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메디뷰티

결혼생활톡

예비며느리 '처녀' 맞는지 확인하러 산부인과 가자는 예비시어머니

  • 2019-07-26 10:57:23
  • 체리통통
  • 조회수 6480
  • 댓글 5

"어머님, 그렇게 '처녀' 원하신다면…"

최근 온라인 미디어 월드오브버즈는 남자친구의 어머니이자 예비 시어머니의 등쌀에 결국 헤어짐을 선택해야 했던 한 여성의 안타까운 사연에 대해 보도했습니다.

대만에 살고 있는 익명의 여성 A씨는 최근 결혼을 준비하던 남자친구와 결별했습니다.

결코 쉽지 않은 결정이었지만 A씨는 도저히 예비 시어머니를 가족으로 받아들이기 힘들었기 때문인데요.

A씨는 남자친구와 결혼을 결심한 뒤 서로 양가 부모님께 인사를 드리고 상견례 날을 잡기로 했습니다.

하지만 순조롭게 진행되는 듯 보였던 결혼 준비는 얼마 지나지 않아 결국 파탄이 났는데요.

남자친구의 어머니가 A씨에게 계속 부당한 요구를 해왔기 때문입니다.

혼수로 고가의 자동차와 결혼 지참금을 받고 싶다고 당당히 요구하는 것은 물론, '처녀'가 맞는지 확인하기 위해 함께 산부인과를 갈 것을 강요하기도 했습니다.

이처럼 지극히 사적인 부분까지 지적당하자 더 이상 참을 수 없었던 A씨는 "제 순결 문제는 어머니가 신경 쓰실 부분이 아닌 것 같다"며 "다시는 듣고 싶지 않다"고 잘라 말했습니다.

그럼에도 예비 시어머니는 "네가 혹시 전염되는 성병에 걸린 건 아닌지 확인하려 했을 뿐"이라며 "미리 조심하는 것이 좋지 않겠냐"고 반문했습니다.

A씨는 끝내 참을성이 폭발해 "처녀를 그렇게 원한다면 유치원에 가서 찾으세요"라는 말을 남기고 자리를 파했습니다.

그는 "어머니에게 쏘아붙이고 남자친구에게 계속 전화가 왔지만 받지 않았다"며 "이 사람이 아무리 믿음직스러워도 어머님을 생각하면 결혼은 무리인 것 같다. 그 집안에서 행복하게 잘 살 자신이 없어 이별을 택했다"고 전했습니다.

'
  
