맘스카페오투오-전국네트워크

광명맘카페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부모님과 함께 살고 있는 분들께 잘해주자구요

  • 2019-07-03 10:45:36
  • 숭222
  • 조회수 16610
  • 댓글 12

다들 사시는게 힘드시죠?

모 프로의 누구의 말처럼 108호나 305호나 사는건 비슷하다는 말....그말이 맞지 싶네요.

모든 근심거리가 다 있으니말이죠.

우리 시댁의 형제는 3남1녀인데 형님이 한 분 계시고 저희는 둘째,시누, 막내 도련님 이렇죠.

형제끼리 우애는 참 좋아요.터울도 많이 안나는지라 참 편하게들 왕래를하죠.

물론 모두 결혼은 다 했구요,시누가 우리보다 일찍 결혼을해서 애들은 더 큽니다.

지금 사정상 시누가 시아버님을 모시고 살고 있어요..근데 시아버님성격이 워낙 내성적이신분이고 주위에 친구가 단 한 분도 없을정도이니 보통분은 아니시죠....그래서 시누에게 늘 고맙고 미안하기도하죠.

한 번씩 시댁에 가면 울 시누 너무도 장하다는 생각이듭니다.

집안에 어른이 계시면 첫째,아침,점심,저녁으로 끼니를 다 챙겨야하니까 긴 외출을 잘 못하게되구 어쩌다 가족끼리 간단하게 끼니를 때우고싶어도 그러지도 못하고 이건 이래라 저건 저래라 일일이 참견하는것 다 감수해야되고,.......

그런데 중요한건 힘든게 표가 안난다는거죠.

해서 전 언젠가부터 시아버지께도 물론 잘 해야겠지만 그보다 모시고 살고있는 시누에게도 성의를 표해야겠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그래서 갈때마다 시누부가 좋아하는 삼겹살도 사가고 울시누가좋아하는 커피도사가고 명절때마다 시누에게 따로 얼마씩 챙겨주고 그랬더니 되로주고 말로 받더라구요.

제가 시댁에가면 며느리임에도 불구하고 음식준비는 시누가 다해요.

기껏해야 설겆이만하고 어제같은경우엔 설겆이에다 커피까지도 시누가 다 타서 주더라구요.

시누가 음식을 아주 잘하거든요....전 시댁에서는 음식이 서투른 사람으로 통해서 (아직 한번도 안해봤는데 )아예 음식을 만들때는 저는 뺀답니다.ㅋㅋㅋ

가족간에 우애는 서로의 마음을 조금씩만이라도 알아주는데 있지않을까요?

전 이런 착한 시누만큼이나 울친정에 끔찍히 잘하는 올케언니도 있거든요.(염장 ㅋㅋ)

여러분!

지금 부모님과 함께사시고계신 내 형제에게 감사의 마음도 가지고 조금의 성의도 보일줄아는 그런 사람이 되어봅시다......

하얀봉투에 부모님용돈만 챙겨드리지말고 직접모시고사는 형님이든 동생이든간에 그사람을위해서 조그만 무엇인가를 내민다면 더 힘이 나지 않을까 싶네요...

'
  
