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결혼생활톡

예비며느리 '처녀' 맞는지 확인하러 산부인과 가자는 예비시어머니

  • 2019-07-26 10:57:23
  • 체리통통
  • 조회수 16396
  • 댓글 5

"어머님, 그렇게 '처녀' 원하신다면…"

최근 온라인 미디어 월드오브버즈는 남자친구의 어머니이자 예비 시어머니의 등쌀에 결국 헤어짐을 선택해야 했던 한 여성의 안타까운 사연에 대해 보도했습니다.

대만에 살고 있는 익명의 여성 A씨는 최근 결혼을 준비하던 남자친구와 결별했습니다.

결코 쉽지 않은 결정이었지만 A씨는 도저히 예비 시어머니를 가족으로 받아들이기 힘들었기 때문인데요.

A씨는 남자친구와 결혼을 결심한 뒤 서로 양가 부모님께 인사를 드리고 상견례 날을 잡기로 했습니다.

하지만 순조롭게 진행되는 듯 보였던 결혼 준비는 얼마 지나지 않아 결국 파탄이 났는데요.

남자친구의 어머니가 A씨에게 계속 부당한 요구를 해왔기 때문입니다.

혼수로 고가의 자동차와 결혼 지참금을 받고 싶다고 당당히 요구하는 것은 물론, '처녀'가 맞는지 확인하기 위해 함께 산부인과를 갈 것을 강요하기도 했습니다.

이처럼 지극히 사적인 부분까지 지적당하자 더 이상 참을 수 없었던 A씨는 "제 순결 문제는 어머니가 신경 쓰실 부분이 아닌 것 같다"며 "다시는 듣고 싶지 않다"고 잘라 말했습니다.

그럼에도 예비 시어머니는 "네가 혹시 전염되는 성병에 걸린 건 아닌지 확인하려 했을 뿐"이라며 "미리 조심하는 것이 좋지 않겠냐"고 반문했습니다.

A씨는 끝내 참을성이 폭발해 "처녀를 그렇게 원한다면 유치원에 가서 찾으세요"라는 말을 남기고 자리를 파했습니다.

그는 "어머니에게 쏘아붙이고 남자친구에게 계속 전화가 왔지만 받지 않았다"며 "이 사람이 아무리 믿음직스러워도 어머님을 생각하면 결혼은 무리인 것 같다. 그 집안에서 행복하게 잘 살 자신이 없어 이별을 택했다"고 전했습니다.

'
  
