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생활정보톡

단국대학교 기술지주회사 단국상의원] 특강자료입니다. 수의에 관심 있으신 분들은 읽어보세요~!

  • 2018-07-05 11:49:01
  • 마늘님
  • 조회수 31032
  • 댓글 0

 

특강자 료

단국대학교 기술지주회사

[ 단국상의원 ]

일자

2017. 08. 21()

7(본문7)

자료 문의

최 규 동 교수

∙☎ M.P. 010-3200-6837

제 목

웰다잉의 핵심 장례식은 어떤 의미인가?’

 

(특집 특강 제안자료)

웰다잉의 핵심 장례의 의미

일제잔재 삼베수의 등장배경 첫 공개 장례업계 파란

 

복식을 통한 식민통치, 죄인의 옷 삼베수의 의례준칙통해 강제

 

한일강제병합 이후 일제는 복식을 통해 문화를 격하시켜 통치수단으로 활용하고자 했는데 그 대표적인 사례인 삼베수의를 등장시킨 배경과 현재까지 전통으로 정착된 과정을 밝힌 논문이 처음으로 발표돼 국민적인 파란이 일고 있다

 

단국대학교대학원 전통의상학과 최연우 교수가 쓴 논문 "현행 삼베수의의 등장배경 및 확산과정 연구를 보면 일제는 조선의 식민통치와 복식을 상당히 주의해서 연계정책을 펼쳤는데 그 사례를 보면 대한제국의 황제 및 관원복식에 사용된 장식과 무늬를 모두 일본보다 등급이 낮게 규정하였고, 식민통치기간 내내 조선복식 개량 론을 내세우며 백색 옷을 금지하고 흑색 옷을 장려하기도 하였는데 이는 백색 옷으로 인한 빨래 등 가사 일에 소요되는 노동력을 확보하기 위함이었고, 군수물자확보를 위해 국민복이나 몸빼 착용을 강요한 것은 물론, 조선의 죄인이 입던 삼베옷을 돌아가신 고인에게 수의로 입히도록 하는 등 문화격하를 자행하였는데 이는 물자절약과 노동력 착취를 통한 전쟁군수물자 확보 통치 수단이었다는 것이다

 

논문을 보면, 조선총독부는 19193.1만세운동 이후 공포분위기의 위압적 무단통치대신 효율적인 식민통치를 위해 민족전통문화에 관심을 두고 문화통치로 전환하였는데 문화격하를 통해 열등의식을 심어 통치의 명분을 보장받고 다른 한편으로는 조선의 물적, 인적 자원을 수탈해 일제 경제부흥과 전쟁준비를 다지고자 했다는 것이다.

 

본래 우리전통은 상장례 시 돌아가신 고인에게 가장 화려하고 좋은 수의를 해드리는 것이 특징이었는데 이는 이승의 마지막 옷이요 저승에서 영원히 입는 옷이기 때문이었다.

논문을 보면 1474<국조오례의>, 1680년 이재의 <사례편람(四禮便覽)>(의례서), 1758<국조상보편>등에 나타난 조선의 수의 관련 규범을 보면 전부 견직물(실크)이거나 면 등이다.

한일강제병합 이전 삼베옷은 조선의 죄인이나 노비 등이 입던 옷이고 상주와 가족, 친척들이 사자(死者)와의 관계를 따져 입는 상복(喪服)의 소재였다는 것이다.

 

일제시대 처음 삼베수의를 제안한 것은 김숙당의 <조선재봉전서>(1925)를 통해서다.

김숙당은 1925년에 <조선재봉전서>에서 수의 소재를 세포(細布) 즉 고운 삼베로 제시하면서 중류사회에서 보으로 하는 것을 표준삼는다.”라고 하였다. 그러나 이 시기 일반적인 풍속은 고급직물을 사용하는 것이었고 이는 일제가 친일파 유진혁(柳鎭爀)을 통해 실시한 민속조사에서도 확인된다.