댓글 5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07994 결혼생활톡 남편이 발기부전 됬으면 좋겠어요.. [5] 루키85 2018.12.07 13823
107957 결혼생활톡 시부모가 임신하라고 재촉을 합니다.. [4] 백미 2018.12.07 12730
107851 결혼생활톡 시어머니의 불편한 카톡 대처방법 문... [9] 엄마가잘할께 2018.12.06 12996
107841 결혼생활톡 한바탕싸웠네요 [9] 쫑별이 2018.12.06 12943
107730 결혼생활톡 성욕감퇴가 되는데 해결방법이 있나요? [3] 듀얼리스트 2018.12.05 13009
107621 결혼생활톡 남편 바람끼 때에 이혼하고 싶어요 [6] 듀얼리스트 2018.12.04 13138
107620 결혼생활톡 남편과 상간녀 위자료 청구 및 이혼소송 [4] 듀얼리스트 2018.12.04 12936
107457 결혼생활톡 이쁜여자 쳐다보는거 바람끼 있는거죠? [9] 샴오정 2018.12.03 13010
107219 결혼생활톡 부부관계좋아지는법 알고싶어요 [4] 슈스케 2018.11.30 13596
107218 결혼생활톡 시부모님의 결혼반대 [2] 슈스케 2018.11.30 12996
107216 결혼생활톡 시부모님 생활비 문제때문에요 [5] 슈스케 2018.11.30 13188
107124 결혼생활톡 배추 100포기 밑둥 자르기 [7] 알콩달콩돼지 2018.11.29 13016
107113 결혼생활톡 남편이 저 몰래 동호회 가입!!!!!! [7] 쭌니 2018.11.29 13315
106955 결혼생활톡 김장ㅜ [6] 고굼 2018.11.27 13159
106928 결혼생활톡 시부모님께 용돈 드릴때 하는말 [8] 맑은날 2018.11.27 13126
106927 결혼생활톡 시부모님때문에요 [2] 후레키으 2018.11.27 13015
106687 결혼생활톡 동서가 넘 싫어요 [11] #도도 2018.11.25 13807
106498 결혼생활톡 억울합니다 여러분들 ㅠㅠ 도와주세요.. [1] 도라지묵 2018.11.22 13727
106156 결혼생활톡 생각이 많아지네요 ...... [10] 성웅맘 2018.11.20 13700
105996 결혼생활톡 모르고 자꾸 하나 더 낳으라는 시부모님 [16] 쪼꼬밍쪼꼬 2018.11.19 13983
105983 결혼생활톡 나몰래 쓴돈 [7] 반가워로하 2018.11.19 13594
105784 결혼생활톡 제가 조금만 잘해줘도 달려들까봐 잘... [9] 꿈나무어리니 2018.11.16 14090
105671 결혼생활톡 자존심 상하고 충격적이라 [12] 별하늘아래 2018.11.15 14396
105578 결혼생활톡 이젠 제가 컨트롤할 수준이 아닌 스트... [5] 재운맘 2018.11.14 14006
105465 결혼생활톡 제사문제요 [7] 익ㅁㆍ며이 2018.11.13 13743
105441 결혼생활톡 시댁 경조사 어느 범위까지 참석 하세요 [6] 알콩달콩돼지 2018.11.13 13830
105421 결혼생활톡 몇일 안들어오다 아프니 들어오네요! [2] 후쿠오카 2018.11.13 13762
105299 결혼생활톡 연애때는 그게 지금에와서 문제가 될... [8] 망고사탕 2018.11.12 14041
104863 결혼생활톡 나이 드실수록 아들에 대한 애착이 더... [6] 피그넷 2018.11.08 13890
104861 결혼생활톡 집에서 차린 시어머니 생신상~ㅠㅠ [7] 더케이 2018.11.08 14030
104747 결혼생활톡 이해하려지만 끝이 없네요 [8] 잉규 2018.11.07 14283
104521 결혼생활톡 몸이 바들바들 떨리더라구요. [6] 핸디 2018.11.05 14925
104086 결혼생활톡 어떻게 대처해야 좋을까요 [10] 김민똥 2018.10.31 14576
104083 결혼생활톡 만약에 당신의 남편이 성관게 동영상 ... [15] 꼬물쏭 2018.10.31 15735
104046 결혼생활톡 좀 서운하네요. [2] 익ㅁㆍ명 2018.10.31 14334
103944 결혼생활톡 출장만 가면 연락두절~ [8] 얼음공주 2018.10.30 14728
103790 결혼생활톡 이런식으로 해도 건강엔 문제가 없을... [2] 뭉치코치 2018.10.29 14417
103593 결혼생활톡 고부갈등 원인!! [3] 호수분 2018.10.26 14438
103311 결혼생활톡 70대신데 알려주세요..(시댁일) [3] 어흥쭌 2018.10.24 14382
103176 결혼생활톡 이정도면 서운해 하신진않겠죠? [8] 원츄유 2018.10.23 14584
102896 결혼생활톡 결혼11째 양육권 문의합니다 [3] kingbetty 1980 2018.10.21 14749
102706 결혼생활톡 적당히들 합시다 [5] 희망긍정 2018.10.19 15354
102704 결혼생활톡 뭘해드려도 고맙단 말 듣기도 참 힘들... [3] 빵또아요 2018.10.19 14439
102702 결혼생활톡 남편이 이해할수 없는 카풀 [11] 91예비엄빠 2018.10.19 15249
102556 결혼생활톡 여자의 적은 여자 [7] 기다림 2018.10.18 15078
102180 결혼생활톡 남편이 너무 밉지만 또 너무 사랑해요. [7] 미니골퍼 2018.10.16 15791
102023 결혼생활톡 시어머니랑 한달째 애기 안하는데요... [7] 알콩맘 2018.10.15 15446
101962 결혼생활톡 시어머니처럼 행동하는 남편 [6] 배틀팡팡 2018.10.14 14807
101832 결혼생활톡 제인생 너무 불쌍해요. [7] 배틀팡팡 2018.10.12 15739
101753 결혼생활톡 왜그러냐고 그러네요 [7] 영이뽕 2018.10.12 14971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