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시월드톡

이간질 시키는 시어머니

  • 2019-06-27 11:37:49
  • 수영맘
  • 조회수 16998
  • 댓글 7

때문에 이혼생각을 수없이 생각하다  더복잡해 생각정리할겸 적어보네요

현재 시어머니 모시고 딸하나 키우고 있습니다

아들이랑 본인이 싸우고는 시누들한테 며느리가 싸우게 만들었다고 

( 아들이 서운하게 했다고 생각하고 싸우심...서운할일 아니였어요)

쪼르르 전화해서 저한테는 같이 살생각 없다해놓곤 시누들한텐 계속 같이 살고싶다고 얘기하셨답니다 

그래놓곤 우리부부한테 서운한걸 시누들한테 얘기하고 시누들이 서운하게한거 아들부부에게 얘기하고 한마디로 이간질에 끝판왕이고

제가 아무리 잘해도 싸울일 생기면 결론은 모든화살은 저한테로 와있고 전 일일이 해명하고 있더라구요

이렇게는 못살지 싶어요

집도 없으셔서 아들집에 사시면서 뭐가그리 당당하신지 말은 너한테 바라는거 없다마면서 하는행동 말은 시어머니 떠받들어라하십니다

딸생각하면 참고 살아야지 하다가도 내 자존감 정체성 까지도 바닥을 치고 있더라구요

이런일이 한두번이 아니였어요

신랑은 성실하고 잘하는편인데 부모인 엄마와의 중재는 못해요

이혼만이 답일까요?

분가를 해도 시어머니 살집을 해드려야해서 분가도 못하는 상황이에요

'
  
댓글 7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33041 시월드톡 투명한 쿠퍼액 [0] 난언제나맑음 2019.02.19 20590
133040 시월드톡 올해 서른살 신랑 게임을 너무 많이해요 [0] 밍밍앙 2019.02.19 20064
133039 시월드톡 임신14주 부부관계 [0] 나희맘 2019.02.18 20737
133038 시월드톡 시아버님환갑잔치 [0] 으누파더 2019.02.15 20292
133037 시월드톡 두집다 축의금좀 내라고하시네요 [0] 2019.02.14 20248
133036 시월드톡 남편이 요즘 부쩍 힘들어해요~ [0] 피이글렛 2019.02.13 20532
133035 시월드톡 생각없는 무능력 남편과이혼할까합니다 [0] 기후맘 2019.02.08 21043
133034 시월드톡 왠지 제가 죄인인 된것같구..신랑은 ... [0] 우리대지 2019.02.07 20755
133033 시월드톡 그녀는 나의 부인이 되었다~~~ [0] 자밍 2019.02.01 20972
133032 시월드톡 중간 중간에 잘 죽어요~ [0] 엔똘 2019.01.31 21258
133031 시월드톡 울마눌은 자존심이 강해 싫다 좋다 표... [0] 봄이왔어요 2019.01.31 20942
133030 시월드톡 남편이 6 to 9를 하고 싶어해요 [0] 백미 2019.01.31 21961
133029 시월드톡 불같은성격 다혈질성격에 공황장애까... [0] 서현맘01 2019.01.30 20898
133028 시월드톡 애기가 노력으로 생기는것도 아닌데 [0] 푸른하늘 2019.01.30 20936
133027 시월드톡 결혼초부터 몰랐던 신랑의 성격이 보... [0] 지적인엄마 2019.01.29 21191
133026 시월드톡 육아는 1도 안도와주면서 관계만 밝히... [0] 신냥베베 2019.01.28 21305
133025 시월드톡 남편이 이사와서 첫 생신이신데 집에... [0] 서현맘01 2019.01.25 21061
133024 시월드톡 저희는 결혼 1년차 신혼부부입니다. [0] 돼지부부 2019.01.24 21392
133023 시월드톡 남편이 늘 똑같아서 불만이다. [0] 돌망둥어 2019.01.23 21605
133022 시월드톡 3일 전부터 가려워 죽겠어요 [0] 연가 2019.01.23 21497
133021 시월드톡 낙­태수술 후 성감도가 떨어 진다고 ... [0] 효원맘 2019.01.21 21450
133020 시월드톡 제가 이상적인것을 바랐던가요?? ㅜㅜ [0] 젠투 2019.01.21 21156
133019 시월드톡 성적 욕망과 기능이 가장 왕성한 시기 [0] 뭉물 2019.01.18 21865
133018 시월드톡 맞지 않는 ... 힘들어. [0] 빵또아요 2019.01.15 21738
133017 시월드톡 알바하러 오라는 시어머니~ㅠㅠ [0] 에브라 2019.01.11 21585
133016 시월드톡 뭔 이런~남편행동이ᆢ [0] 포토포토맘 2019.01.11 21665
133015 시월드톡 시어머님 뒷담화 [0] 밍디키 2019.01.09 22120
133014 시월드톡 남의 여자 [0] 알콩달콩돼지 2019.01.09 21665
133013 시월드톡 남편이 사정이 잘 안되염, ㅠㅠ [0] 아연마미 2019.01.04 22388
133012 시월드톡 우린 밤낮이 바뀐 부부가 되어..지내... [0] 상아맘 2019.01.02 23392
133011 시월드톡 결혼 후에 깨달은 것들 [0] 어쩌락오요 2018.12.28 22426
133010 시월드톡 쇼윈도 부부 생각보다 많아요 [0] 윤딩 2018.12.27 22379
133009 시월드톡 부인이 가슴이 커서 많이 쳐졌어요 [0] 캔디매니아 2018.12.26 22739
133008 시월드톡 막나가는 아내~ [0] 뽁뽁맨 2018.12.24 22360
133007 시월드톡 신부의 친구 중 너무 예쁜 그녀~~ [0] 종후맘 2018.12.21 23010
133006 시월드톡 잉꼬부부 만드는 생각 뒤집기 [0] 써니정써 2018.12.20 22098
133005 시월드톡 관계할때 씻지 않으려는 남편 [0] 꽃소금 2018.12.20 22550
133004 시월드톡 부드러운 남편 손길보다 바이브레이터? [0] 잉여신 2018.12.19 23268
133003 시월드톡 자위하는게 더 좋아요.비정상인가요? [0] 보니25 2018.12.19 22810
133002 시월드톡 술먹고 정신잃고.. 혼자 섹스 시도한 ... [0] 펜다곰 2018.12.19 22928
133001 시월드톡 성관계 후 남자가 자는 이유~ [0] 미소사 2018.12.18 22804
133000 시월드톡 갑자기 핸드폰 사수 남편 [0] 쌍둥이맘 2018.12.18 22146
132999 시월드톡 완전 사기 결혼당한 느낌일듯~ [0] 로빈훗 2018.12.18 22345
132998 시월드톡 노래방가는 남편의 심리... [0] 절므니 2018.12.17 22432
132997 시월드톡 저는 오래할수밖에 없는 그런 상태입... [0] 사랑맘 2018.12.12 22564
132996 시월드톡 케겔운동 효과 있나요? [1] 튼튼마미 2018.12.12 22417
132995 시월드톡 함께 하지만 외롭다. [3] 세바융 2018.12.10 22507
132994 시월드톡 이쁜여자 쳐다보는거 바람끼 있는거죠? [0] 샴오정 2018.12.03 22778
132993 시월드톡 생각이 많아지네요 ...... [0] 성웅맘 2018.11.20 23480
132992 시월드톡 모르고 자꾸 하나 더 낳으라는 시부모님 [0] 쪼꼬밍쪼꼬 2018.11.19 23774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