조선총독부에서 설립한 공립학교 교원 신분이었던 김숙당은 1916년부터 6년간 총독부로부터 직접 급여를 받았고 이후 숙명여자고등보통학교에서 근무하면서 위 책을 완성한다.

 

이후 1934년 조선총독부 우가키 가스시게 총독은 <의례준칙>을 통해 혼례, 장례, 제례를 규범화하였는데 이때 수의로 삼베수의를 사용하게 하고 각 지방별로 의례준칙 시행서가 발행된다.

총독부는 이후 수년 간 온갖 조직을 동원하여 폭압적인 방식으로 준칙을 실행해나가는데 먼저, 준칙 발표 당일 학무국장 명의로 도지사와 소속관서의 장()에게 각각 공문 사() 261의례준칙 제정에 관한 건을 보내 준칙의 반포와 보급을 철저하게 하라고 지시한다. 1934년 당시 총독부는 본부(중앙관)에 총독관방, 내무국, 재무국, 농림국, 법무국, 무국, 경무국이 있고, 소속관서로 중추원, 각 도, 학교, 재판소, , 철도국, 체신국, 세무감독국, 임시토지조사국, 세관, 영림창, 의원 등이 있었는데 이들 소속관서의 책임자와 도지사에게 공무원들이 솔선하여 준칙을 실행하게 하고, 보급을 위해 사회교화와 사회사업 관련 단체, 년과 부인 단체, 농촌진흥과 풍속 교화 단체 등 여러 단체를 동원하며, 실행을 위해 실행조합까지 설치하게 한다.

또 학교의 교직원과 학생뿐만 아니라 학부형회를 동원하고, 강연 촉탁원들로 하여금 순회 강연회와 이동 좌담회를 개최하게 한다

이상과 같이, 의례준칙의 시행은 조선총독부의 지휘 아래 도지사와 참여관, 군수, 면장, 이장, 구장, 유지 등이 주축이 되어 여러 위원회 및 장려회를 조직하여 실행하고, 전통의례의 세부의절과 함의를 연구하고 보급하는 유림회까지 총동원되어 이념적 합리화를 도모하며 진행되었다. 법률적 효력이 발생되지 않는 준칙으로 규정하여 권고나 장려의 방식으로 일을 진행시켰으나, 실행 단체를 조직하여 단체별로 위약금을 징수하는 등의 방법을 통해 실제에서는 강제로 시행한 사실을 확인할 수 있다. 또 단체의 회원이나 가족이 준칙을 준수하지 않을 경우 회원에서 탈퇴시키는 등의 방식으로 사회적 고립을 유도하기도 하였다. 최소 단위의 마을까지 준칙 실행을 강제했으므로, 마을이나 개인이 이를 실행하지 않고는 견디기 어려울 정도로 준칙이 강행되었던 것으로 보인다.

 

해방 후 1969116일에 대한민국 정부는 법률 제2079호 가정의례준칙에 관한 법률을 제정하고 대통령고시 즉 요즘의 대통령시행령을 통해 식물성섬유 즉 삼베수의를 쓰도록 규정하였고 1973년 다시 가정의례준칙에 관한 법률과 시행규칙을 통해 위반 시 벌금과 과태료가 부과되는 강제규정을 마련하여 단속하기도 한다.

줄기가 삼베수의 원료인 대마재배로 인해 대마초의 폐해가 커지자 정부는 1971년 대마 관리법을 제정하여 대마재배를 허가제로 전환하고 강력한 단속에 나서는바, 대마재배면적이 대폭 축소되었고 1980~1990년대 들어 경제적 풍요로 인한 수요급증과 노부모의 수의준비 급증 등으로 삼베가격은 천정부지로 오르게 된다.

