맘스카페오투오-전국네트워크

광명맘카페

카페가입

지역쿠폰

우리아기자랑톡

마곡식물원에서 뛰노는 조카

  • 2020-09-21 09:40:26
  • 하루한잔
  • 조회수 152
  • 댓글 2

동생 뱃속에 있을때  저희집에 오고는

태어나  처음 안성에서  목동저희집에 놀러온 조카~

코로나 때문에 안성집에서 엘레베이터를 타고 지하주차장에서 자가용을타고  목동까지와서는 다시 주차장에서 이모집으로 들어와서 별장난감도 없이 인형만 친구삼아 놀던 조카가 안쓰러워 집근처 마곡식물원에 조심조심 나가보기로했어요.

저또한 처음가보는 곳인데 정말 안타깝게도 여기또한 코로나로 식물원은 입장불가  그냥 산책겸 공원길을 걸었습니다.

그래도 밖에 나왔다고 얼마나 좋아하는지 이모맘이 찡했어요.


입구에서 주차공간확보되야 출입가능하기에 차가 엉키는 일이 없도록 되어있었습니다.

입구에 들어오자 식물을 파는곳이 보여서 조카와 구경을하고 조카에게 무엇을보여줄수있을까 두리번두리번 ~~



큰진달래꽃이 똭! 

이제막 두돌된 우리 나린이~~

우와~~~눈동글해서 얼마나 좋아하는지~너무사랑 스러웠답니다.

나의 뱃속에 6주된 짱짱이가 있어서 그런가 유독

아이들 노는 모습이 사랑러운것 같았어요.

이제 저도  저렇게 뛰노는 아이들 엄마가 되겠지~^^♡

그때는 코로나가 사라지길 바랍니다.

뜨거운 햇살에 마스크를 쓰고 뛰노는 아이들 모습이 너무 짠해서 

안타까운 마음이 들었어요.



오잉~핑크 곰이 꿀통도 옆에두고 식물원 안을 보고있더라고요.ㅋㅋ

저곰이 좋은지 한참을 빙빙돌아다닌 나린이 ~^^♡



공원길을 걸으며 풀과 꽃과 분수를 보며 조카의 뛰노는 모습을 보며

행복한 나들이를 했어요.

우리같은 가족단위로 오신 분들이 많이 있었는데

아기를 데리고 나오신 가족들이 여기저기 보이는게 저희와 마친가지로 집을답답해하는 아이들이  짠해서 나오신것 같아요.

그래도 집근처에 이런곳이 있어서 다행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두돌이 저번주였는데 그래서인지 더잘걷고 잘뛰고하는 조카모습을보니 건강해서 다행이고 잘커줘서 고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저희 조카를 보며 제 뱃속의 짱짱이를 보며

모든 아이들이 건강하게 잘크길 바래요~♡



'
  
