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메디뷰티

베스트톡

부부 옷장 뒤지는 시어머니

  • 2019-07-26 11:37:24
  • 까불이
  • 조회수 7110
  • 댓글 17

안녕하세요

맞벌이 중이고 직장맘이에요
남편은 둘도 없는 효자구요
아 시아버지 안 계셔요.
제가 직장 다닌다고 시어머니가 두 딸을 봐줘요.
작은 아이는 8살이고, 큰 아이는 10살이에요.
네. 저랑 남편이 월말에 야근이라도 하면 단 한번도 아이들 목욕해준다거나, 학교 준비물을 확인해준 적 없고, 비 오는 날도 학교 교문 앞에 한번 가준 적이 없어 아이가 비를 쫄딱 맞고 울며 집에 오니 할머니는 드라마 보고 누워있었다 합니다.

두 딸 돌봐준다는 이유로 생활비를 남편 월급 통째로 5년을 주면서도 이혼을 못했고 결국 경제권 제가 갖고 있어요.
제가 알기론 결혼 전에도 남편 급여명세서 채로 가져가신 분인데 결혼하고 알았어요. 아이 생기기 전까진 서로 터치를 안해서 남편 돈을 전혀 몰랐는데 저를 호구로 알았는지 시어머니가 제 월급도 탐내는 걸 알고 발칵 뒤집어냈네요.
아직 손녀들 키워주는 값으로 남편 급여 절반은 생활비로 가져갑니다. (제 남편 20년차 공기업 다닙니다.) 그렇다고 손녀들 용돈 한번 준 적 없고, 슈퍼 데려가서도 과자 한 봉지 사준 적이 없습니다.

남편 사남매인데 모조리 효자입니다.
본인 엄마 불쌍하다고 땅을 치고 우는 형제이고요.
시누이 하나 있는 사람은 제가 담금 김치도 시어머니 앞장세워 당연하듯 가져가고, 다른 시집살이는 말도 못해요. 제가 시누이집 초대받아 설거지까지 하는게 너무 당연하듯 취급해서 남편이 한 소리하자 시어머니는 "새언니 있는 애가 설거지를 왜 해" 하더군요.

뒤에서 남편 조종하는 취급하고, 아들은 부모 버린 사람되고, 늘 고생하는 저만 나쁜 며느리입니다.

참고로 두 아이 3년동안 휴직쓰며 제가 키웠고, 나머진 유치원 보냈습니다. 근데 애들 보기 힘들다고 본인이 키웠다고 힘들어 늙는다고 안 아픈 곳이 없다며, 온 식구들 앞에서 죽는 소리 하시느라 저만 항상 손가락질 받습니다.

근데도 남편이 아이들한테 잘하고 아이들이 아이 아빠를 너무 좋아하는게 눈에 선해 그냥 아이 아빠라는 이유로 사과 받고 이해하고 넘겼는데 최근에 시어머니가 저 없을 때 부부 방을 뒤지덥니다. 항상 그랬을테지만 최근에 알았어요.

제 앞에서는 옷장이며 화장대며 뒤져 본 걸 들키면 안되는 걸 아시는지 뒤에서 남편 시켜다가 "옷장에 아범 속옷이랑 어멈 속옷 같이 두지 말라" "이렇게 정리해라" 하신다는 걸 최근에 알았어요.
도대체 남의 옷장에 있는 옷이랑 속옷을 왜 뒤져보는지 알 수가 없어요.

정말 10년동안 눈 감고 귀 감고 입 닫고 살았더니
홧병 도질 것 같습니다.
남편이 백날 빌고 잘해줘도 남아나질 않네요.
시어머니는 같은 아파트 바로 옆 동에 살고 있습니다. 

'
  
