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결혼생활톡

결혼준비 혼자 하나요?

  • 2019-07-11 11:13:01
  • 사과나무잠만보
  • 조회수 16290
  • 댓글 10

이제 곧 상견례를 앞두고 있는 34살의 예신입니당~

결혼식은 9~10월로 예정하고 있구요~

 

이렇게 글을 쓰는 이유는... 동갑인 예랑이의 생각을 알 수가 없어서 어떻게 하면 좋을까 싶어 결혼선배들의 조언을 듣고자 적어봅니다~

 

저희가 장거리다 보니 서로 시간 맞춰서 준비할 시간이 잘 없어요~ 그래서 할 수 있을 때 미리미리 하려고 준비리스트도 만들고 박람회도 가보려구요~

그래서 저는 제 나름 하려고 예산을 뽑아볼까 싶어 준비리스트를 작성했어요~

할 것과 안 해도 될 것을 구분하면서 정리중에.. 예랑이한테 물어봤거든요~

근데 뭐가 이렇게 많냐고.. 나는 모르겠다면서 알아서 하라하더라구요~

그 말 듣는데 기분이 좀 안 좋았는데.. 혼자서 끄적거리고 있으니까 또 옆에서 한다는 말이..

이건 왜 하냐 저건 왜 하냐.. 나는 남들한테 보여주기식으로 하는 이런 결혼식 도대체 왜 하는지 모르겠다면서...

한복도 저희 엄마꺼는 있어서 시어머니꺼랑 저희꺼만 하려고 하는데.. 한복은 굳이 왜 하냐고 해서 사진 찍을때도 필요하고 우리껀 굳이 안한다 하더라도 어머님꺼는 해야 한다고 해도 이해를 못해요~ 결혼식에서 어머님은 한복 입어야 한다고 하는데도 왜 한복 입냐고 안 입으면 안 되냐고..

박람회도 몇 번이나 가자고 했는데 주말마다 늦게 일어나고.. 거기 왜 가냐고 구경 갔다가 계약 하게 된다고 안 가려고 해요~

집도.. 이제 결혼하면 자리 잡아야 하는거 아닌가요? 그래서 제가 혼수품 정리하고 있는거 보더니 (제가 자취를 하고 있어요~) 있는 짐들을 전부 가져가서 지금처럼 살면 안 되냐고 뭘 또 굳이 돈 들여서 사냐고 그래요~

저희가 없는 형편도 아니거든요.. 예랑이도 연봉 5~6천은 되구요.. 저 혼자만 해도 1억은 모아놔서 넉넉하게까진 아니더라도 굳이 쓸데없이 돈 써가면서 화려하게 하고 싶은 욕심은 없어요~

그래도 그 날만큼은 우리가 주인공이니까 최고까진 아니여도 남들하는만큼은 해야 하지 않을까 싶어 정말 해야 하는 것만 정리중이였는데도 은근 할 게 많고 시간이 빠듯하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벌써 몇 번 참았거든요~ 제가 화를 잘 내는 스타일이 아니라서 매번 웃으면서 내가 일단 알아서 해 볼게 하면서 넘기곤 했는데 이건 혼자 결혼하는 것도 아니고.. 제가 뭘 같이 하자고 한 것도 아니고 그냥 물어 보는건데 대답조차도 저런식으로 하면 대체 어떻게 하라는건지 도무지 모르겠어요~~

1년 넘게 만나면서 싸운 적 한 번 없고.. 정말 자상하고 제 생각 많이 해주고 좋은 사람인데.. 도대체 왜 그러는걸까요??

 

글이 길어 죄송합니다.. 하소연 아닌 하소연이되었네요~ (--)(__)(--)

'
  