댓글 2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베스트 오늘에 간식 [2] 하윤맘마 2020.11.27 108
베스트 ☆걸음마 준비중 [1] fk59gj28 2020.11.24 114
201490 우리아기자랑톡 ☆오늘은 뭐하고 놀까~☆ [0]
N
하루한잔 2020.12.02 9
201487 우리아기자랑톡 오늘에 간식 [1]
N
하윤맘마 2020.12.02 10
201260 우리아기자랑톡 코로나 때문에 바뀐 일상~ 아이들용품... [1] 절므니 2020.11.30 74
201193 우리아기자랑톡 나와라 얍! [1] 하루한잔 2020.11.29 35
200714 우리아기자랑톡 퐁퐁이 다어디간거지? [2] 하루한잔 2020.11.24 85
200535 우리아기자랑톡 얼집안가면~ [1] 하루한잔 2020.11.22 199
200363 우리아기자랑톡 상받았네요 [1] 아기도깨비1 2020.11.20 79
200163 우리아기자랑톡 ☆울막내 키가 컸어요 [1] kimclara 2020.11.18 92
200066 우리아기자랑톡 요새 자동차 좋아합니다 [1] 하윤맘마 2020.11.18 73
200059 우리아기자랑톡 ☆유치원에서 접은 한복 [0] 삼식우리맘 2020.11.17 59
200043 우리아기자랑톡 ☆놀러간다고 애착인형과함께☆ [0] 하루한잔 2020.11.17 58
200035 우리아기자랑톡 ☆ 피아노가지고 잘 놀아요 [1] fk59gj28 2020.11.17 44
199813 우리아기자랑톡 ☆발레 수업중 ♡ [1] 삼식우리맘 2020.11.14 71
199772 우리아기자랑톡 ☆우주착륙선 [1] 아기도깨비1 2020.11.14 33
199540 우리아기자랑톡 ☆ 잘자는 우리아기 [3] fk59gj28 2020.11.11 138
199537 우리아기자랑톡 ☆우리아이 자랑 [2] kimclara 2020.11.11 106
199520 우리아기자랑톡 오랜만에 들어왔어요 [2] 하윤맘마 2020.11.11 78
199516 우리아기자랑톡 ☆집에가기싫다고 [1] 하루한잔 2020.11.11 73
199514 우리아기자랑톡 ☆만들기 [0] 아기도깨비1 2020.11.11 35
199155 우리아기자랑톡 ☆초등 1학년 운동회때.. [2] 삼식우리맘 2020.11.07 84
199121 우리아기자랑톡 ☆아들이 보내준 생일 선물 [0] 삼식우리맘 2020.11.06 101
199061 우리아기자랑톡 세상 편한 자세 ㅋㅋ [6] 꽃씬 2020.11.06 651
198979 우리아기자랑톡 ☆색칠공부하는 예쁘니 [2] 하루한잔 2020.11.05 64
198969 우리아기자랑톡 ☆촉감놀이? ☆ [2] fk59gj28 2020.11.05 113
198959 우리아기자랑톡 우유먹으면서 일기예보 보는 아깈ㅋㅋ [2] 때니맘 2020.11.05 61
198955 우리아기자랑톡 텔레비전 보는 자세.. [1] 꽃씬 2020.11.05 39
198954 우리아기자랑톡 ☆울막내의 뛰어난 솜씨 [1] kimclara 2020.11.05 82
198953 우리아기자랑톡 머리핀 자랑 [1] 꽃씬 2020.11.05 40
198767 우리아기자랑톡 장난감이 입에 다 들어가요 [2] fk59gj28 2020.11.03 77
198686 우리아기자랑톡 ☆울초딩이의 사랑 [1] kimclara 2020.11.02 73
198467 우리아기자랑톡 ☆우리조카 할로윈데이 의상 [7] 하루한잔 2020.10.30 393
198456 우리아기자랑톡 ☆콩나물국밥 뚝딱 [3] 아기도깨비1 2020.10.30 122
198414 우리아기자랑톡 열심히 활동하는 둘쨍 [0] 꽃씬 2020.10.29 105
197956 우리아기자랑톡 울강쥐랑 산책~ [2] chchche 2020.10.25 91
197935 우리아기자랑톡 아빠랑 파마하러가기 [0] 꽃씬 2020.10.24 114
197689 우리아기자랑톡 이제 216일 우래깅 ♥️ [3] wish___u 2020.10.21 432
197503 우리아기자랑톡 아기 겨울옷 너무 귀여워요 ㅋㅋㅋ [1] 때니맘 2020.10.19 131
197491 우리아기자랑톡 6학년 막내딸의 작품 [1] kimclara 2020.10.19 125
197366 우리아기자랑톡 예삐 자랑~ [1] chchche 2020.10.18 79
197178 우리아기자랑톡 꼬물거리면서 책 보네요 ㅎㅎ [4] 때니맘 2020.10.15 137
197123 우리아기자랑톡 내보물,소중한 딸랑구♡ [3] 원이맘마 2020.10.15 166
197017 우리아기자랑톡 우리막내공주에요 [4] 울산세공주 2020.10.14 438
196858 우리아기자랑톡 키가 엄청 자랐어요 [5] 때니맘 2020.10.12 146
196845 우리아기자랑톡 어느게 인형?? [4] chchche 2020.10.12 160
196826 우리아기자랑톡 매일매일 새롭네요 [4] 이나애미 2020.10.12 223
196820 우리아기자랑톡 반짝이는 스커트 [3] 하루한잔 2020.10.12 181
196763 우리아기자랑톡 어제 놀이터 산책 모습이에요 [1] 때니맘 2020.10.12 162
196681 우리아기자랑톡 키가 부쩍 자랐어요 [1] 때니맘 2020.10.10 158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