여기에 1973년 장의사 업이 허가제로 등록되며 포목점들에서 수의를 팔 경우 가정의례준칙위반으로 단속되기도 하는 등 일부 장의사에 의해서만 삼베수의 판매가 허용되자 가격이 급등하였고 정부는 폭리를 막기 위해 영업요금 최고한도액을 정하기도 하는데 결국 1993년 가정의례에 관한 법률을 통해 신고제를 자율화하고 도심에도 장례식장을 설치하도록 하는 등 규제를 대폭 완화하게 된다.

 

이런 제도적 완화와 더불어 일본에서 들어온 상조회사와 전국적으로 설치되는 장례식장을 통해 삼베수의가 우리의 전통처럼 확고히 자리 잡게 되는데 중국산 짝퉁 삼베수의가 시장을 완전히 장식하게 되고 고가의 전통삼베는 명맥만 유지하게 된다.

특히 일본에서 건너온 상조시장이 자리 잡고 급성장하면서 업자들에 의해 말도 안 되는 속설들까지 더해져 전통으로 자리 잡게 된다.

모시를 쓰면 자손의 머리가 하얗게 되거나 새치가 생기고 비단수의를 쓰면 썩지 않아 몸을 칭칭 감고 구더기가 난다거나 삼베수의를 써야 해충이 없고 잘 썩는다는 등 입에 다루기 힘들 정도의 수준 낮은 속설들이다.

여기에 짝퉁 풍수지리가 들이 황색삼베수의 입고 명당에 묘를 잡으면 발복하여 후손이 잘된다는 전혀 근거 없는 속설까지 가세하며 삼베수의 신화를 만들어내고 아무런 정보가 없는 유족들은 장례식장이나 상조회사 관계자, 삼베수의 유통업자들이 만든 황당한 속설을 따라 고인을 죄인으로 만들고 있는 것이다.

 

자료를 통해 본 바와 같이 역사적 사료를 통해 이론적 근거를 명확히 제시하여 삼베수의의 등장 및 정착배경을 학술적으로 명확히 밝혀낸 사례가 처음인데 최연우 교수의 논문은 단국대학교 대학연구비를 지원받아 연구되었다.

 

화장을 하던, 매장을 하던 돌아가신 분이 마지막 입는 옷이요'

