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메디뷰티

베스트톡

싸울때 한번씩 욕하는 신랑.. 계속 살아야할지..

  • 2019-07-19 14:27:34
  • 익명
  • 조회수 3461
  • 댓글 7

연년생 키우는 부부입니다(19개월, 6개월) 

연년생 키우는것은 심신이 너무 지치더라구요.

결혼한지 5년.. 성향이 너무도 다른 부부입니다.

남편은 깔끔, 철두철미 스타일입니다. 저는 둥글둥글 털털한 스타일이구요. 신혼초에 내입장에서는 별일 아닌것으로 짜증 화내는 신랑때문에 많이 싸웠어요. 신랑입장에서는 몇번얘기했는데 제 성격이 무던해서 짜증내야 그때서야 한다고 하네요.

살면서 크게 싸울때 씨발 이라는 말은 거의 했고

제가 그 욕도 하지말라고하면 그건 저한테 한게 아니라 본인 스스로 화나서 한욕이래요

어쩌다 미친년 이런욕도 했었네요.. 저는 욕하지 말아라 이러고 넘어간적도 있고 같이 미친놈 욕한적도 있어요.. 거두절미하고 오늘 일 적을께요

여러분의 고견을 듣고싶습니다.

신랑은 감정을 못감추는 성격이예요. 저희부모님이 아이들봐주러 1-2주에 한번씩 오시는데

전 부모님이 집에 오실때 마음이 한번씩 불편해요


이유는 깔끔 꼼꼼한 남편때문예요. 사실 저희 부모님은 털털하세요.

저도 털털한 부모님 밑에서 자라서 깔끔한 신랑과 많이 다퉜거든요.

어제 엄마가 아기를 안다가 바닥에 있던 주스잔을 발로 차서 옆의 공기청정기로 쏟아졌어요.

신랑 눈치를 살피니 대놓고 짜증은 안내지만 좀 짜증나있더라구요 신랑이 말 없이 다 치우고 내색은

안했지만  항상 저렇게 짜증내는것을 무표정으로 티내나 싶어서 저도 마음이 불편했어요.

부모님은 눈치 못채셨겠지만 ㅡ 남편은 대략 이런 성향이예요.

저도 그래서 남편이 편하다고 하는 사람들이 제일 부러워요..


그리고 오늘일.. 신랑이 첫째아기를 작은방에서 재우고 저는 둘째아기를 안방에서 재워요.

첫째가 잘시간이 됐는데도 안자니까 신랑이 불을 아예다꺼버리고(작은방이더워서문열고자요)

저보고도안방에 그냥 들어가라고 하더라구요. 신랑은 아예 작은방에 자는척하며 누워있고.

. 전 허리띠하고 작은애 안고 있었는데 큰애가 불을끄니 오히려 저에게 안아달라고 보채더라구요.

그래서 제가 둘째를 내려놓고 첫째를 안았어요. 그랬더니 둘째가 엥엥 울더군요.


그래서 제가 신랑한테 내가 첫째 좀달랠테니까 오빠가 둘째 잠깐 안아줘 얘기했더니

누워있던 신랑이 짜증을 큰소리로 내면서 그러니까 내가 먼저 둘째랑 안방들어가 있으라고했잖아!!

이러는거예요. 저도 화나고 뻥져서 왜 짜증내냐고 애기놀랜거안보이냐고

우니까일단은 달래고 재워야지 이랬죠 .. 여튼 이렇게 일단락되고 신랑이 첫째재우고 나왔어요

전 거실에있었고.. 제가 왜 그렇게 큰소리로 짜증냈냐고, 짜증낼일도 아닌데 이랬더니 저보고

그냥 둘째데리고 들어가면 큰애도 첨엔 울다가 그냥 포기하고 잔다고, 근데 들어가라고할때

안들어가고 밍기적하니까 큰애가 더 울고 안아달라고 하는거 아니냐는거예요.


그래서 제가 갑자기 그냥 그렇게 들어가버리면 큰애 정서교육상안좋다 떨어져잔다하더라도

엄마가 자기전에 조금이라도 안고 달래주고 굿나잇 인사하는게 좋은거다 이랬더니

본인도 어느정도 수긍하더군요. 저도 말나온김에 어제엄마오셔서 있었던 일을 얘기꺼냈어요.

엄마가 설사 그렇게 흘리셨어도 오빠는 그렇게 반응하는게 내 보기엔 좋지않다.


실수도할수있는건데 왜 그런 일에(다른남자들은 그냥 넘어갈일) 그렇게 반응하냐

(대놓고짜증안냈어도 부부는 미묘한 표정보면알잖아요 말수가 적어져서 기분나빠진거구나

짐작할수있는거) 했더니 신랑하는 말이 어머니가 통닭 찍어먹으려고 뿌려놓은

소금도 흘려놓으셨다. 게다가 애기안으려고 일어나다가 발로 찬 요거트는

공기청정기 내부속으로 들어가서 다 닦이지도 않았다. 이러더군요.


