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 익명톡

손님 가려 받는 집

  • 2019-03-05 10:12:02
  • 익명
  • 조회수 21714
  • 댓글 8

지난 주 지인과 저녁식사 후 2차로 간단히 맥주 한 잔 하기 위해 8시 반 즈음 술 집에 도착.

다행이 그 건물에 실내놀이터가 있어 우리가 맥주 마시는 동안 아이들은 놀이터에 보낼 계획을 함.

각각 집에 초딩 아이들이 2명씩. 놀이터로 보내기 전에  술 집에 잠깐 머무를 줄 알고 총 인원을 8명이라 함. 

알바가 후문 가까운 넓은 자리로 안내 하며 자리를 붙여주네 마네 하는데, 사장이 나오더니 그 자리 예약 된 자리라 함.

다음 안내를 기다리는데, 그 말만 하고 사장은 그냥 주방 쪽으로 들어감. 실내는 손님들이 드문드문 있는 상황이고 어디에 앉아야 하는지 기다리는 상황이었는데 안내가 없음. 

나가라는 말인지..적당한데 찾아 앉으라는 말인지...멀뚱이 서 있다가 그럼 가야겠네 하며 나옴. 그때 조금 늦게 도착한 지인이 왜 나와있나며...이러저러해서 기분이 너무 상한다고 여기 말고 없냐니까 이 근처는 마땅한 곳이 없다함.

순간 오기가 발동. 10:30분에 예약 손님에 오는지 안 오는지 확인하고 가야겠다며 자의반 타의반으로 들어감.

놀이터 끝나는 시간이 10시라 그 술 집에 10시 조금 넘어 까지 머물렀고, 우리가 헤어지는 시간까지 30분 이상 넘었지만 예약손님 따위는 오지 않았고 그 자리는 계속 비어있었다는..

그 위치가 주택가가가 밀집한 지역이고 충분히 아이들 동반 할 수도 있는 시간 대였음에도 불구하고 본인 가게니까 사장 맘대로 손님을 가려 받을 수 있다는 생각이 당연한 것인지 무척 궁금함. 아이들 때문이라면 아이들 동반은 곤란하다는 사전 양해 정도는 할 수 있는 일 아닌가? 그러면 우리는 아이들은 놀이터에 곧 보낼 생각이라고 얘기 했을 것임. 아님 아예 노키즈존으로 선언을 하시든지...그 술집에 머무는 내내 그 사장은 무척이나 당당했다는..! I don’t care~~


'
  
댓글 8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14412 & 익명톡 작은 호소 하나 써봅니다. [2] 익명 2019.02.02 22506
114185 & 익명톡 마음이 너무힘듭니다.고민입니다. [12] 익명 2019.01.31 23000
114105 & 익명톡 영무예다음 ㅁㅅ네일 [0] 익명 2019.01.30 21601
114058 & 익명톡 공유 [3] 익명 2019.01.30 21551
114016 & 익명톡 아이가 핫팩을 매일 하나씩 써요~ 성... [3] 익명 2019.01.30 21807
113935 & 익명톡 유치원 졸업식 [7] 익명 2019.01.29 21647
113889 & 익명톡 술만 마시면 제어가 안되는 시어머니 [8] 익명 2019.01.29 22066
113877 & 익명톡 저 좀 위로해 주세요 [13] 익명 2019.01.29 22443
113755 & 익명톡 홍자매처럼 나도 언니가 있었으면~~ [8] 익명 2019.01.28 21469
113673 & 익명톡 올해 20살된 1개월아기엄마에요. . [16] 익명 2019.01.27 22630
113514 & 익명톡 이사를 어떻게 해야할지..고민되네요 [4] 익명 2019.01.25 21949
113397 & 익명톡 모임이 불편해지기 시작하네요 [7] 익명 2019.01.24 22583
113339 & 익명톡 가입인사 [6] 익명 2019.01.23 21578
112964 & 익명톡 왜그런걸까요 ? [4] 익명 2019.01.21 22325
112766 & 익명톡 이혼하고 싶어요... [13] 익명 2019.01.19 24350
112750 & 익명톡 고민이됩니다.. [9] 익명 2019.01.18 22359
112591 & 익명톡 가게하실분찾습니다. [2] 익명 2019.01.17 22717
112237 & 익명톡 혹시 재혼이신분??? [15] 익명 2019.01.15 23247
112117 & 익명톡 우리부부~~^^ [11] 익명 2019.01.15 23028
112095 & 익명톡 송우리인데, 연수받고 싶거든요. [3] 익명 2019.01.15 22217
111781 & 익명톡 여기 유모차 진짜 줄까요? [9] 익명 2019.01.12 22553
111741 & 익명톡 제 사연을 어디서 부터 말을 해야할지... [8] 익명 2019.01.12 23782
111680 & 익명톡 신랑이 술을 먹으면... [8] 익명 2019.01.11 23828
111493 & 익명톡 일하고싶어요... [11] 익명 2019.01.10 22768
111469 & 익명톡 지나다니다가 [2] 익명 2019.01.10 22344
111370 & 익명톡 뭐살때마다 [10] 익명 2019.01.09 22292
111356 & 익명톡 휴대폰 수리비 [11] 익명 2019.01.09 22232
110955 & 익명톡 로봇청소기! [5] 익명 2019.01.06 22607
110941 & 익명톡 남편이 변했어요. [2] 익명 2019.01.06 23857
110925 & 익명톡 휴대폰구매! [7] 익명 2019.01.05 22783
110924 & 익명톡 공기청정기 [4] 익명 2019.01.05 22512
110733 & 익명톡 누군가가 닮고 싶어 하는 당신이 돼라 [8] 익명 2019.01.04 22507
110388 & 익명톡 인테리어 후기스트레스 [9] 익명 2019.01.01 23297
110119 & 익명톡 지치지않고 두 아이 육아,자랑스러워요. [7] 익명 2018.12.28 22923
110084 & 익명톡 저는 딸인데..남편한테 너무 미안하네요 [18] 익명 2018.12.28 23084
109974 & 익명톡 둘째가 태어나니 육아하기 힘드네요 [16] 익명 2018.12.27 22608
109641 & 익명톡 앞으로도 그럴까봐 걱정되요 [12] 익명 2018.12.23 23754
109500 & 익명톡 2시간 덜 잤을때 충격적 변화 [12] 익명 2018.12.21 25267
109492 & 익명톡 월급을 몇달째 안주는남편... [9] 익명 2018.12.21 24235
109486 & 익명톡 임신7주차..예비남편의막말 [7] 익명 2018.12.21 23781
109460 & 익명톡 심심해요... [11] 익명 2018.12.20 23256
109422 & 익명톡 제가 잘 몰라서요,~ [2] 익명 2018.12.20 23335
109299 & 익명톡 그렇게 힘든걸까요? [8] 익명 2018.12.19 23392
109205 & 익명톡 갈수록태산 [8] 익명 2018.12.18 23318
109168 & 익명톡 딸은 저의단점 [8] 익명 2018.12.18 23295
109157 & 익명톡 정말힘들고 앞이 캄캄하네요 [16] 익명 2018.12.18 23549
109001 & 익명톡 요즘 한명 두명 낳는 자식들~ [3] 익명 2018.12.17 23185
108912 & 익명톡 모르겠어요.. [7] 익명 2018.12.16 23397
108880 & 익명톡 애들옷 어디가 저렴한가요 [5] 익명 2018.12.15 23159
108851 & 익명톡 오늘 드디어 눈물이 터졌네요 ㅠㅠ [6] 익명 2018.12.14 24084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