댓글 5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80813 결혼생활톡 왜 우리나라사람들은 여자가 남자한테... [10] 멋진마마 2020.04.13 307
180800 결혼생활톡 각종 쿠키가 상당히 귀여워요. [4] 상꼬맹잉 2020.04.13 126
180783 결혼생활톡 넘 맘에드는 서재 공간 있어서.. [7] 준이맘 2020.04.13 184
180750 결혼생활톡 꽃이 이쁘네여~^^* [4] 빈이맘Bin 2020.04.12 100
180747 결혼생활톡 어제 저녁에 남편식구들하고 밥을먹었... [6] 멋진마마 2020.04.12 345
180659 결혼생활톡 커플로 쓰고 싶어서 구입했네요 [3] 두나 2020.04.11 204
180608 결혼생활톡 님들은 어떤가요? [2] 2020.04.10 343
180580 결혼생활톡 신랑생일상~^^* [10] 빈이맘Bin 2020.04.10 455
180515 결혼생활톡 휴 짜증..이 밀려오네요 [4] 수수닌짱 2020.04.09 385
180446 결혼생활톡 나가지 못하니 집에서 간단히 집들이 ... [5] 킴유쩡 2020.04.09 134
180432 결혼생활톡 발목에 타투 하고 싶어서 알아보는중... [5] 로끼 2020.04.09 247
180322 결혼생활톡 주방 정리 하고나니 개운하네요 [2] 나나띠띠 2020.04.08 145
180194 결혼생활톡 미용 해 놓으니 완전 딴판.. [9] 양띠맘 2020.04.07 135
180092 결혼생활톡 코로나가 살린 남편의 취미생활 [4] 효란효아맘 2020.04.06 201
180084 결혼생활톡 벚꽃길을걸었어요 [2] 가블리 2020.04.06 72
180079 결혼생활톡 봄되니 하늘하늘..생각나네요 [2] 후쿠오카 2020.04.06 104
179895 결혼생활톡 우리집 첫차 사전계약인증합니다. [4] 아로미 2020.04.03 161
179765 결혼생활톡 요즘 바지락 제철이라 싱싱하고 좋네요~ [4] 기온거리 2020.04.02 87
179674 결혼생활톡 신랑보고 하나씩 사다 달라 안하네요 [2] 알콩맘 2020.04.01 227
179669 결혼생활톡 정리안하는 남편 [3] 사랑기쁨마미 2020.04.01 213
179583 결혼생활톡 오늘 우리의 조개탕~ [4] 청라맘 2020.03.31 103
179581 결혼생활톡 결혼후 신랑이 데리고온 반료묘... [6] 우씌 2020.03.31 169
179538 결혼생활톡 오늘도 [2] 은미맘 2020.03.31 56
179445 결혼생활톡 여기서 친구를 사귈 수 있을까요? [6] 나무늘뽀 2020.03.30 334
179428 결혼생활톡 뒤쪽이 오픈된 로퍼 편한가요? [6] 공유조아 2020.03.30 158
179204 결혼생활톡 남편은 벌써 걱정 ㅠ.ㅠ [5] 으뜨미마마 2020.03.27 260
179144 결혼생활톡 집에서 탕후루 해먹어봄!!봄 [3] 우씌 2020.03.27 102
179078 결혼생활톡 코로나 땜에 시댁 안가도 되고 맘이 ... [7] 뿐이맘 2020.03.26 342
179073 결혼생활톡 남편이랑 리프팅 같이 받으러 가려구... [3] 부산까꿍맘 2020.03.26 145
178919 결혼생활톡 재택하니 나물비빔밥 준비했어요 [3] 즐건이 2020.03.25 83
178917 결혼생활톡 독박육아중 남편의 저녁어떻게하시나요 [6] 가을사랑이 2020.03.25 285
178819 결혼생활톡 소음순 수술 해보신분?? [3] 좋은날ㅋㅋㅋ 2020.03.24 511
178704 결혼생활톡 부부끼리 같이할 운동 있을까요? [8] 웬디 2020.03.23 256
178643 결혼생활톡 출산하고 부부관계가 줄었어요.. [5] 둥이둥이맘ㅋ 2020.03.21 589
178559 결혼생활톡 아무생각없이 바라본 남편의 지갑~~ [4] 앵콜요정 2020.03.20 356
178557 결혼생활톡 이혼문제요... [4] unknown 2020.03.20 477
178509 결혼생활톡 외벌이 돈관리 팁 [4] 2020.03.20 262
178428 결혼생활톡 집에서 태교겸 전자책... [4] 행복이의봄 2020.03.19 82
178378 결혼생활톡 남편생일 [8] 초여우 2020.03.18 141
178335 결혼생활톡 코로나로 상점에 사람이 없네요 [3] 아롱낭자 2020.03.18 110
178328 결혼생활톡 수요일 아침 입니다 .... 오늘 마스크... [4] 밍밍앙 2020.03.18 98
178206 결혼생활톡 재택 2주째 날마다 점심 차리기 힘드... [7] 례으니 2020.03.17 155
178203 결혼생활톡 영화관 언제부터 갈쑤있을까요 [3] 단순하게살자 2020.03.17 107
178146 결혼생활톡 엄마가 그러시는데...이사하는 날..밥솥 [7] 방콕댁 2020.03.16 167
178113 결혼생활톡 한우좀 먹어볼까? [5] 차니맘 2020.03.16 116
178020 결혼생활톡 심심해서 낚시왔네요 [6] 윤얌 2020.03.14 122
177954 결혼생활톡 깔끔모드 한꺼번에 3개 사서ㅎㅎ한방... [7] 나의꿈 2020.03.13 163
177890 결혼생활톡 묵혀놓은 꿀 오늘 먹어 봣네요 [6] 서연맘 2020.03.12 128
177889 결혼생활톡 여행가방만 장만했네요.. 가고프다,.여행 [6] 건산쓰마미 2020.03.12 80
177782 결혼생활톡 다 챙기면서 살아야 옳은걸까요? [8] 츄니 2020.03.11 267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