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메디뷰티

& 익명톡

우다보면 신랑은 제가 계산적이래요. 해주는 만큼 받아야하냐고..

  • 2018-04-19 11:18:10
  • 익명
  • 조회수 23440
  • 댓글 5

결혼전 집 알아볼때부터 서운한게 있었고 혼인신고할때에도 그외 사소하게 쌓인게 있지만 다 각설하고 신랑이 집안일을 너무 안해요
제가 일하는 시간이 신랑에 비해 짧고 시간적 여유가 있기떄문에 전적인 집안일을 제가 하는거에 대해서 전혀 불만이 없었어요.신혼초에는..
그런데 신랑이 해도해도 너무안하고 게으르고 안씻고 정리정돈 안하고 늘 같은문제로 싸우게돼요
신랑퇴근후 간단하게 저녁차려주면 맛있게 먹고 설거지해주고 입었던 양말 속옷 옷 사용한 수건 정리하고 먹은 과자음료봉지 버리고 빨래 널어놓으면 개주고 같이 음식해먹고 설거지하는게 힘든가요? 청소기나 걸레질은 바라지도 않아요.어차피 기계잡고만 있으면 되는거고 주말에 제가 하면 되니까..
설거지나 빨래개는건 신랑 시키고 같이 도와줘요..요즘은 시키고 신랑이 하게되면 안도와주지만..위에 쓴 일들 완벽하게 해달라는거 아니고 하루에 5분만 집안일에 투자해 달라는데도 안해주고.. 그 5분도 본인이 휩쓸고간 자리 정리하거나 집안일들 같이 하자는 거에요. 저나 신랑이나 둘다 부모님과 함께 살았었고 죄송하지만 부모님과 살때에는
집안일에대해 전혀 신경안썼는데 이제는 결혼했고 둘이 가정을 이뤘으면 같이 하는게 맞다고 보는데 저만 하는 느낌이고 때맞춰 빨래하고 필요한것들 장보고 청소하고...아침에 출근하고 밤되면 다시 집으로 출근하는 느낌이 싫어서 싸우고싸우다 저도 안해요. 그러니 집은 개판이고 이런집에 들어오기도 싫고.
저도 일하고 오면 아무것도 하기싫은데 누군가는 해야하니까 제가 했었어요. 생각해보면 저도 일하면서 스트레스 받고 집에오면 아무것도 하기싫은데 집으로 다시 출근하는 기분에 더스트레스 받는것 같고 그래서 신랑한테 미안한마음도 들었었러요. 신랑도 힘들고 하기싫은건 마친가지겠지 하는 마음에 일하고오면 둘다 아무것도 하지말자 대신 쉬는날 각자 집안일을 하자고 했는데도 안해요 휴....
신랑쉬는 평일에 제가 출근하고 돌아오면 집은 그대로에요
항상 이문제로 이야기하다가 싸우다보면 신랑은 제가 계산적이래요. 해주는 만큼 받아야하냐고..

'
  
