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메디뷰티

베스트톡

부부 옷장 뒤지는 시어머니

  • 2019-07-26 11:37:24
  • 까불이
  • 조회수 7873
  • 댓글 17

안녕하세요

맞벌이 중이고 직장맘이에요
남편은 둘도 없는 효자구요
아 시아버지 안 계셔요.
제가 직장 다닌다고 시어머니가 두 딸을 봐줘요.
작은 아이는 8살이고, 큰 아이는 10살이에요.
네. 저랑 남편이 월말에 야근이라도 하면 단 한번도 아이들 목욕해준다거나, 학교 준비물을 확인해준 적 없고, 비 오는 날도 학교 교문 앞에 한번 가준 적이 없어 아이가 비를 쫄딱 맞고 울며 집에 오니 할머니는 드라마 보고 누워있었다 합니다.

두 딸 돌봐준다는 이유로 생활비를 남편 월급 통째로 5년을 주면서도 이혼을 못했고 결국 경제권 제가 갖고 있어요.
제가 알기론 결혼 전에도 남편 급여명세서 채로 가져가신 분인데 결혼하고 알았어요. 아이 생기기 전까진 서로 터치를 안해서 남편 돈을 전혀 몰랐는데 저를 호구로 알았는지 시어머니가 제 월급도 탐내는 걸 알고 발칵 뒤집어냈네요.
아직 손녀들 키워주는 값으로 남편 급여 절반은 생활비로 가져갑니다. (제 남편 20년차 공기업 다닙니다.) 그렇다고 손녀들 용돈 한번 준 적 없고, 슈퍼 데려가서도 과자 한 봉지 사준 적이 없습니다.

남편 사남매인데 모조리 효자입니다.
본인 엄마 불쌍하다고 땅을 치고 우는 형제이고요.
시누이 하나 있는 사람은 제가 담금 김치도 시어머니 앞장세워 당연하듯 가져가고, 다른 시집살이는 말도 못해요. 제가 시누이집 초대받아 설거지까지 하는게 너무 당연하듯 취급해서 남편이 한 소리하자 시어머니는 "새언니 있는 애가 설거지를 왜 해" 하더군요.

뒤에서 남편 조종하는 취급하고, 아들은 부모 버린 사람되고, 늘 고생하는 저만 나쁜 며느리입니다.

참고로 두 아이 3년동안 휴직쓰며 제가 키웠고, 나머진 유치원 보냈습니다. 근데 애들 보기 힘들다고 본인이 키웠다고 힘들어 늙는다고 안 아픈 곳이 없다며, 온 식구들 앞에서 죽는 소리 하시느라 저만 항상 손가락질 받습니다.

근데도 남편이 아이들한테 잘하고 아이들이 아이 아빠를 너무 좋아하는게 눈에 선해 그냥 아이 아빠라는 이유로 사과 받고 이해하고 넘겼는데 최근에 시어머니가 저 없을 때 부부 방을 뒤지덥니다. 항상 그랬을테지만 최근에 알았어요.

제 앞에서는 옷장이며 화장대며 뒤져 본 걸 들키면 안되는 걸 아시는지 뒤에서 남편 시켜다가 "옷장에 아범 속옷이랑 어멈 속옷 같이 두지 말라" "이렇게 정리해라" 하신다는 걸 최근에 알았어요.
도대체 남의 옷장에 있는 옷이랑 속옷을 왜 뒤져보는지 알 수가 없어요.

정말 10년동안 눈 감고 귀 감고 입 닫고 살았더니
홧병 도질 것 같습니다.
남편이 백날 빌고 잘해줘도 남아나질 않네요.
시어머니는 같은 아파트 바로 옆 동에 살고 있습니다. 

'
  