사실 저희 부모님이 무던하시고 털털한건 인정하는데 신랑이 저렇게 나오니까 제

가 한공간에 친정부모님과 신랑과 같이 있는게 불편하다고 했어요 

'
  
댓글 7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베스트 남편의 이상한 사고방식 [15] 익명 2019.09.09 1260
베스트 인생 첫 삔 [11] 밝음이오마니 2019.09.09 498
154406 육아질문톡 미친4개월 원더윅스 [5]
N
마뇨환이맘 2019.09.18 82
154403 일상공유톡 잘자네요 [6]
N
러블리도도 2019.09.18 55
154402 우리아기자랑톡 최악의 원더윅스가 생각나는 요즈음이... [3]
N
eucalyplove 2019.09.18 92
154398 일상공유톡 콧물 줄줄줄 ... [3]
N
eucalyplove 2019.09.18 62
154385 육아질문톡 ⭐️가을가을 옷 대잔치 [10]
N
땐땐마미 2019.09.17 83
154383 일상공유톡 4개월 원더윅스 정말 힘드네요 [4]
N
밝음이오마니 2019.09.17 51
154380 일상공유톡 겁없는 딸램ㅎㅎ [2]
N
rladbfl213 2019.09.17 49
153992 우리아기자랑톡 즤집에도 보름달이ㅋㅋ [14] 마뇨환이맘 2019.09.15 181
153991 일상공유톡 연휴 끝~~아궁~~졸려요~~ [5] 예둥이 2019.09.15 99
153990 일상공유톡 이젠 역류방지쿠션도 소용없네요 [5] 밝음이오마니 2019.09.15 112
153979 여행 & 요리톡 ☆마지막연휴는 맥주와 콘치즈로 [12] 소이맘! 2019.09.15 124
153960 여행 & 요리톡 ☆ 아산 퍼스트빌리지 공룡 보러 다녀... [3] 요닝이야 2019.09.15 93
153946 육아질문톡 오사닛캔디 먹이신분 계셔요? [8] dance1987 2019.09.15 117
152765 결혼상담톡 추석 선물 고민되네요 [9] 꽁꽁이 2019.09.06 321
152374 일상공유톡 넘 흐리네요~~ [5] 요닝이야 2019.09.04 379
152370 임신/출산 질문 ⭐️ 싸이벡스 독일 직구했어요 [14] 김빵꾸 2019.09.04 499
152359 우리아기자랑톡 냥이랑함께 [7] 푸딩부 2019.09.04 595
152355 일상공유톡 오늘의 딸램패션^^ [6] rladbfl213 2019.09.04 379
152350 육아질문톡 아기 젖병 잘 졸업하는 법?! [3] 땐땐마미 2019.09.04 362
152330 우리아기자랑톡 이유식 1일차.......ㅠㅠ [14] 쑹이엄마 2019.09.04 611
152322 우리아기자랑톡 눈빛 카리스마 [11] 뿌꾸블핑 2019.09.04 586
152316 & 익명톡 축의금 안낸 사촌동생에게 축의금 해... [10] 익명 2019.09.04 1024
152313 임신/출산 질문 애기가태어나면 아빠들은 ~ [7] 지지자매 2019.09.04 530
151896 우리아기자랑톡 힘드냐? [14] 소이맘! 2019.09.02 752
151879 우리아기자랑톡 점점 닮아가고있어요~~ [4] 예둥이 2019.09.01 690
151860 가입인사톡 ㅋㅋ101일인데 오해받았네요ㅋㅋ [16] 마뇨환이맘 2019.09.01 473
151855 맘체험단 & 리뷰 강아지수제간식 핫도그에요 ㅋㅋ [8] 요닝이야 2019.09.01 414
151837 일상공유톡 오늘의 이유식-사과비빔국수 [16] 조이맘82 2019.09.01 414
151573 일상공유톡 8갤 딸 근황ㅠㅠ [10] 2019.08.30 481
151570 우리아기자랑톡 얼큰하게 취하셨네요ㅎㅎ [12] 뿌꾸블핑 2019.08.30 805
151545 맘스토리 신생아의 속사정 (눈물주의) [3] 맘카페 2019.08.30 589
151530 우리아기자랑톡 울애기 못나니시절 [15] 곰션 2019.08.30 806
151528 일상공유톡 ㅅ...습격이다..! [18] 유안 2019.08.30 497
151523 육아질문톡 100일아가 치발기추천좀요ㅋㅋ [6] 마뇨환이맘 2019.08.30 488
151522 여행 & 요리톡 ☆ 천안 빵집 뚜쥬루 다녀왔어요~ [4] 요닝이야 2019.08.30 468
151519 육아질문톡 ☆태열 관리법 [8] 소이맘! 2019.08.30 501
151500 우리아기자랑톡 핵폭탄이였던 아기. [15] eucalyplove 2019.08.29 832
151486 여행 & 요리톡 ★초기이유식 2번째 :) 감자미음 레시피 [8] 좐맘 2019.08.29 466
151463 일상공유톡 오늘도 웃어봅니다>< [14] 유안 2019.08.29 489
151457 일상공유톡 아부지랑 협상중인 귤총각(?) [9] 마뇨환이맘 2019.08.29 503
151415 육아질문톡 그래..아들아..ㅋㅋ그것도 중 요하지.. [11] 마뇨환이맘 2019.08.29 512
151383 육아질문톡 ☆불타올랐던 여름. 아이와 놀아주기 편 [2] 달빛나리 2019.08.29 503
151284 일상공유톡 ★아기이불추천, 사계절 내내 사용가... [8] rladbfl213 2019.08.29 503
151273 여행 & 요리톡 ⭐️ 여름엔 역시 계곡이지요 [4] 푸딩부 2019.08.28 509
151263 일상공유톡 50일 촬영하구 왔어요 [15] 꽃씬 2019.08.28 516
151248 우리아기자랑톡 딸기가 먹고싶어? [8] 달빛나리 2019.08.28 850
151243 우리아기자랑톡 빵디 한입 하실라우? [12] 유안 2019.08.28 866
151158 우리아기자랑톡 팽이에빠진 [5] 푸딩부 2019.08.28 833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