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메디뷰티

베스트톡

설레이지 않는 연예 어떻게 할까?

  • 2019-06-24 11:25:39
  • 피이글렛
  • 조회수 1779
  • 댓글 8

안녕하세요.
20대 후반 남성입니다. 장기간 연애하신 분들의 조언 또는 경험 부탁드립니다! 제가 느끼는 감정이기에 제 중심으로 써내려가도록 하겠습니다.
여자친구와는 현재 사귄지 3년이 지난 시점입니다.


저에 대해 간략하게 먼저 말씀드리자면 20대 후반이지만 연애 경험이 20대 통틀어 2번 입니다. 일주일에 한번정도 친구들과 술자리, 운동이 취미입니다. 말도 재밌게 하지 못하고 주변에 꼭 한 두명씩 있는 노잼 타입의 사람입니다. 

 이렇게 글을 올리게된 이유는 현재 만나고 있는 여자친구에게 제가 설레지가 않기때문에 연애 고수분들의 조언을 듣고자해서 작성하게 되었습니다.



단도직입적으로 말씀드리자면 연애초기처럼 설레지가 않습니다. 물론 연인간에 매일 매일이 설렐수는 없다는걸 잘 알고있지만, 여느 커플들과 달리 저희는 만나는 순간부터 지금까지 굉장히 현실적인 연애?를 해왔기 때문에 늘 이상적인 연애가 아닌 현실적인 연애만 해왔던것 같습니다.


그리고 항상 모든걸 서로 의견을 존중해주며 최근 결혼 이야기도 저희 둘이 가끔 이야기도 하고 있습니다. 양가 부모님도 몇번 봬었고 여자친구와 저를 모두 마음에 들어하십니다.



하지만 이미 너무 편해진 서로의 모습과 익숙해진 모습을 보면서 더이상의 설레는 감정이 느껴지지가 않습니다. 연애 전부터 1년정도 알고 지냈기 때문에 집안일, 각종 사정등 연애초기부터 서로 모르는게 없을 정도로 솔직한 연애를 했습니다.


사소한 말다툼도 일년에 몇번 없었고 둘다 서로에게 부끄럽지 않게 신뢰를 깨지 않고 열정을 많이 쏟아가며 연애했습니다.


항상 우선순위로 두었던 서로에게 신뢰를 깨지말자는 이야기를 하며 저와 여자친구 둘다, 서로의 신뢰가 최우선이다 라고 말을 하며 술먹을때, 친구들을 만날 때도 단 한번도 술자리 도중 늦은 연락, 연락 두절 이런게 없었습니다. 데이트도 정말 자주했고 여행도 자주 다녔습니다.



연애에 대해서 서로 나름대로 기준점을 두고 서로에게 의지가 될수있는 흔히 볼수있는 여느 커플처럼 연애를 했습니다.



근데 요즘에 제가 제 마음이 이상해진건지 원래 어느정도 연애기간이 길어지면 겪게 되는 감정인지 모르겠지만 여자친구를 봐도 예전처럼 설레지가 않고 같이 데이트하는 시간에도 집중이 잘 되지 않습니다.




전보다 폰을 더 자주 보게 되고 여자친구와 대화도 많이 줄어들었습니다. 혹시 오해하실수 있어서 말씀드리지만 다른 여자가 생기지도 않았고 저에게 따로 눈에 들어오는 사람도 없습니다.




그냥 말그대로 길다면 길고 짧다면 짧은 3년간의 연애 기간이 되다보니 너무 익숙한 느낌이 들어서 이게 무슨 감정인지 모르겠습니다. 원래 이러다가 결혼해서 가족이 되고 그러는건가요?



벌써 가족같은 너무 익숙함이 들어서 가끔은 여자친구보단 인생의 동지같은 느낌이 들어서 정말 가족인지 여자친구인지 모르겠습니다. 전보다 마음도 식어가는건지 이게 뭔지 참 저도 모르겠네요..