댓글 5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94024 & 익명톡 결혼전에 분명히 물었고 다 안한다고 ... [11] 익명 2018.07.25 22165
93526 & 익명톡 지금도 가슴이 답답하고 짜증나 미칠... [10] 익명 2018.07.20 22556
93420 & 익명톡 단기알바 [4] 익명 2018.07.19 21730
93255 & 익명톡 일주일 6일 술 [11] 익명 2018.07.18 21476
93187 & 익명톡 남자들한테 좋은 음료가 있네요 ^^ [9] 익명 2018.07.17 21723
92217 & 익명톡 하... 딸이 남자친구가 생긴거 같은... [7] 익명 2018.07.09 23373
91841 & 익명톡 애들이너무뛰어다니네요 [3] 익명 2018.07.05 21794
91617 & 익명톡 가족 단톡방도 부담되네요 [3] 익명 2018.07.04 22714
91483 & 익명톡 이런 경우 어떻게 해야 하나요? [4] 익명 2018.07.03 23639
91151 & 익명톡 바람피는 남편 알아내는 방법 [8] 익명 2018.06.29 26006
90813 & 익명톡 ~^^ 힘냅시다~ [3] 익명 2018.06.26 22259
90517 & 익명톡 딸부부관계에 안좋아요 [9] 익명 2018.06.23 25949
90447 & 익명톡 부부싸움 [7] 익명 2018.06.22 23314
90364 & 익명톡 부부관계들 하시죠? [5] 익명 2018.06.21 28799
90078 & 익명톡 시누이들... 힘들다 [4] 익명 2018.06.19 23494
89759 & 익명톡 친정가는거 눈치주는 신랑 [7] 익명 2018.06.15 23133
89507 & 익명톡 가입인사드립니다^^ [3] 익명 2018.06.12 21743
89286 & 익명톡 가입했어요 [2] 익명 2018.06.10 21644
89233 & 익명톡 제발 도와주세요... [5] 익명 2018.06.09 26181
89120 & 익명톡 명언 하나더 ㅎ [3] 익명 2018.06.08 22626
89101 & 익명톡 사소한 말 [3] 익명 2018.06.08 22775
89099 & 익명톡 다이어트 너무 힘드네요~ [4] 익명 2018.06.08 23247
88332 & 익명톡 안녕하세요 맘들 의견 좀 내주세요~^_^ [1] 익명 2018.05.31 24163
88141 & 익명톡 도와주세요 제발ㅠㅠ [0] 익명 2018.05.29 25901
88086 & 익명톡 먹는데 너무 기복이 심해요~ [1] 익명 2018.05.29 22969
87935 & 익명톡 모자 좀 골라주세요..저는 잘모르겠어요 [3] 익명 2018.05.28 24271
87824 & 익명톡 인사요. [5] 익명 2018.05.27 22852
87470 & 익명톡 이해하시고 [2] 익명 2018.05.24 22938
87274 & 익명톡 얼집이 걸립니다. [1] 익명 2018.05.22 24348
87176 & 익명톡 부부의 날이네요 [3] 익명 2018.05.21 22973
87173 & 익명톡 분리수거 [1] 익명 2018.05.21 22654
87040 & 익명톡 후라이팬을 찾고있어요 [2] 익명 2018.05.19 27255
86942 & 익명톡 남편 모르게 빌려준 돈 ㅠㅠ 받지 ... [12] 익명 2018.05.18 24565
86933 & 익명톡 냉동실 불고기ㅠㅠ [5] 익명 2018.05.18 22792
86414 & 익명톡 남편 손가락 힘줄이 끊어졌어요 ㅜㅜ ... [4] 익명 2018.05.13 24660
86116 & 익명톡 임신중 바람핀 남편... [15] 익명 2018.05.09 28888
86085 & 익명톡 신용카드 자주 정리하면 안좋나요? [3] 익명 2018.05.09 22941
85924 & 익명톡 제사문제.. [7] 익명 2018.05.07 23701
85848 & 익명톡 가입했어요 [4] 익명 2018.05.05 23175
85774 & 익명톡 철산 짬뽕집 너무 화가나네요 [0] 익명 2018.05.03 21144
85698 & 익명톡 황당한 일 [4] 익명 2018.05.03 25476
85678 & 익명톡 같이 살아도 외롭네요 [14] 익명 2018.05.03 25272
85382 & 익명톡 직장에서 나를 디스하며 주도하는 여직원 [9] 익명 2018.04.30 24036
84725 & 익명톡 우울증이 심해져 지금은 약먹습니다... [8] 익명 2018.04.24 23659
84712 & 익명톡 부부 성격차이 [2] 익명 2018.04.24 24411
84624 & 익명톡 너무날힘들게한다... [7] 익명 2018.04.23 23999
84596 & 익명톡 안녕하세요 ㅎㅎ [3] 익명 2018.04.22 22961
84473 & 익명톡 전직장과 너무 차이나면 어떻게 해야... [4] 익명 2018.04.21 23925
84389 & 익명톡 동네 친구 슬슬 편이 갈라지네요 [7] 익명 2018.04.20 24337
84240 & 익명톡 우다보면 신랑은 제가 계산적이래요. ... [5] 익명 2018.04.19 23440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