  
댓글 0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75369 생활정보톡 한눈에 보는 2020 연휴달력 [4] 미니어처 2020.02.21 396
175326 생활정보톡 가입인사 [4] 남구파파 2020.02.21 309
175220 생활정보톡 마스크 판매하고있네요 [3] 하은하린맘 2020.02.20 1692
175212 생활정보톡 이사 가기 전 꼭 해둬야 할 6가지 [1] 후쿠오카 2020.02.20 273
175206 생활정보톡 대형 생활 폐기물 버리는 법 총정리 [5] 여봐롱 2020.02.20 555
175121 생활정보톡 헌옷정리했어요 [2] 쪼빵만두 2020.02.19 187
175103 생활정보톡 진짜 굳지않는떡 너무맛있습니다. [3] 셔니맘 2020.02.19 360
175010 생활정보톡 당근 하얀부분 [5] 뷰진 2020.02.18 391
174997 생활정보톡 손톱 깨짐이 살림하다보면 의외로 잦... [3] 잉규 2020.02.18 391
174991 생활정보톡 발뮤다 공기청정기 사용중이신 맘들계... [0] domoko12!! 2020.02.18 161
174750 생활정보톡 우울해서 읽고 회복 [4] han0214 2020.02.17 322
174677 생활정보톡 스트레스 풀고왔심더 ㅎㅎ [2] guswns2013 2020.02.17 340
174651 생활정보톡 내복 입어야 할 강추위 [3] 냥이맘 2020.02.17 295
174639 생활정보톡 여자 속옷 소재별 장단 점 이 있어서 ... [4] 인연 광명 2020.02.17 400
174544 생활정보톡 엄마들 사이에 유명한 조아뜨 범퍼침... [4] rladbfl213 2020.02.16 265
174498 생활정보톡 안녕하세요~!! [0] 메리츠포천 2020.02.15 83
174428 생활정보톡 주차 공간 찾습니다 [0] 조은율작가 2020.02.14 104
174407 생활정보톡 와퍼주니어~ 행사 [2] 행복뉴이 2020.02.14 373
174405 생활정보톡 요즘 뜨는 "발모관리상담전문가 자격증" [0] 석세스메이커 2020.02.14 92
174394 생활정보톡 부인에게 작은 선물하나 줬는데 어떤... [1] 제시파파 2020.02.14 161
174359 생활정보톡 한우가 아니면 감옥가겠습니다. [0] 슈기슈가 2020.02.14 164
174213 생활정보톡 아기돌잔치 추천 [2] 486 2020.02.13 105
174144 생활정보톡 선물받았어요 [2] 또담뜬뜬 2020.02.12 351
174143 생활정보톡 제본기 활용 중이네요 [5] 도도둘맘 2020.02.12 292
174103 생활정보톡 홀애비냄새 나는 남편에게 선물했어요. [0] 망망이맘 2020.02.12 135
174051 생활정보톡 기생충 짜파구리 레시피 ~ 맛있게 먹... [4] 소힝 2020.02.12 455
174003 생활정보톡 세탁기에 있는 건조 기능 써봤는데.. [4] 엊님 2020.02.11 314
173953 생활정보톡 ★상품성 없는 고구마 활용 [4] 뷰진 2020.02.11 431
173946 생활정보톡 스타벅스 머그컵, 텀블러 [0] heaeun80 2020.02.11 163
173929 생활정보톡 요거하시나요? [2] 또담뜬뜬 2020.02.11 395
173910 생활정보톡 다시 꼼꼼히 고르는 공기청정기~~ [1] 동그으리 2020.02.11 91
173885 생활정보톡 어른용 꼬무신 아세요? [4] 송삼공주맘 2020.02.11 304
173880 생활정보톡 출산급여 타먹기 ㅎㅎ [3] 백만돌이쭈니 2020.02.10 309
173828 생활정보톡 시흥 어린이집, 유치원 휴원 [2] 맹어멈 2020.02.10 257
173795 생활정보톡 마스크 재사용법 꿀팁입니다 [0] 빈맘마 2020.02.10 418
173787 생활정보톡 쿠진아트 런칭 할인 조리도구, 칼세트... [0] 50 2020.02.10 205
173759 생활정보톡 여러 효능이 있는 담금주들​ [3] 나희맘 2020.02.10 270
173535 생활정보톡 ☆택배 싸게 보내기 [2] 꿀꿀빵빵 2020.02.07 162
173527 생활정보톡 중학생남자아이 가방 추천좀 [3] 아우더 2020.02.07 539
173514 생활정보톡 확진자 추가ㅜㅜ [3] 맹어멈 2020.02.07 354
173400 생활정보톡 좋은건 같이 해야죠~공유드립니다 깡... [0] ehowl1004 2020.02.06 130
173376 생활정보톡 7일부터 신종코로나 검사대상 확대한대요 [3] 맹어멈 2020.02.06 328
173368 생활정보톡 지금 감염자 현황 올려드려요.. [10] 돼지부부 2020.02.06 667
173292 생활정보톡 요즘 애들 재밌네요...잼나는 영상추... [0] 율리시즈 2020.02.05 79
173277 생활정보톡 YTN 뉴스 손소독제 만들기황금비율 [10] perfume* 2020.02.05 407
173216 생활정보톡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실시간 상황판 [4] 킴유쩡 2020.02.05 586
173209 생활정보톡 저희동네에도 확진자가 ㅠ [4] 기삼 2020.02.05 539
173202 생활정보톡 '신종 코로나'가 만든 예절 5가지 [3] 보리밥먹자 2020.02.05 365
173153 생활정보톡 축구공케잌주문.제작.배달 [0] 삼성이 2020.02.04 90
173129 생활정보톡 벽지 저렴한 곳 있을까요? [1] 애짱 2020.02.04 211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