댓글 17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50643 우리아기자랑톡 엄마좀 그만봐바~~~ [12] 예둥이 2019.08.25 7451
150640 여행 & 요리톡 ☆때에 따라 갈수있는 카페 추천!! [9] 쑹이엄마 2019.08.25 6614
150359 일상공유톡 볼일 좀 편하게...좀..... ㅠㅠ [6] 그라시아 2019.08.23 8894
150349 & 익명톡 아이 이름으로 아내와 갈등중입니다 [14] 익명 2019.08.23 8105
150302 결혼생활톡 결혼식 뒷풀이 기분이 나빠요 [12] 엄마가잘할께 2019.08.23 6907
150279 우리아기자랑톡 모자선물이 들어왔어요~ [10] 유안 2019.08.23 7571
150208 맘스토리 출산임박 : 남편이 해야할 11가지 [4] 맘카페 2019.08.22 6988
149894 생활정보톡 ☆칼슘파우더 써보셨어요? [10] 소이맘! 2019.08.21 8121
149846 육아 정보톡 ☆계란껍질깨기 놀이 [4] 지훈지희맘 2019.08.20 7436
149818 맘스토리 오은영 원장님의 안정된 훈육법 [13] 맘카페 2019.08.20 7038
149722 일상공유톡 남편전화왔는데 ㅡㅡ화가 치밀어오르네요 [32] dance1987 2019.08.20 9635
149678 우리아기자랑톡 빵긋빵긋~~^^ [12] 예둥이 2019.08.19 7717
149655 우리아기자랑톡 쏘서 아래 서 있는 너의 다리♡ [20] 쑹이엄마 2019.08.19 7764
149646 여행 & 요리톡 ☆7갤 아기간식 연두부계란찜 이에요~ [13] 유안 2019.08.19 6761
149516 우리아기자랑톡 용감해요 ㅎㅎ [11] 러블리도도 2019.08.19 7677
149494 우리아기자랑톡 드라마보는데 부담스럽게 엄마바라기.. [9] 예둥이 2019.08.18 7716
148798 일상공유톡 ☆아기꿀잠아이템, 허그이불 득봤네요 [18] 꽃씬 2019.08.14 9064
148554 육아 정보톡 ☆육아용품 추천 [3] 푸딩부 2019.08.13 6895
148373 일상공유톡 ☆씽크대 배수구 깨끗하게 사용하기 [13] 쑹이엄마 2019.08.12 9142
148335 일상공유톡 ☆ 으아닛!! 옷에 곰팽이가!! 시러시러... [12] 달빛나리 2019.08.12 9086
148317 임신/출산 공유톡 ★ 아기방꾸미기 [12] 김빵꾸 2019.08.12 7104
147837 시월드톡 시월드?ㅋㅋ시댁자랑요ㅋㅋ [17] 마뇨환이맘 2019.08.09 7278
147481 결혼생활톡 부인과 냉전중인데 조언 부탁드립니다. [6] 딩동꾸꾸 2019.08.07 7408
147144 결혼생활톡 신혼집 준비중 맨날싸워요 [6] 피곰하다 2019.08.05 7259
147130 육아 정보톡 고구마 티딩 러스크만들고있어요 [16] 곰션 2019.08.05 7288
147097 & 익명톡 경차타서 경제적으로 어렵냐던 사람 [13] 익명 2019.08.05 8989
147095 시월드톡 시댁? 친정? 무심한 남편 [10] 하이 2019.08.05 7435
147094 결혼생활톡 예단이라는거 이렇게 서운함으로 다가... [10] 우아한애나 2019.08.05 7339
146550 육아 정보톡 ☆외출할때. 여행갈때 분유 소분하기!!☆ [11] 쑹이엄마 2019.08.02 7360
146416 결혼생활톡 자주싸워요 ㅠ [11] dance1987 2019.08.01 7262
145942 시월드톡 아 보톡스맞은거 시부모한테 들킨 것 ... [14] 요니찡맘 2019.07.28 7849
145800 시월드톡 부부 옷장 뒤지는 시어머니 [17] 까불이 2019.07.26 7873
145674 결혼생활톡 아이 생겨서 급하게 결혼했습니다 [8] sweetcandy 2019.07.25 7563
145615 임신/출산 공유톡 체온계 샀다고 남편한테 한소리 들음요 [24] 기후맘 2019.07.24 7859
145415 & 익명톡 남편이 친구랑 해외여행간다는데 [16] 익명 2019.07.22 11111
145403 육아 정보톡 출산후 계속 싸움만 하네요. [7] 유마쓰 2019.07.22 7870
145249 & 익명톡 싸울때 한번씩 욕하는 신랑.. 계속 살... [7] 익명 2019.07.19 10135
144891 & 익명톡 왜..했다고 말을 못할까요? [8] 익명 2019.07.16 11804
144882 육아 정보톡 임신 12주 따로자니 너무 편하네요 [8] 하느리맘 2019.07.16 7867
144549 결혼생활톡 결혼2달앞두고... [18] 삐용삐용 2019.07.12 8164
144546 & 익명톡 신혼때 잠자리 몇일에 한번 하시나요?... [19] 익명 2019.07.12 13442
144335 & 익명톡 설레이는 , 애매한 쌈 아닌 썸. [8] 익명 2019.07.11 10472
143976 결혼생활톡 이럴땐 어떻게해야하나요? [12] 흰꽃 2019.07.08 8256
143974 & 익명톡 더이상 미련가지면 않되는 건가...... [8] 익명 2019.07.08 10346
143779 일상공유톡 신사역 건물붕괴.. [8] 오뉴 2019.07.04 10237
143467 시월드톡 이거 저 의심당한건가요? [14] 유쾌한씨 2019.07.01 8580
143464 결혼생활톡 헤어지고 자꾸 연락하는 전남친 [16] 연가 2019.07.01 8356
143133 맘스토리 공룡에 대해 가장 많이 아는 시기 [4] 맘카페 2019.06.27 8056
143090 일상공유톡 송중기 송혜교 이혼.. 충격적이네요 [16] 챤블리 2019.06.27 11542
143030 결혼생활톡 술 좋아하는 사람 결혼 계속 진행해도... [14] 스윗베리 2019.06.26 8460

광명맘카페