워낙 연애초부터 환상이란게 없이 생리현상부터 모든 모습을 솔직하게 서로 봤기때문에 그런지 전에는 그낭 그러려니 하고 그래도 설렜지만 요즘엔 전과 다르게 설레지가 않습니다.


여자친구와 연애를 하며 모든걸 솔직하게 공유했지만 이 감정만큼은 저도 처음 드는 감정이고 듣는 여자친구 입장에서도 상처받을까봐 쉽게 이야기를 꺼내기가 어려워서 먼저 조언을 얻고자 합니다..



제가 이러는게 저는 익숙함 때문이라고 생각은 하지만 정말 솔직하게 잘 모르겠습니다. 애정이 전보다는 식은건지.. 정상인지 비정상인지 저도 제 마음을 모르겠습니다. 물론 익숙함에 속아 소중한 사람을 잃으면 안되지만 앞으로 이렇게 설렘이 없는 제가 여자친구와 어떻게 연애를 이어가야 할지 연애 경험이 많은 편이 아니라 더 모르겠습니다.



장기간 연애하신분들이나 비슷한 경험을 하신분들 또는 여성분들의 조언을 부탁드립니다.. 후아 ㅜㅜ여자친구는 저에게 과분할만큼 굉장히 좋은 사람이지만 이런 글 쓰는 제가 뭔가 나쁜놈 같아서 마음이 편치가 않네요. 설레지가 않는다는 말 들으면 저부터도 좋지 않을거같아서 여러분들께 조언을 부탁드립니다.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댓글 8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공지 오은영 원장님의 안정된 훈육법 [8] 맘카페 2019.08.20 130
베스트 ★ 아기방꾸미기 [10] 김빵꾸 2019.08.12 381
149894 이벤트 후기 & 정보 ☆칼슘파우더 써보셨어요? [6]
N
소이맘! 2019.08.21 124
149846 무료교육 ☆계란껍질깨기 놀이 [2]
N
지훈지희맘 2019.08.20 99
149722 일상공유톡 남편전화왔는데 ㅡㅡ화가 치밀어오르네요 [10] dance1987 2019.08.20 214
149678 우리아기자랑톡 빵긋빵긋~~^^ [7] 예둥이 2019.08.19 152
149655 우리아기자랑톡 쏘서 아래 서 있는 너의 다리♡ [10] 쑹이엄마 2019.08.19 168
149646 여행 & 요리톡 ☆7갤 아기간식 연두부계란찜 이에요~ [10] 유안 2019.08.19 99
149516 우리아기자랑톡 용감해요 ㅎㅎ [10] 러블리도도 2019.08.19 161
149494 우리아기자랑톡 드라마보는데 부담스럽게 엄마바라기.. [8] 예둥이 2019.08.18 184
148798 일상공유톡 ☆아기꿀잠아이템, 허그이불 득봤네요 [17] 꽃씬 2019.08.14 246
148554 육아질문톡 ☆육아용품 추천 [3] 푸딩부 2019.08.13 265
148373 일상공유톡 ☆씽크대 배수구 깨끗하게 사용하기 [9] 쑹이엄마 2019.08.12 292
148335 일상공유톡 ☆ 으아닛!! 옷에 곰팽이가!! 시러시러... [12] 달빛나리 2019.08.12 273
147837 시월드톡 시월드?ㅋㅋ시댁자랑요ㅋㅋ [15] 마뇨환이맘 2019.08.09 517
147481 결혼상담톡 부인과 냉전중인데 조언 부탁드립니다. [5] 딩동꾸꾸 2019.08.07 582
147144 결혼상담톡 신혼집 준비중 맨날싸워요 [5] 피곰하다 2019.08.05 526
147130 육아질문톡 고구마 티딩 러스크만들고있어요 [16] 곰션 2019.08.05 548
147097 성 19 & 익명톡 경차타서 경제적으로 어렵냐던 사람 [13] 익명 2019.08.05 1161
147095 시월드톡 시댁? 친정? 무심한 남편 [9] 하이 2019.08.05 705
