명 2018.10.20 12312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