댓글 10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베스트 권태기인가요? [4] 펜다곰 2020.05.28 153
베스트 처가집가기싫어하는남편 [8] 아롱낭자 2020.05.27 187
185815 결혼생활톡 아침부터 구워구어..무조건 구어~~ [2]
N
세지맘 2020.06.05 20
185707 결혼생활톡 지방출장 다녀와선 내민.. ㅋ케이스 [1]
N
시안이 2020.06.04 40
185696 결혼생활톡 올리브영 오늘이 마지막 세일이네요 [2]
N
연가 2020.06.04 45
185599 결혼생활톡 아침부터 으실 춥다니만 감기 [3] 삐삐 2020.06.03 37
185530 결혼생활톡 요거 코끼리조개 특이하죠? [1] 모모꼬 2020.06.02 56
185527 결혼생활톡 자상하게 챙겨주는 신랑이 있어서 행... [2] 러블리꼬미 2020.06.02 63
185506 결혼생활톡 결혼하니 넷이서...넉낙하네요 [2] 라하아 2020.06.02 59
185407 결혼생활톡 비타민 날짜 임박한데 먹어도 되나요 [1] 하랑예감 2020.06.01 42
185229 결혼생활톡 스트레스와 수면부족 탈모라면.. [2] 쌍둥이엄망 2020.05.30 44
185169 결혼생활톡 결혼기념일..선물 고마워~ [5] 까불이 2020.05.29 81
185135 결혼생활톡 너무 좋아 치즈~ [3] 곰댕댕이 2020.05.29 44
185134 결혼생활톡 신혼생활14일차 [2] 치비쓰 2020.05.29 122
184950 결혼생활톡 출산 후 확 쪄버린 내 뱃살..ㅠㅠ [2] 세상밝은 2020.05.27 62
184794 결혼생활톡 한 요리 개발 해보는 재미 [6] 소은사랑 2020.05.26 86
184779 결혼생활톡 신랑 차를 정리좀 했네요.. [2] 딱콩이 2020.05.26 115
184666 결혼생활톡 우리집 집밥 클라쓰~ [2] 보니25 2020.05.25 91
184476 결혼생활톡 아이들 맡겨놓고 둘만의 데이트 했네요 [4] 신냥베베 2020.05.22 135
184475 결혼생활톡 부부의날 좀더 이해해주기로 약속 했어요 [4] 하랑예감 2020.05.22 88
184375 결혼생활톡 부부의 날.. 우리 부부의 세계 [5] 계절이엄마 2020.05.21 100
184354 결혼생활톡 부부의 날, 결혼 음미할 명언 5개 [3] 내사랑고다은 2020.05.21 98
184273 결혼생활톡 이런맛에 사는거 아니겠어요? [2] 퓨처스 2020.05.20 110
184231 결혼생활톡 새벽에 분유 한 번을 안 주는 남편 [5] 제이크맘 2020.05.20 142
184091 결혼생활톡 부부싸움하고 나서 화해할 때 [5] 내사랑고다은 2020.05.19 218
184033 결혼생활톡 고기 툭수부위~ [2] 지지공주맘 2020.05.18 49
183997 결혼생활톡 아이가 좋아하는 케이크... [4] 삐야기엄마 2020.05.18 77
183965 결혼생활톡 물론 쓸데없는 오지랖일순 있겠지만 [7] 선일이 2020.05.18 130
183824 결혼생활톡 우리집에 멍멍이가 있습니다 [4] 유투버마미도연 2020.05.16 119
183804 결혼생활톡 남편과 불금 [3] 초여우 2020.05.15 184
183778 결혼생활톡 남편은 아기 자체에 큰 애정이 없어요. [4] 우림수민 2020.05.15 178
183593 결혼생활톡 울 엄마표 열무국수~~ [2] 민식아 2020.05.14 63
183500 결혼생활톡 시원한 매실차 한잔~~ 오후의 시작 [4] 돌곰이 2020.05.13 43
183495 결혼생활톡 대체적으로 대화가 이래요 [6] 성웅맘 2020.05.13 164
183479 결혼생활톡 결혼한 부부들 연락 빈도 변화 있나요? [5] 체크하장 2020.05.13 195
183393 결혼생활톡 캠핑가서 잘먹었어요 [4] 민뽕 2020.05.12 113
183343 결혼생활톡 출산후 살이 찌셨다면 희소식!! [3] 세상밝은 2020.05.12 92
183264 결혼생활톡 결혼후 잘때 어떻게 자나요?안고 자나요? [8] 둘네시아 2020.05.11 355
183235 결혼생활톡 아이들 옷정리~ 시작 [5] 레몬트리 2020.05.11 93
183051 결혼생활톡 당충전이 너무 필요해서~~ [6] 고기굽는여자 2020.05.08 105
183039 결혼생활톡 반찬을 하다보면 찬통도 예쁜걸로 바... [3] 써니햇살 2020.05.08 133
182935 결혼생활톡 에너지를 좀 덜어냈어요..ㅋㅋ [3] 나희맘 2020.05.07 81
182933 결혼생활톡 왜 저만 이해해야 하나요 [3] 꼬미꼬매 2020.05.07 176
182896 결혼생활톡 골목식당 카레집 [6] 딴짱 2020.05.07 103
182880 결혼생활톡 다들 결혼생활을 어떻게 하시는지 궁... [7] 전서방 2020.05.07 244
182639 결혼생활톡 재난기금 야금야금^^ [6] 햇니미 2020.05.04 206
182631 결혼생활톡 여행가서 밥 사먹을때 가격따지는게 ... [5] 수영맘 2020.05.04 136
182436 결혼생활톡 신랑과의 야식타임 [3] 빵순빵순 2020.05.01 111
182339 결혼생활톡 런치가격으로 할인해서 가봤어요. [2] 연가 2020.04.30 112
182331 결혼생활톡 결혼할 남자친구가 욕을 했어요 [8] yk7985462 2020.04.30 454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