댓글 12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94919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남편과 제 식성이 너무 맞질 않아요. [9] 뿐이맘 2020.09.14 7697
194918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니들은 반찬 안해먹니? [11] 클린맘 2020.09.14 1492
194852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조부모님 생신,명절 어떻게 하시나요 [2] zz0330zz 2020.09.12 601
194817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가루요리사 이장우 덕에 반은 해결했... [6] 아리랑고개... 2020.09.11 7184
194766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추석에 시댁 선물 올해는 뭐가 좋을까요? [1] 고등어냥 2020.09.11 525
194754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화장실에 수제 비누 올려놓고 싶어요 [3] 사랑여사 2020.09.11 7058
194667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다른 집들은 추석에 어찌 하시나요? [2] 사랑맘 2020.09.10 606
194543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집에만 계셔서 너무 답답해 하세요 [1] 토실 2020.09.09 520
194542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해도 끝이 없는 청소 [2] 민뽕 2020.09.09 7105
194457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모기장 세탁 해드리고 왔네요... [2] 수영맘 2020.09.08 411
194451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냉동밥 이젠 이렇게 해먹을려구요 [3] 기쁨시윤이 2020.09.08 7096
194383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떠보는 시누이 [8] 2020.09.07 950
194379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요즘엔 새우가 제철~ [2] 럭키맨 2020.09.07 7075
194375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우산쓰고 동네한바퀴 [1] 주민댁 2020.09.07 7090
194348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오붓한 간식시간 [1] 초여우 2020.09.06 7017
194140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양가 추석선물 어떻게 하는게 좋을까요? [1] cojjo 2020.09.03 7033
194116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신랑이 사다준 무화과... [6] 써니햇살 2020.09.03 7080
194115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자꾸 흉보시는 시어머니 [3] 예인마마쓰 2020.09.03 934
194013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남편맘대로 구입한 감성텐트..... [2] 방콕댁 2020.09.02 7107
193921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요즘엔 깨끗한 시골살이 [3] 아부부 2020.08.31 485
193920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살림살이 정리중입니다. ^^ [3] 데댕이 2020.08.31 7062
193919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살림살이 정리중입니다. ^^ [2] 데댕이 2020.08.31 7044
193823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시댁으로 갈~잡채,오이무생채♡ [8] 원이맘마 2020.08.30 1002
193767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남편과 저녁 [6] 초여우 2020.08.28 7123
193728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대하라면 먹고 힘내세요~~ [6] 썬뭉 2020.08.28 7041
193710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해도해도 끝없고 잘하면 더 잘하길 바... [5] 아기백호랑이 2020.08.28 843
193611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냉동 꽃게 사다가 간장게장 만들어 먹... [2] 10년후나 2020.08.27 6997
193532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시댁 생활비..어디까지 책임져야 되나요? [12] 반가워로하 2020.08.26 3122
193530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시댁갔다가 넘 예쁘게 찍힌 하늘이네요 [4] 클린맘 2020.08.26 455
193526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오늘도 건강히..태교하며 얌얌♡ [2] 솔이마마 2020.08.26 6984
193525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외식은 행복해~♡ [3] 고이맘요 2020.08.26 7080
193419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일하지 말고 애나 보라는 시어머니. [11] 꽁핑 2020.08.25 931
193415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편식하는 애같은 남편 [4] 추억부자 2020.08.25 7023
193354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시어머니가 이해가 가지 않네요 [5] 다니루디맘 2020.08.24 1320
193341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연못 앞에서 푸념중.. [2] 한올 2020.08.24 7079
192887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어디어디숨었니 [4] 아기도깨비1 2020.08.19 387
192886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청약넣었는데.. [3] 아기도깨비1 2020.08.19 7263
192641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시엄니밥상 [7] 빵순빵순 2020.08.16 1044
192626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미운 놈 떡 하나 더 준다!! [1] 건강한떡이야기 2020.08.16 550
192152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밥차리실때 국 꼭 드시나요? [9] 라옹맘 2020.08.10 1122
192105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남편이 화장실에서 안나와요... [10] 꽃님잉 2020.08.10 7452
192084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멸치하나하나 올려진 깻잎♡ [1] 원이맘마 2020.08.09 686
191861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안녕 하세요~ [2] 다비(DAVI)... 2020.08.07 7654
191732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자기야 힘들지?? [4] 상상 2020.08.05 7771
191654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급) 예비시댁 인사 선물 어떻게하나요?? [6] 퍼퓸아우라 2020.08.04 1920
191340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시댁용돈 [8] 인내장인 2020.07.31 1424
191334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이 글이 아내에게 닿을 때까지.. [6] 지킴이네 2020.07.31 7329
191166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인디언 글램핑 있어서 정말 좋다 [4] 강정일 2020.07.30 7203
191160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어느새 시작된 휴가~~세차로 시작 [2] 사랑스런뚱띠맘 2020.07.30 1075
191153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부부싸움 후 빙수로 극적화해 [5] 2020.07.30 7203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