댓글 17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51248 우리아기자랑톡 딸기가 먹고싶어? [8] 달빛나리 2019.08.28 6542
151243 우리아기자랑톡 빵디 한입 하실라우? [12] 유안 2019.08.28 6561
151158 우리아기자랑톡 팽이에빠진 [5] 푸딩부 2019.08.28 6524
151105 일상공유톡 어제 신랑이 아기 머리카락 컷트를... [18] 유안 2019.08.28 7761
151102 우리아기자랑톡 97일 수유량..ㅋㅋㅋ.. [8] 마뇨환이맘 2019.08.28 6536
151100 우리아기자랑톡 스노우 요즘 왜케웃겨요?ㅋㅋㅋ [10] 소이맘! 2019.08.28 6536
151068 우리아기자랑톡 졸리점퍼 첫 시승 [4] 밝음이오마니 2019.08.27 6541
151058 우리아기자랑톡 둘이 너무 잘놀아요! [2] eucalyplove 2019.08.27 6535
151047 우리아기자랑톡 공평하게 안아줄께~ [5] 예둥이 2019.08.27 6547
151019 맘스토리 맘스꿀팁: 베테랑의 원장님의 육아조언 [6] 맘카페 2019.08.27 5989
151009 우리아기자랑톡 왜 그러고 자는건데 ㅋㅋ [14] 쑹이엄마 2019.08.27 6564
150998 맘스토리 맘스유머 : 아이를 키우며 생긴 능력 [8] 맘카페 2019.08.27 5975
150962 여행 & 요리톡 ☆ 블렌더로 복숭아바나나쥬스만들기 [6] 삼일새댁 2019.08.27 5795
150952 일상공유톡 약병으로 아기코딱지빼기 [4] 지훈지희맘 2019.08.27 7739
150950 여행 & 요리톡 ☆가자 브로콜리~!!큐브으! [4] 달빛나리 2019.08.27 5787
150939 우리아기자랑톡 엄마.. 난 달릴테에요 [12] 땐땐마미 2019.08.27 6565
150857 우리아기자랑톡 오빠 하는것좀 봐라~ [3] 예둥이 2019.08.26 6591
150854 일상공유톡 물티슈땜시 울컥하긴 처음ㅠㅠ [11] 마뇨환이맘 2019.08.26 7787
150849 육아 정보톡 잠재우는데만 한시간 .. [14] 꽃씬 2019.08.26 5833
150845 일상공유톡 첫째의 동생사랑? [9] 꽃씬 2019.08.26 7726
150658 일상공유톡 아빠바라기일까요 [13] 꽃씬 2019.08.25 7781
150653 육아 정보톡 배냇머리 밀어주셨나요 [14] 꽃씬 2019.08.25 5881
150643 우리아기자랑톡 엄마좀 그만봐바~~~ [12] 예둥이 2019.08.25 6634
150640 여행 & 요리톡 ☆때에 따라 갈수있는 카페 추천!! [9] 쑹이엄마 2019.08.25 5855
150359 일상공유톡 볼일 좀 편하게...좀..... ㅠㅠ [6] 그라시아 2019.08.23 7869
150349 & 익명톡 아이 이름으로 아내와 갈등중입니다 [14] 익명 2019.08.23 7269
150302 결혼생활톡 결혼식 뒷풀이 기분이 나빠요 [12] 엄마가잘할께 2019.08.23 6146
150279 우리아기자랑톡 모자선물이 들어왔어요~ [10] 유안 2019.08.23 6753
150208 맘스토리 출산임박 : 남편이 해야할 11가지 [4] 맘카페 2019.08.22 6220
149894 생활정보톡 ☆칼슘파우더 써보셨어요? [10] 소이맘! 2019.08.21 7248
149846 육아 정보톡 ☆계란껍질깨기 놀이 [4] 지훈지희맘 2019.08.20 6676
149818 맘스토리 오은영 원장님의 안정된 훈육법 [13] 맘카페 2019.08.20 6267
149722 일상공유톡 남편전화왔는데 ㅡㅡ화가 치밀어오르네요 [32] dance1987 2019.08.20 8609
149678 우리아기자랑톡 빵긋빵긋~~^^ [12] 예둥이 2019.08.19 6900
149655 우리아기자랑톡 쏘서 아래 서 있는 너의 다리♡ [20] 쑹이엄마 2019.08.19 6947
149646 여행 & 요리톡 ☆7갤 아기간식 연두부계란찜 이에요~ [13] 유안 2019.08.19 6002
149516 우리아기자랑톡 용감해요 ㅎㅎ [11] 러블리도도 2019.08.19 6860
149494 우리아기자랑톡 드라마보는데 부담스럽게 엄마바라기.. [9] 예둥이 2019.08.18 6899
148798 일상공유톡 ☆아기꿀잠아이템, 허그이불 득봤네요 [18] 꽃씬 2019.08.14 8037
148554 육아 정보톡 ☆육아용품 추천 [3] 푸딩부 2019.08.13 6136
148373 일상공유톡 ☆씽크대 배수구 깨끗하게 사용하기 [13] 쑹이엄마 2019.08.12 8116
148335 일상공유톡 ☆ 으아닛!! 옷에 곰팽이가!! 시러시러... [12] 달빛나리 2019.08.12 8060
148317 임신/출산 공유톡 ★ 아기방꾸미기 [12] 김빵꾸 2019.08.12 6343
147837 시월드톡 시월드?ㅋㅋ시댁자랑요ㅋㅋ [17] 마뇨환이맘 2019.08.09 6519
147481 결혼생활톡 부인과 냉전중인데 조언 부탁드립니다. [6] 딩동꾸꾸 2019.08.07 6644
147144 결혼생활톡 신혼집 준비중 맨날싸워요 [6] 피곰하다 2019.08.05 6500
147130 육아 정보톡 고구마 티딩 러스크만들고있어요 [16] 곰션 2019.08.05 6523
147097 & 익명톡 경차타서 경제적으로 어렵냐던 사람 [13] 익명 2019.08.05 8160
147095 시월드톡 시댁? 친정? 무심한 남편 [10] 하이 2019.08.05 6676
147094 결혼생활톡 예단이라는거 이렇게 서운함으로 다가... [10] 우아한애나 2019.08.05 6579

광명맘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