147094 결혼상담톡 예단이라는거 이렇게 서운함으로 다가... [9] 우아한애나 2019.08.05 622
146550 육아질문톡 ☆외출할때. 여행갈때 분유 소분하기!!☆ [10] 쑹이엄마 2019.08.02 572
146416 결혼상담톡 자주싸워요 ㅠ [11] dance1987 2019.08.01 568
145942 시월드톡 아 보톡스맞은거 시부모한테 들킨 것 ... [13] 요니찡맘 2019.07.28 1105
145800 시월드톡 부부 옷장 뒤지는 시어머니 [16] 까불이 2019.07.26 1108
145674 결혼상담톡 아이 생겨서 급하게 결혼했습니다 [8] sweetcandy 2019.07.25 816
145615 임신/출산 질문 체온계 샀다고 남편한테 한소리 들음요 [24] 기후맘 2019.07.24 1177
145415 성 19 & 익명톡 남편이 친구랑 해외여행간다는데 [16] 익명 2019.07.22 3020
145403 육아질문톡 출산후 계속 싸움만 하네요. [7] 유마쓰 2019.07.22 1186
145249 성 19 & 익명톡 싸울때 한번씩 욕하는 신랑.. 계속 살... [7] 익명 2019.07.19 2277
144891 성 19 & 익명톡 왜..했다고 말을 못할까요? [8] 익명 2019.07.16 3823
144882 육아질문톡 임신 12주 따로자니 너무 편하네요 [8] 하느리맘 2019.07.16 1212
144549 결혼상담톡 결혼2달앞두고... [18] 삐용삐용 2019.07.12 1515
144546 성 19 & 익명톡 신혼때 잠자리 몇일에 한번 하시나요?... [19] 익명 2019.07.12 4884
144335 성 19 & 익명톡 설레이는 , 애매한 쌈 아닌 썸. [8] 익명 2019.07.11 2637
143976 결혼상담톡 이럴땐 어떻게해야하나요? [12] 흰꽃 2019.07.08 1589
143974 성 19 & 익명톡 더이상 미련가지면 않되는 건가...... [8] 익명 2019.07.08 2578
143779 일상공유톡 신사역 건물붕괴.. [7] 오뉴 2019.07.04 1404
143467 시월드톡 이거 저 의심당한건가요? [13] 유쾌한씨 2019.07.01 1903
143464 결혼상담톡 헤어지고 자꾸 연락하는 전남친 [16] 연가 2019.07.01 1680
143090 일상공유톡 송중기 송혜교 이혼.. 충격적이네요 [14] 챤블리 2019.06.27 2682
143030 결혼상담톡 술 좋아하는 사람 결혼 계속 진행해도... [14] 스윗베리 2019.06.26 1782
142930 시월드톡 시어머니랑 같이 살기 [10] 꾸꾸뀨뀨 2019.06.25 2125
142927 성 19 & 익명톡 부모님의 용돈요구, 미치겠습니다.. [13] 익명 2019.06.25 3340
142850 결혼상담톡 설레이지 않는 연예 어떻게 할까? [8] 피이글렛 2019.06.24 1779
142686 육아질문톡 방과후 손씻기 [7] 푸른미소 2019.06.21 1598
142685 임신/출산 질문 출산후 붓기가 안빠지네여 [6] 주키마미 2019.06.21 1691
142364 시월드톡 자꾸 보고싶다는 시아버님.... [10] 리닝이 2019.06.18 2642
142363 결혼상담톡 남자친구 몸에 문신때문에 결혼 반대... [11] 어바웃랑이 2019.06.18 1967
142286 성 19 & 익명톡 남편무정자증이래요ㅠㅜ조언부탁드립니다 [18] 익명 2019.06.17 4285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